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깨어라! 2013년  2월

 우연의 산물인가?

아가마도마뱀의 꼬리

아가마도마뱀의 꼬리

아가마도마뱀은 쉽게 평면에서 뛰어올라 수직 벽면에 착지합니다. 하지만 바닥이 미끄러울 경우에는 제대로 발을 디디지 못한 채 뛰어오르게 됩니다. 그런데도 여전히 벽면에 잘 착지합니다. 어떻게 그런 일이 가능합니까? 비결은 아가마도마뱀의 꼬리에 있습니다.

생각해 보십시오: 이 도마뱀은 발을 잘 디딜 수 있는 거친 표면에서 뛰어오를 때는, 먼저 몸의 균형을 잡은 다음 꼬리를 아래로 내립니다. 이렇게 하는 것은 올바른 각도로 뛰어오르는 데 도움이 됩니다. 그런데 표면이 미끄러울 때는 비틀거리면서 잘못된 각도로 뛰어오르는 경우가 많습니다. 하지만 이럴 때에도 아가마도마뱀은 공중에서 잽싸게 꼬리를 위로 올려 몸의 각도를 바로잡습니다. 이것은 대단히 복잡한 과정입니다. 미국 버클리에 있는 캘리포니아 대학교에서 발행한 한 보고서에서는 이렇게 알려 줍니다. “도마뱀은 몸을 똑바로 유지하기 위해 꼬리의 각도를 계속 조정해야 한다.” 바닥이 미끄러울수록 이 도마뱀은 꼬리를 더욱 올려야만 안전하게 착지할 수 있습니다.

아가마도마뱀의 꼬리는 공학자들이 더 민첩한 로봇 차량을 설계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그런 로봇 차량은 지진과 같은 재해가 일어난 후에 생존자를 수색하는 데 사용될 수 있습니다. 연구가인 토머스 리비는 이렇게 말합니다. “동물의 민첩함에 비할 때 로봇의 수준은 현저히 떨어진다. 따라서 로봇을 조금이라도 더 안정감 있게 해 줄 수만 있다면 그것은 발전이다.”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아가마도마뱀의 꼬리는 진화된 것입니까? 아니면 설계된 것입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