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깨어라! 2015년  9월

 우연의 산물인가?

기름을 분해하는 미생물

기름을 분해하는 미생물

멕시코 만에서 2010에 시추 시설이 폭발하여 가라앉는 바람에 약 500만 배럴(8억 리터)이나 되는 원유가 바다로 유출되었습니다. 하지만 몇 개월 만에 상당량의 원유가 사라졌습니다. 어떻게 해서 그러한 일이 있게 되었습니까?

생각해 보십시오: 과학자이 연구를 한 결과, 많은 해양 박테리아가 기름에 있는 긴 사슬 모양의 탄소 분자를 분해할 수 있다는 사실이 밝혀졌습니다. 환경 미생물학자인 테리 헤이즌 교수는 이 미생물을 “기름을 파괴하는 미사일”이라고 불렀습니다. 서두에서 언급한 것처럼 멕시코 만이 깨끗해지기까지는 이 미생물이 적지 않은 역할을 했습니다.

이 점에 관한 BBC의 보도에 따르면, “바다에 기름을 분해하는 미생물이 있다는 것은 어떻게 보면 당연한 일”입니다. 사실 매우 오랜 세월 동안 “전 세계의 대양 밑바닥에서 기름이 자연적으로 새어 나왔”습니다.

물론, 사람도 유출된 원유를 제거하는 데 큰 몫을 합니다. 하지만 사람이 유출된 원유를 없애기 위해 아무리 노력해도 득보다는 실이 더 많을 수 있습니다. 화학 분산제는 기름을 제거하는 자연적인 과정을 방해합니다. 게다가 그러한 화학 물질은 독성이 있고 환경에 지속적으로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칩니다. 하지만 기름을 분해하는 미생물과 같이, 기름을 제거하는 자연의 능력은 인위적인 방법을 사용할 때 생기는 부작용 없이 바다가 스스로 정화할 수 있게 해 줍니다. *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해양 미생물의 기름을 분해하는 능력은 우연히 생겨난 것입니까? 아니면 설계된 것입니까?

^ 6항 멕시코 만 원유 유출 사고가 해양 생물에 장기적으로 어떤 영향을 미칠지 현재로서는 알 수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