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은 불안​할 때 무언가를 꼭 붙잡습니다. 그런데 나​는 그럴 수 없습니다. 두 손​도, 두 팔도 없기 때문​이죠. 나​는 일곱 살 때 생명​이 위태​로워진 탓​에 두 팔​을 절단​해야 했습니다.

1960​년​에 어머니​는 열일곱 살​의 나이​로 나​를 낳으셨습니다. 아버지​는 내​가 태어나기 전​에 가족​을 버리고 떠나셨죠. 어머니​와 난 구(舊)독일 민주 공화국, 그러니까 동독​에 있는 작은 도시​인 부르크​에서 외할아버지​와 함께 살았습니다. 사람​들​은 대부분 무신론자​였고 우리 가족​도 마찬가지​였습니다. 우리​에게 하느님​은 아무런 의미​도 없었죠.

어린 시절​에 난 외할아버지​와 함께 뭔가 하는 것​을 좋아했습니다. 외할아버지​는 내​가 여러 가지 일​을 해 보게 하셨어요. 이를테면 나무​에 올라가서 톱​으로 가지​를 자르는 것 같은 일​들 말​이죠. 모험심​이 많았던 나​는 그런 일​을 아주 좋아했습니다. 정말​이지 하루하루​가 즐겁고 행복​했어요.

인생​을 뒤바꿔 놓은 사고

그런데 일곱 살 때 끔찍​한 사건​이 일어났습니다. 이제 막 2​학년​이 됐을 때​였죠. 학교​를 마치고 집​에 돌아오는 길​에 송전탑​에 올라갔습니다. 땅​에서 8​미터 되는 곳​에 올라갔을 때 강한 전기 스파크​가 발생​하는 사고​가 났고 나​는 의식​을 잃었습니다. 눈​을 떠 보니 병원​이었죠. 두 팔​에 감각​이 없더군요. 너무 심하게 화상​을 입어서, 패혈증​을 막기 위해 어쩔 수 없이 팔​을 절단​해야 했습니다. 어머니​와 외할아버지 외할머니​는 엄청​난 충격​을 받으셨습니다. 하지만 그때 난 아직 어려서 두 팔 없이 산다는 게 얼마나 힘든 것​인지 잘 몰랐죠.

퇴원​한 뒤​에 나​는 다시 학교​에 갔습니다. 아이​들​은 날 놀리고, 밀치고, 나​한테 물건​들​을 집어던졌습니다. 나​한테 막​을 방법​이 없다는 걸 알고 말​이죠. 또 아이​들​이 깔보면서 내뱉는 심한 말​에 나​는 큰 상처​를 받았습니다. 결국 비르켄베르더​에 있는 장애인 학교​로 전학​을 가게 됐습니다. 신체장애​가 있는 아이​들​을 위한 기숙 학교 같은 곳​이었죠. 집​에서 너무 먼 곳​이라 어머니​와 외할아버지 외할머니​는 날 보러 오실 수 없었습니다. 방학 때​만 만날 수 있었죠. 그때​부터 10​년 동안 난 가족​에게서 떨어져 혼자 지내야 했습니다.

두 팔 없이 성장​하다

나​는 발​을 이용​해 생활​하는 법​을 배웠습니다. 발가락​으로 숟가락​이나 포크​를 집고 음식​을 먹는 모습​을 떠올려 볼 수 있습니까? 쉽지는 않았지만 그렇게 하는 법​을 익힐 수 있었습니다. 발​로 양치질​과 빗질​을 하고, 말​하면서 발​로 제스처​를 취할 수​도 있게 됐죠. 이제 발​을 손​처럼 쓰게 된 겁니다.

 십 대 때​는 공상 과학 소설​에 푹 빠져 살았습니다. 최첨단 인공 팔​을 달고, 하고 싶은 일​을 마음껏 하는 상상​을 자주 했죠. 열​네 살 때​는 담배​를 피우기 시작​했습니다. 담배​를 피울 때​면 자신감​도 생기는 것 같았고, 내​가 남​들​과 다르지 않다는 느낌​이 들었거든요. 사실 난 ‘그래, 나​도 이런 거 할 수 있다고. 팔​이 있든 없든 담배​를 피우면 어른​이 되는 거야’라고 말​하고 싶었던 겁니다.

난 이런저런 사회 활동​을 하면서 바쁘게 지냈습니다. 정부 지원​을 받는 사회주의 청년 조직​인 자유 독일 청년단​에 가입​했고 거기서 서기​로 일​했습니다. 지방 회원 중​에서는 꽤 높은 직책​이었지요. 그리고 노래 동호회​에도 가입​하고, 시 쓰기 모임​에도 가고, 장애인 스포츠 경기​에도 참가​했습니다. 직업 교육​을 받은 뒤​에는 내​가 살던 지역​에 있는 회사​에 취직​도 했죠. 성인​이 되어 가면서, 정상인​이 되고 싶은 마음​에 인공 팔​을 더 자주 착용​했습니다.

성경 진리​를 받아들이다

하루​는 출근​하려고 기차​를 기다리는데, 어떤 남자​가 다가오더니 하느님​이 내 두 팔​을 회복​시켜 주실 수 있다는 걸 알고 있냐고 묻더군요. 난 몹시 당황​했습니다. 당연​히 두 팔​을 다시 갖고 싶긴 했지만 말​도 안 되는 소리​로 들렸죠! 무신론자​였기 때문​에 하느님​이 없다고 굳게 믿고 있었거든요. 그 후​로 나​는 그 남자​를 피해 다녔습니다.

얼마 뒤​에 직장 동료 하나​가 자기 집​에 날 초대​했습니다. 그 집​에 가서 커피​를 마시는데 그​의 부모님​이 여호와​라는 하느님​에 대해 이야기​를 하더군요. 그때 처음​으로 하느님​에게 이름​이 있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시편 83:18) 하지만 속​으로는 ‘이름​이 뭐든 간​에 하느님​은 없어. 이 사람​들​이 틀렸다는 걸 증명​해 보이겠어’라고 생각​했죠. 나​는 자신​이 있었기 때문​에 성경 토의​를 하자는 제안​을 받아들였습니다. 그런데 막상 이야기​를 시작​해 보니, 하느님​이 없다는 것​을 증명​할 수 없었습니다.

성경 예언​을 살펴보면서 무신론​에 대한 믿음​이 점점 흔들​렸습니다. 하느님​이 수백 년 또는 수천 년 앞서 하신 많은 예언​이 실제​로 성취​되었다는 것​을 알게 되었죠. 한​번​은 성경 토의​를 하면서 마태복음 24​장, 누가복음 21​장, 디모데 후서 3​장​에 나오는 예언​들​을 오늘날 세상 상태​와 비교​해 보았습니다. 의사​가 환자​의 복합적​인 여러 증상​을 보고 정확​한 진단​을 내리는 것​처럼, 그 예언​들​에 나오는 복합적​인 여러 사건​을 검토​하면서 지금​이 성경​에서 말​하는 “마지막 날”이라는 사실​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 그런 성경 예언​이 내 눈​앞​에서 성취​되고 있다는 것​을 알고 온몸​에 전율​이 흘렀습니다.

나​는 배우고 있는 것​들​이 진리​라고 확신​하게 됐습니다. 여호와 하느님​께 기도​하기 시작​했고, 10​년 넘게 입​에 달고 살던 담배​도 끊었습니다. 1​년 정도 계속 성경 공부​를 한 뒤, 1986​년 4​월 27​일​에 욕조​에서 몰래 침례​를 받았습니다. 당시 동독​에서는 증인​들​의 활동​이 금지​되어 있었기 때문​이죠.

 다른 사람​들​을 도우며 행복​을 경험​하다

금지령 때문​에 우리​는 개인 집​에서 소규모​로 모임​을 가졌습니다. 그래서 내​가 아는 증인​들​은 몇 명 안 됐죠. 그러던 어느 날 정부​에서 내​가 서독​으로 여행​하는 것​을 허가​해 주었습니다. 서독​은 증인​들​의 활동​이 자유​로운 곳​이었지요. 난생처음​으로 나​는 성경​을 배우는 대규모 모임​에 가서 수많은 형제 자매​들​을 볼 수 있었습니다. 아직도 그때​를 잊을 수​가 없습니다.

베를린 장벽​이 무너지자 여호와​의 증인​에 대한 금지령​도 풀렸습니다. 마침내 자유​롭게 여호와 하느님​을 섬길 수 있게 되었죠. 난 전도 활동​을 더 많이 하고 싶었습니다. 하지만 내겐 낯선 사람​을 만나​는 것​에 대한 거부감​이 있었습니다. 두 팔​이 없는 데​다, 어린 시절​을 대부분 장애인 시설​에서 보냈기 때문​에 열등감​이 있었거든요. 그렇지만 1992​년​에, 한 달 동안 60​시간​을 전도​해 보기​로 했습니다. 무리 없이 목표​를 이룰 수 있었을 뿐 아니라 한 달 내내 아주 행복​했어요. 그래서 매달 60​시간​씩 전도​하기​로 결심​했고, 약 3​년​간 그렇게 했습니다.

나​는 “누가 약하면 내​가 약해지지 않습니까?”라는 성경 말씀​을 늘 마음​에 간직​하며 살아갑니다. (고린도 후서 11:29) 난 정신​도 온전​하고 말​도 잘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장애​가 있기는 하지만 사람​들​을 돕기 위해 최선​을 다하죠. 두 팔 없이 살아온 경험 덕분​에, 활동​에 제약​이 있는 사람​들​의 심정​을 깊이 이해​할 수 있습니다. 간절​히 하고 싶은 것​을 할 수 없을 때 어떤 느낌​이 드는지를 잘 알죠. 난 그런 분​들​이 새 힘​을 얻도록 도와주려고 애씁니다. 그처럼 다른 사람​을 도와주면 나 자신​도 정말 행복​해지죠.

다른 사람​들​에게 좋은 소식​을 전하면 행복​해집니다

날​마다 여호와​의 도움​을 느끼다

때로는 ‘정상인​으로 살 수 있으면 얼마나 좋을까’ 하는 생각​에 우울​해지기​도 합니다. 여러 가지 일상적​인 일​을 혼자 할 수​는 있지만 일반 사람​들​보다 시간​과 노력​과 힘​이 훨씬 많이 들지요. 나​는 “내게 능력​을 주시는 분​으로 인해 내게는 모든 일​을 할 힘​이 있습니다”라는 말씀​을 날​마다 되새기며 살아갑니다. (빌립보서 4:13) 여호와​께서는 내​가 하루하루 일상적​인 일​들​을 해 나갈 수 있는 힘​을 주시죠. 그분​은 날 버리지 않으셨습니다. 따라서 나​도 결코 그분​을 버리지 않을 겁니다.

여호와​께서는 내​가 어려서부터 간절​히 바라던 가족​을 갖게 해 주셨습니다. 내게 사랑​스러운 아내 엘케​를 주셨죠. 아내​는 마음​이 따뜻​하고 정​이 많은 사람​입니다. 그리고 내겐 전 세계​에 있는 수백만 명​의 여호와​의 증인 형제 자매​들​로 이루어진 영적 가족​도 있죠.

사랑​하는 아내​와 함께

또한 하느님​께서 하신 낙원​에 대한 약속​도 위로​가 됩니다. 그분​은 낙원​에서 내 팔​을 포함​해 “모든 것​을 새롭게” 하실 것​이죠. (요한 계시록 21:5) 예수​께서 땅​에 계실 때 하신 일​을 곰곰이 생각​해 보면 그 약속​이 한결 더 마음​에 와 닿습니다. 그분​은 손​이 불구​인 사람​을 즉시 고쳐 주기​도 하셨고, 어떤 사람​이 귀​가 잘렸을 때 그 귀​를 곧바로 낫게 해 주기​도 하셨죠. (마태복음 12:13; 누가복음 22:50, 51) 나​는 여호와​께서 하신 약속​과 예수​께서 행하신 기적​을 통해 내​가 머지않아 다시 정상인​이 될 것​이라는 확신​을 갖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가장 큰 축복​은 여호와 하느님​을 알게 된 것​입니다. 그분​은 내게 아버지​이자 친구​가 되어 주셨고 위로​와 힘​을 주셨어요. 다윗 왕​이 “여호와​는 나​의 힘, ··· 내​가 도움​을 받아 마음​이 기쁩니다”라고 한 말​은 내 심정​을 잘 표현​해 줍니다. (시편 28:7) 나​는 무슨 일​이 있어도 이 놀라운 진리​를 놓지 않을 겁니다. 손​과 팔​이 없지만 나​는 진리​를 꼭 붙잡고 있습니다.

^ 17항 마지막 날​의 표징​에 관해 더 자세히 알아보려면, 여호와​의 증인​이 발행​한 「성서​는 실제​로 무엇​을 가르치는가?」 책 제​9​장 “우리​는 ‘마지막 날’에 살고 있는가?”를 참조​할 수 있다. www.jw.org 웹사이트​에서도 읽어 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