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호와​께서 내 눈​을 뜨게 해 주셨다

파트리스 오예카​의 체험기

늦은 오후​였습니다. 나​는 칠흑 같은 어둠 속​에서 또 하루​를 보내고 있었습니다. 앞​은 보이지 않았고 외로움​에 젖어 라디오​에서 끊임없이 흘러나오는 소리​만 무심코 듣고 있었습니다. 나​는 이런 비참​한 삶​을 이제​는 끝내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물 한 컵​에 독약 가루​를 쏟아 넣고 컵​을 탁자 위​에 올려놓았습니다. 마지막​으로 목욕​을 하고 깨끗​한 옷​으로 갈아입은 다음, 독약​을 탄 그 물​을 마시고 모든 것​을 끝내 버릴 작정​이었습니다. 내​가 왜 자살​을 결심​하게 되었는지 그리고 어떻게 아직까지 살아서 이 이야기​를 할 수 있게 되었는지 말씀​드리겠습니다.

나​는 1958​년 2​월 2​일​에 콩고 민주 공화국 카사이 오리앙탈 주​에서 태어났습니다. 아홉 살 어린 나이​에 아버지​를 잃고 형​의 돌봄​을 받으며 자랐습니다.

학업​을 마치고 나서는 고무 농장​에 취직​해서 일​을 했습니다. 그러던 중 1989​년​의 어느 날 아침, 사무실​에서 보고서​를 작성​하고 있는데 갑자기 눈​앞​이 캄캄​해지면서 아무것​도 보이지 않았습니다. 처음​에는 정전​인가 했는데, 발전기 돌아가는 소리​가 들렸고 생각​해 보니 그때​는 아침​이었습니다! 정말 무서운 생각​이 들었습니다! 아무것​도 볼 수​가 없었고 방금 내​가 쓰고 있던 보고서​조차도 보이지 않았으니까요.

얼른 부하 직원 한 사람​을 불러 사내 진료실​로 데려가 달라고 했습니다. 진료실 책임자​는 시내​에 있는 경험 많은 의사​에게 가 보는 게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내​가 망막​이 찢어져 상태​가 심각​하다는 것​을 알게 된 그​는 수도​인 킨샤사​로 가서 치료​를 받으라고 했습니다.

킨샤사​에서의 삶

킨샤사​에 가서 여러 안과 의사​에게 진찰​을 받아 보았는데 아무 소용​이 없었습니다. 병원​에서 43​일​간 있으면서 이것저것 다 해 보았지만, 결국 의사​들​이 내린 결론​은 내​가 평생 앞​을 못 보게 될 거라는 것​이었습니다! 그러자 가족​들​은 기적​으로 내 병​을 고쳐 볼 수 있을까 하는 생각​에서 나​를 이 교회 저 교회​로 데리고 다녔습니다. 하지만 모두 허사​였습니다.

결국 나​는 다시 볼 수 있게 될 거라는 희망​을 완전​히 버렸습니다. 삶 전체​가 짙은 어둠 속​으로 떨어져 버린 것 같았습니다. 시력​도 잃었고 직장​도 잃었습니다. 아내​도 잃게 되었는데, 아내​는 집​에 있는 모든 걸 다 가지고 떠나 버렸지요. 수치심 때문​에 밖​에 나가지도 사람​들​과 어울리지도 못했습니다. 하루 종일 집​에 틀어박혀 지내면서 세상​을 등지고 살았습니다. 아무짝​에도 쓸모​없는 사람​이 된 것 같았지요.

나​는 두 번​이나 목숨​을 끊으려고 했습니다. 앞​에서 이야기​한 것​은 두 번​째​로 자살​을 시도​했을 때​의 일​입니다. 그때 나​는 같이 살던 가족 중​에 한 어린아이 덕분​에 목숨​을 건질 수 있었습니다. 내​가 목욕​을 하는 사이, 그 아이​가 무심코 그 컵​을 가지고 가서 독​을 탄 물​을 바닥​에 쏟아 버렸던 것​입니다. 아이​가 그걸 마시지 않은 건 다행​이었지만, 나​로서는 컵​을 찾을 수 없어서 몹시 실망​스러웠지요. 결국 나​는 가족​들​에게 내​가 왜 그 컵​을 찾고 있었고 어떤 일​을 저지르려고 했었는지 솔직​하게 털어놓게 되었습니다.

관심​을 가지고 나​를 지켜봐 준 하느님​과 가족​들​에게 정말 감사​할 따름​입니다. 이렇게 해서 자살​을 하려고 했던 나​의 계획​은 수포​로 돌아가게 되었습니다.

 삶​의 기쁨​을 되찾다

1992​년​의 어느 일요일, 집​에 앉아서 담배​를 피우고 있는데 여호와​의 증인 두 사람​이 호별 방문​을 하다가 우리 집​에 왔습니다. 그​들​은 내​가 앞​을 못 본다는 것​을 알아채고는, 이사야 35:5​을 펴서 “그때​에 눈​먼 사람​들​의 눈​이 뜨이고, 귀먹은 사람​들​의 귀​도 열릴 것​이다”라는 내용​을 읽어 주었습니다. 그 말​을 들으니 너무 기뻐서 가슴​이 벅차올랐습니다! 전​에 내​가 갔었던 여러 교회​에서 들​은 것​과는 달리 증인​들​은 기적​으로 병​을 고칠 수 있다고 말​하지 않았습니다. 증인​들​은 내​가 하느님​을 알게 된다면 그분​이 약속​하신 신세계​에서 시력​을 되찾을 것​이라고 알려 주었습니다. (요한 17:3) 나​는 곧바로 「우리​는 지상 낙원​에서 영원​히 살 수 있다」 책​을 가지고 증인​들​과 성서 공부​를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왕국회관​에서 열리는 모든 그리스도인 집회​에 참석​하기 시작​했고 생활​도 변화​시켜 나갔습니다. 담배​도 끊었습니다.

하지만 앞​을 못 보는 탓​에 영적​으로 발전​하기​가 쉽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시각 장애인​을 위한 교육 기관​에 가서 점자​를 읽고 쓰는 법​을 배웠지요. 그 덕분​에 왕국회관​에서 마련​되는 전도 활동 교육 과정​에 참여​할 수 있었습니다. 얼마 후​에는 이웃 사람​들​에게 전도​하는 일​을 시작​했습니다. 이제 삶​의 기쁨​을 되찾게 되었습니다. 나​는 계속 발전​해서 여호와​를 섬기는 삶​을 살겠다는 헌신​의 약속​을 하기​에 이르렀고, 1994​년 5​월 7​일​에 침례​를 받았습니다.

여호와​와 사람​들​에 대한 사랑​이 자라 가면서 전도 활동​에 더 온전​히 참여​하고 싶은 열망​을 갖게 되었습니다. 1995​년 12​월 1​일 이후​로 나​는 전 시간 전도 활동​을 하는 정규 파이오니아​로 봉사​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2004​년 2​월​부터는 과분​하게도 회중​에서 장로​로 섬기고 있습니다. 때로는 인근​에 있는 회중​들​에 연사​로 초대​받아 성서​에 근거​한 강연​을 하기​도 합니다. 이 모든 축복​을 통해 나​는 큰 기쁨​을 누리고 있으며 그 어떤 장애​도 여호와 하느님​을 섬기려는 우리​의 열망​을 꺾을 수 없다는 것​을 실감​하고 있습니다.

여호와​께서 “눈”을 주시다

앞서 이야기​한 것​처럼, 내​가 앞​을 볼 수 없게 되었을 때 아내​는 나​를 버리고 떠났습니다. 하지만 여호와​께서는 또 다른 축복​을 주셨지요. 그분​은 특별​한 의미​로 내게 다시 볼 수 있는 눈​을 주셨습니다. 내​가 가진 장애​에도 개의​치 않고, 아니 마밤부​라는 자매​가 나​와 결혼​하여 내 눈​이 되어 주었습니다. 아내 역시 전 시간 전도 활동​에 참여​하고 있기 때문​에, 내​가 전도 활동​을 하러 갈 때​면 늘 나​와 함께 해 줍니다. 그리고 내​가 연설​을 준비​할 때​는 점자​로 원고​를 작성​할 수 있도록 근거 자료​를 읽어 주기​도 합니다. 아내​는 내게 정말 큰 축복​이 아닐 수 없습니다. 아내​를 통해 나​는 “집​과 재산​은 아버지​에게서 받는 상속물​이지만, 슬기​로운 아내​는 여호와​로부터 말미암는다”고 한 잠언 19:14​의 말씀​이 참되다는 것​을 경험​하고 있습니다.

그​에 더해 우리 부부​는 여호와​의 축복​으로 아들​과 딸, 두 자녀​도 갖게 되었습니다. 나​는 낙원​에서 그​들​의 얼굴​을 볼 수 있게 될 날​을 간절​히 고대​하고 있습니다! 또 다른 축복​으로 형​도 빼놓을 수 없습니다. 고맙게도 형​은 자기 소유​의 땅​에서 우리 가족​이 살 수 있게 해 주었고, 성서 진리​를 받아들여 지금​은 침례​받은 형제​가 되었습니다! 우리​는 모두 같은 회중​에 나가고 있습니다.

비록 장애​가 있긴 하지만, 하느님​이 이토록 많이 축복​해 주신 것​을 생각​하면 그분​을 더 열심​히 섬기고 싶은 열망​이 솟구칩니다. (말라기 3:10) 하느님​의 왕국​이 와서 이 땅​의 모든 고난​이 사라지게 되기​를 나​는 매일 기도​합니다. 여호와​를 알게 되었기에 나​는 진심​에서 우러나와 이렇게 말​할 수 있습니다. “여호와​의 축복—그것​은 부유​하게 해 주고, 그분​은 거기​에 고통​을 더하시지 않습니다.”—잠언 10:22.

[13​면 삽화]

성서 강연​을 하는 모습, 형​과 우리 가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