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파수대 2013년  4월

 표제 기사: 당신도 의미 있는 삶을 살 있다

의미 있는 삶—실제로 가능한가?

의미 있는 삶—실제로 가능한가?

“우리의 수명은 칠십 년, 힘이 있으면 팔십 년이지만, 인생은 고생과 슬픔으로 가득 차 있습니다.”—시 90:10, 쉬운성경.

참으로 맞는 말이지 않습니까! 오늘날 세상에서는 삶이 “고생과 슬픔”으로 점철되어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어쩌면 당신은 ‘이런 상태에서 정말 의미 있는 삶을 사는 게 가능할까?’ 하는 의문이 들지 모릅니다.

일례로 머리아의 경우를 생각해 보십시오. 그는 매우 활동적인 사람이었습니다. 하지만 84세인 지금 바깥출입을 거의 하지 못합니다. 정신은 아직 또렷하지만 언제부터인가 몸이 말을 듣지 않습니다. 머리아가 과연 자신의 삶이 의미 있다고 느낄 수 있겠습니까?

당신은 어떠합니까? 아마 ‘정말 의미 있는 삶을 살고 있는 걸까?’ 하고 생각해 본 적이 있을 것입니다. 직장에서 하는 일이 단조롭고 지루한 데다 아무리 열심히 일해도 알아주는 사람이 없는 것 같습니다. 또는 어느 정도 성공을 거두기는 했지만 미래가 불투명해 보일 수도 있습니다. 종종 외로움이나 우울한 기분이 몰려옵니까? 식구들 간의 의견 충돌로 언성이 높아지는 일이 잦습니까? 사랑하는 사람과 사별했습니까? 예를 들어, 안드레에게는 아버지가 둘도 없는 벗과도 같았습니다. 그런데 어느 날 아버지가 갑자기 몸져누우시더니 돌아가셨습니다. 안드레는 큰 충격을 받았습니다. 그는 아버지의 빈자리가 영영 채워지지 못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이처럼 오늘날 사람들은 이런저런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따라서 ‘의미 있는 삶을 사는 것이 실제로 가능한가?’ 하는 점을 반드시 알 필요가 있습니다. 약 2000년 전에 이 땅에 사셨던 예수 그리스도의 삶을 살펴보면 그에 대한 답을 찾을 수 있습니다. 그분은 다양한 어려움 속에서도 진정으로 의미 있는 삶을 사셨습니다. 우리도 그분을 본받는다면 그런 삶을 살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