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파수대 2013년  7월

 표제 기사: 종교—신뢰 있는가?

왜 자신의 종교를 생각해 보아야 하는가?

왜 자신의 종교를 생각해 보아야 하는가?

당신이 목숨을 잃을 수도 있는 병에 걸려 수술을 받아야 한다고 생각해 보십시오. 수술을 할 의사의 손에 생명이 달려 있는 만큼, 그가 의문의 여지없이 믿을 만한 사람이기를 바랄 것입니다. 그렇다면 그 의사의 경력을 확인해 보는 것이 분별 있는 행동이 아니겠습니까?

그와 마찬가지로 종교를 주의 깊이 검토해 보는 것도 현명한 일입니다. 종교를 믿는 사람은 그 종교에 자신의 영적 생명을 거는 것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이에 따라 그 사람이 구원받을 전망까지 좌우됩니다.

예수께서는 우리가 종교를 객관적으로 판단하는 데 도움이 되는 기준을 알려 주셨습니다. “나무는 각각 그 열매로 식별된다”는 것입니다. (누가 6:44) 예를 들어 어떤 종교나 교파를 생각해 보십시오. 그 종교나 교파는 열매가 어떻습니까? 인도하는 사람들이 돈을 지나치게 밝히지는 않습니까? 신도들이 전쟁이나 도덕과 관련된 성서 원칙을 따릅니까? 무엇보다도, 우리가 신뢰할 만한 종교가 과연 있습니까? 이어지는 기사들을 통해 알아보시기 바랍니다.

“나무는 각각 그 열매로 식별됩니다.”—누가 6: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