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파수대 2013년  7월

 하느님께 가까이 가십시오

그분은 우리 ‘마음을 가득’ 채워 주십니다

그분은 우리 ‘마음을 가득’ 채워 주십니다

여호와께서는 과연 우리에게 관심이 있으십니까? 아니면 이 땅에 사는 사람들이 곤경에 처해도 상관하지 않으십니까? 이 질문에 대해 성서에서는 위로가 되는 답을 알려 줍니다. 하느님은 인간 가족에게 분명히 관심이 있으시며 우리가 삶을 즐기기를 바라십니다. 하느님은 사람들이 그분의 풍부한 선함으로부터 날마다 유익을 얻게 해 주십니다. 아무리 감사할 줄 모르는 사람이라도 그 유익을 받습니다. 사도 바울의 말을 생각해 보십시오.—사도행전 14:16, 17을 읽어 보세요.

바울은 하느님을 숭배하지 않던 리스트라 도시 사람들에게 연설하면서 이렇게 말했습니다. “지나간 세대들에는 [하느님]이 모든 이방 사람들로 자기 길을 가도록 허락하셨습니다. 그러나 사실, 자기를 증언하지 않으신 것은 아닙니다. 곧 하늘로부터 여러분에게 비와 열매 맺는 계절을 주시는 선한 일을 하셔서, 여러분의 마음을 음식과 즐거움으로 가득 채워 주셨습니다.” 바울의 말을 듣던 사람들에게 이 말씀은 어떤 의미가 있었습니까?

리스트라 사람들은 굳이 멀리까지 보지 않아도 바울의 말이 맞다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농사를 지었던 이 사람들은 비옥하고 물이 넉넉한 지역에서 살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바울이 일깨워 준 것처럼, 비와 열매 맺는 계절을 주시는 분은 하느님입니다. 따라서 풍성한 소출을 거두고 맛있는 음식을 먹을 때마다 그들은 하느님의 선함으로부터 유익을 얻고 있는 것이었습니다.

바울이 리스트라 사람들에게 한 말에서 우리는 여호와 하느님에 관해 몇 가지 중요한 교훈을 얻을 수 있습니다.

여호와께서는 우리에게 자유 의지를 주십니다. 여호와께서 모든 이방 사람들이 “자기 길을 가도록” 허락하셨다는 점에 유의하십시오. 성서 번역자들을 위한 한 참조 문헌에 따르면, 이 표현은 “자기들이 원하는 대로 가도록” 혹은 “자기들 생각에 가장 좋은 대로 행하도록”이라는 의미도 담고 있습니다. 여호와께서는 자신을 숭배하라고 어느 누구에게도 강요하지 않으십니다. 그분은 우리에게 자유 의지를 즉 스스로 인생행로를 선택할 수 있는 능력을 부여하셨습니다.—신명 30:19.

여호와께서는 우리가 그분에 대해 알기를 바라십니다. 바울은 그분이 “자기를 증언하지 않으신” 것은 아니라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언급한 참조 문헌에 따르면, 이 표현은 “그분은 자신이 어떤 하느님인지를 사람들에게 분명히 보여 주셨다”라고도 번역될 수 있습니다. 하느님의 창조물들에는 선함, 지혜, 능력, 사랑을 비롯한 그분의 “보이지 않는 특성들”에 대한 생생한 증거가 들어 있습니다. (로마 1:20) 또한 여호와께서는 성서를 통해 자신에 대해 훨씬 더 많은 점을 밝혀 주셨습니다. (디모데 둘째 3:16, 17) 우리가 그분에 대해 알기를 바라신다는 것이 분명하지 않습니까?

하느님은 사람들이 그분의 풍부한 선함으로부터 날마다 유익을 얻게 해 주십니다. 아무리 감사할 줄 모르는 사람이라도 그 유익을 받습니다

여호와께서는 우리가 행복하기를 바라십니다. 바울은 그분이 우리의 “마음을 음식과 즐거움으로 가득” 채워 주신다고 말했습니다. 여호와를 인정하지 않는 죄인들도 마음껏 음식을 먹고 어느 정도 행복한 인생을 살 수 있습니다. 하지만 하느님은 우리가 진정한 행복을 오래도록 누리기를 바라십니다. 그런 삶을 살려면 우리는 반드시 그분에 대한 진리를 배우고 그것을 생활에 적용해야 합니다.—시 144:15; 마태 5:3.

우리 모두는 날마다 여호와의 선함으로부터 유익을 얻고 있습니다. 우리의 마음을 “음식과 즐거움으로 가득” 채워 주시는 하느님께 어떻게 감사를 표현할 수 있는지 더 알아보시지 않겠습니까?

7에는 성서의 이 부분을 읽어 보시기 바랍니다.

사도행전 11-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