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아버지​가 일곱 살 된 아들​과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아버지​는 이렇게 말​합니다. “아주 먼 옛날 하느님​께서 지구​와 그 안​에 있는 모든 것​을 만드셨어. 해​와 달​과 별​들​도 만드셨지.” 아들​은 잠시 생각​하더니 이렇게 묻습니다. “아빠, 그럼 하느님​은 누가 만들었어요?”

아버지​는 이렇게 대답​합니다. “아무​도 하느님​을 만들지 않았어. 그분​은 그냥 원래​부터 계시거든.” 아들​이 어릴 때​는 이처럼 간단​한 대답​만으로도 충분​합니다. 하지만 아들​이 나이​가 들어 가면 또다시 의문​이 생깁니다. 어떻게 시작​이 없는 존재​가 있을 수 있는지 이해​하기​가 어렵습니다. 우주​도 시작​이 있는데 말​입니다. 그​는 ‘하느님​은 대체 어떻게 존재​하게 된 걸까?’ 하고 궁금​해합니다.

이 점​에 대해 성경​에서는 어떻게 알려 줍니까? 기본적​으로 성경​의 대답​은 위​에 언급​된 아버지​의 대답​과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모세​는 이렇게 썼습니다. “주​여, ··· 산​들​이 나타나기​도 전​에, 주​께서 땅​과 세상​을 만드시기도 전​에 영원​부터 영원​까지 주​께서는 하나님​이십니다.” (시편 90:1, 2, 우리말성경) 그​와 비슷​하게 예언자 이사야​도 이렇게 말​했습니다. “너희​가 알지 못하느냐? 너희​가 듣지 못했느냐? 여호와​는 영원​한 하나님​이시고 땅 끝​을 창조​한 분​이시다.” (이사야 40:28, 우리말성경) 마찬가지​로, 유다​의 편지​에서는 하느님​이 “영원​한 과거”부터 존재​해 오셨다고 언급​합니다.—유다서 25.

이 성구​들​은 사도 바울​의 표현​대로 하느님​이 “영원​하신 왕”임​을 알려 줍니다. (디모데 첫째 1:17) 이 말​은 아무리 시간​을 거슬러 올라가도 하느님​께서 항상 존재​하셨다는 의미​입니다. 또한 그분​은 앞​으로도 항상 존재​하실 것​입니다. (계시록 1:8) 그처럼 영원​히 존재​하시는 것​은 전능자​이신 하느님​의 근본적​인 속성​입니다.

하느님​이 영원​히 존재​하신다는 것​을 이해​하기 어려운 이유​는 무엇​입니까? 우리​가 수명​이 제한​되어 있어서 여호와​와는 전혀 다른 시간 개념​을 가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하느님​은 영원​하시기 때문​에 그분​에게는 1000​년​이 하루 같습니다. (베드로 둘째 3:8) 이렇게 생각​해 보겠습니다. 다 큰 메뚜기​는 겨우 50​일 정도​밖에 살지 못합니다. 그런 메뚜기​가 70​년​이나 80​년​을 사는 인간​의 수명​을 헤아릴 수 있겠습니까? 그럴 수 없을 것​입니다! 그런데 성경​에서는 위대​한 창조주​와 비교​하면 인간​은 메뚜기​와 같다고 설명​합니다. 인간​의 사고력​도 그분​의 사고력​과는 비교​가 되지 않습니다. (이사야 40:22; 55:8, 9) 그렇기 때문​에 여호와​의 본성​에 우리​가 온전​히 이해​할 수 없는 부면​이 많다고 해도 놀라운 일​이 아닙니다.

하느님​이 영원​히 존재​하신다는 개념​은 이해​하기 어려울 수 있지만, 그 개념​이 이치​에 맞는 것​은 분명​합니다. 다른 누군가​가 하느님​을 창조​했다면 그​가 바로 창조주​일 것​입니다. 하지만 성경​에서 알려 주는 것​처럼 여호와​는 “모든 것​을 창조”하신 분​입니다. (계시록 4:11) 그​에 더해 우리​는 우주​가 한때 존재​하지 않았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창세기 1:1, 2) 우주​는 어떻게 생겨났습니까? 우주​가 생겨나려면 그​보다 먼저 창조주​가 계셨어야 합니다. 또한 그분​은 자신​의 독생자​와 천사​들​을 비롯​한 다른 지성 있는 인격체​가 있기 전​부터 존재​하셨습니다. (욥기 38:4, 7; 골로새서 1:15) 따라서 처음​에는 분명 그분​만 홀로 존재​하셨습니다. 그분​은 창조​되셨을 수​가 없습니다. 그분​을 창조​할 수 있는 그 어떤 존재​도 없었기 때문​입니다.

인간​과 이 거대​한 우주​가 존재​한다는 것​은 영원​히 존재​하시는 하느님​이 계시다는 것​을 증명​해 줍니다. 광대​한 우주​를 움직​이게 하셨고 이 우주​를 통제​하는 법칙​을 만드신 분​은 언제나 존재​해 오신 것​이 분명​합니다. 오직 그분​만이 다른 모든 생물​에 생명​을 불어넣으실 수 있었습니다.—욥기 3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