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깨어라! 2014년  9월

 우연의 산물인가?

움직임에 민감한 메뚜기의 뉴런

움직임에 민감한 메뚜기의 뉴런

메뚜기는 밀도가 “1제곱킬로미터당 8000만 마리”나 되는 떼를 지어 움직입니다. 하지만 서로 부딪치는 법이 없습니다. 비결이 무엇입니까?

생각해 보십시오: 메뚜기의 두 겹눈 뒤에는 내수질 운동 탐지 거대 세포(LGMD)라는 움직임에 민감한 뉴런이 있습니다. 충돌할 위험이 있을 때 이 뉴런은 날개와 다리에 신호를 보내서 메뚜기가 신속히 반응하게 합니다. 이 반응은 눈을 깜빡이는 속도보다 다섯 배나 빠릅니다.

메뚜기의 눈과 뉴런에서 아이디어를 얻어, 과학자은 움직이는 로봇이 복잡한 레이더나 적외선 탐지기 없이도 다가오는 사물을 감지해서 충돌을 피할 수 있게 해 주는 컴퓨터화된 시스템을 개발했습니다. 연구가은 이 기술을 자동차에 활용하여 충돌 사고를 줄여 주는 신속하고 정확한 경고 시스템을 만들려고 합니다. 영국 링컨 대학교의 웨시강 교수는 “메뚜기와 같은 단순한 곤충에서도 우리는 배울 것이 많다”고 말합니다.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움직임에 민감한 메뚜기의 뉴런은 진화된 것입니까? 아니면 설계된 것입니까?

더 알아보기

로봇 과학자가 자신의 믿음을 설명하다

마시모 티스타렐리 교수가 자신이 진화론에 대한 견해를 바꾼 이유를 설명합니다.

하느님이 존재합니까?

성경에서는 하느님이 존재한다는 다섯 가지 강력한 증거를 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