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파수대 2014년  12월

 표제 기사 | 당신도 하느님과 가까워질 있다

하느님의 이름을 알고 사용하고 계십니까?

하느님의 이름을 알고 사용하고 계십니까?

친하게 지내면서도 이름은 모르는 친구가 있을 수 있겠습니까? 아마 그렇지 않을 것입니다. 이리나라는 불가리아의 여성은 이렇게 정확히 지적했습니다. “하느님의 이름을 모르면서 그분과 가까워질 수는 없지요.” 감사하게도, 앞 기사에서 설명한 것처럼 하느님께서는 당신과 가까워지고 싶어 하십니다. 사실, 그분은 성경의 이러한 말씀을 통해 자신을 우리에게 소개하십니다. “나는 여호와이다. 이것이 나의 이름이다.”—이사야 42:8.

사실, 하느님은 성경의 이러한 말씀을 통해 자신을 우리에게 소개하십니다. “나는 여호와이다. 이것이 나의 이름이다.”—이사야 42:8

우리가 여호와의 이름을 알고 사용하는 것이 그분께 정말 중요합니까? 이 점을 생각해 보십시오. 테트라그람마톤이라고 하는 네 개의 히브리어 자음으로 기록된 하느님의 이름은 히브리어 성경 본문에 거의 7000이나 나옵니다. 성경의 다른 어떤 이름보다도 훨씬 더 많이 나오는 것입니다. 이것은 여호와께서 우리가 그분의 이름을 알고 사용하기를 원하신다는 분명한 증거입니다. *

대개 우정은 두 사람이 서로의 이름을 아는 것으로 시작됩니다. 당신은 하느님의 이름을 아십니까?

하지만 일부 사람은 하느님이 거룩하고 전능하시기 때문에 그분의 이름을 사용하는 것은 불경스러운 일이라고 생각할지 모릅니다. 물론, 친한 친구의 이름을 존중심 없이 사용하지 않는 것과 마찬가지로, 하느님의 이름을 그릇되게 사용하는 것은 잘못입니다. 하지만 여호와의 뜻은 그분을 사랑하는 사람이 그분의 이름을 영예롭게 하고 널리 알리는 것입니다. (시편 69:30, 31; 96:2, 8) 한번 생각해 보십시오. 예수께서는 제자에게 이렇게 기도하라고 가르치셨습니다. “하늘에 계신 우리 아버지, 당신의 이름이 거룩해지게 하십시오.” 우리도 하느님의 이름을 알림으로 그 이름이 거룩해지게 하는 데 기여할 수 있습니다. 그렇게 하면 하느님과 더 가까워집니다.—마태복음 6:9.

성경은 하느님께서 “그분의 이름을 생각하는[혹은 소중히 여기는] 사람들”에게 특별한 관심을 기울이신다고 알려 줍니다. (말라기 3:16) 그러한 사람에 대해 여호와께서는 이렇게 약속하십니다. “그가 내 이름을 알게 되었기에 내가 그를 보호하리라. 그가 나를 부르리니 내가 그에게 응답하고 고난 중에 그와 함께 있으리라.” (시편 91:14, 15) 여호와와 가까운 사이가 되기를 원한다면 그분의 이름을 알고 사용하는 것이 아주 중요합니다.

^ 4항 하느님의 이름이 흔히 구약이라고 하는 히브리어 성경 본문에 그처럼 여러 번 나오지만, 안타깝게도 많은 성경 번역판에는 그 이름이 나오지 않는다. 그런 번역판은 하느님의 이름을 “주”나 “하느님” 같은 칭호로 대치했다. 이 점에 대해 더 알아보려면, 여호와의 증인이 발행한 「성서실제무엇을 가르치는가?」 책 195-197을 읽어 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