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깨어라! 2016년 제1호

 우연의 산물인가?

갑오징어의 색깔을 바꾸는 능력

갑오징어의 색깔을 바꾸는 능력

갑오징어는 몸의 색깔을 바꾸어 위장을 할 수 있습니다. 그러면 사람의 눈에 거의 보이지 않습니다. 한 보고에 따르면, 갑오징어는 “다양한 종류의 무늬가 있으며 무늬를 순식간에 바꿀 수” 있습니다. 어떻게 그렇게 하는 것입니까?

생각해 보십시오: 갑오징어는 피부 밑에 있는 특수한 세포인 색소포를 사용하여 색을 바꿉니다. 색소포에는 색소가 가득 들어 있고 미세한 근육으로 둘러싸여 있는 주머니가 있습니다. 갑오징어는 몸을 숨겨야 할 경우, 뇌에서 신호를 보내 주머니를 둘러싼 근육을 수축시킵니다. 그러면 주머니가 커지면서 그 안에 있는 색소도 넓게 퍼져 갑오징어의 색과 무늬가 눈 깜짝할 사이에 바뀝니다. 갑오징어는 몸을 숨길 때만 아니라 암컷에게 구애를 하고 의사소통을 할 때도 이러한 기술을 사용하는 것 같습니다.

영국 브리스틀 대학교의 공학자은 인공 갑오징어 피부를 만들었습니다. 공학자은 갑오징어의 근육과 유사한 기능을 하는 작은 장치들 사이에 원반 모양의 검은색 고무를 넣었습니다. 인공 피부에 전류를 흘려보내자, 그 장치로 인해 고무가 납작해져 넓어지면서 인공 피부의 색깔이 어둡게 변했습니다.

공학자인 조너선 로시는 갑오징어 근육이 “자연이 놀랍게 만들어 낸 부드러운 조직”이라고 말했습니다. 갑오징어 근육에 대한 연구가 진행되면 언젠가 색이 순식간에 바뀌는 옷이 나올지도 모릅니다. 그러면 사람은 위장을 하기 위해서든 패션을 위해서든 갑오징어에서 아이디어를 얻어 만든 옷을 입게 될 것이라고 로시는 전망합니다.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색깔을 바꾸는 능력을 가진 갑오징어는 진화된 것입니까? 아니면 설계된 것입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