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위대한 선생님에게 배웁시다

 32

예수께서는 어떻게 보호를 받으셨는가?

예수께서는 어떻게 보호를 받으셨는가?

때때로 여호와께서는 어리거나 스스로 자신을 보호할 수 없는 것을 보호하기 위해 놀라운 일을 해 주시지요. 시골 길을 걷다 보면, 여호와께서 그렇게 하시는 한 가지 방법을 보게 될 수 있어요. 하지만 처음에는 어찌 된 영문인지 이해가 잘 안 될 수도 있지요.

새 한 마리가 여러분 근처에 날아와 내려앉을지 몰라요. 그런데 그 새가 다친 것처럼 보여요. 한쪽 날개를 질질 끌고 있는데, 여러분이 가까이 가려 하면 도망가지요. 계속 따라가도 그 새는 약간의 거리를 유지하면서 자꾸 도망가지요. 그러다가 그 새는 갑자기 저 멀리 날아가 버린답니다. 처음부터 날개에는 다친 데가 전혀 없었던 거예요! 그러면 그 새가 왜 그렇게 행동했는지 알겠나요?—

그 새가 여러분 근처에 내려앉았을 때, 그곳에서 가까운 덤불 속에 아기 새이 숨어 있었던 거예요. 엄마 새는 여러분이 아기 새을 발견하여 해를 입힐까 봐 걱정이 되었던 거예요. 그래서 다친 척하면서 여러분을 다른 곳으로 유인한 거랍니다. 엄마 새가 아기 새을 보호하듯이 우리를 보호해 주실 수 있는 분은 누구일까요?— 성서에서는 여호와를 어린 새끼을 돌보는 독수리에 비하지요.—신명 32:11, 12.

이 엄마 새는 아기 새을 보호하기 위해 어떻게 하고 있나요?

여호와의 가장 소중한 자녀는 그분이 사랑하시는 아들 예수이시지요.  예수께서는 하늘에 계셨을 때, 그분의 아버지처럼 강력한 영이셨어요. 그분은 자신을 스스로 보살피실 수 있었지요. 하지만 예수가 땅에서 아기로 태어났을 때는 아무런 힘이 없었어요. 누군가에게 보호를 받아야 했지요.

예수가 땅에서 자신에 대한 하느님의 뜻을 이루려면, 자라서 완전히 성장한 어른이 되어야 했어요. 하지만 사탄은 그렇게 되기 전에 예수를 죽이려고 하였지요. 사탄이 어린아이였던 예수를 죽이려고 한 이야기와 여호와께서 예수를 보호해 주신 이야기는 매우 흥미진진하답니다. 그 이야기를 들어 보고 싶지요?—

예수가 태어나고 나서 얼마 후에, 사탄은 별처럼 보이는 것이 동쪽 하늘에 나타나 반짝이게 합니다. 별을 보고 점을 치는 점성술사이 그 별을 따라 수백 킬로미터를 여행하여 예루살렘에 이르지요. 거기서 그은 유대인의 왕이 될 분이 어디서 태어나게 되어 있는지를 묻습니다. 그 점에 대해 성서에서 알려 주는 내용을 알고 있는 사람은 그러한 질문을 받자, “베들레헴입니다”라고 대답하지요.—마태 2:1-6.

점성술사이 예수를 방문한 후에, 하느님께서는 예수를 구하기 위해 그에게 뭐라고 경고하시나요?

예루살렘의 악한 왕 헤롯은 최근에 가까운 도시인 베들레헴에서 새로운 왕 태어났다는 이야기를 듣고는, 점성술사에게 이렇게 말합니다. “그 어린아이를 찾아보고, 발견하거든 다시 와서 나에게 알려 주시오.” 헤롯이 예수가 있는 곳을 알고 싶어하는 이유가 무엇일까요?— 헤롯은 질투심 때문에 예수를 죽이고 싶어서 그러는 거랍니다!

하느님께서는 어떻게 자신의 아들을 보호하실까요?— 점성술사은 예수를 찾게 되자 선물을 바칩니다. 그 후 하느님께서는 꿈을 통해 점성술사에게 헤롯한테 돌아가지 말라고 경고하시지요. 그래서 점성술사은 예루살렘으로 돌아가지 않고 다른 길을 통해 고향으로 가지요. 점성술사이 떠났다는 것을 알게 된 헤롯은 몹시 화를 냅니다. 그래서 헤롯은 예수를 죽이기 위해, 베들레헴에 있는 사내아이을 두 살부터 그 아래로 모두 죽이지요! 하지만 그때 예수는 이미 그곳을 떠나고 없지요.

예수가 어떻게 피했는지 알고 있나요?— 점성술사이 고향으로 떠난 후에, 여호와께서는 마리아의 남편 요셉에게 일어나 멀리 이집트로 도피하라고 경고하십니다. 예수는 악한 헤롯이 없는 이집트에서 안전하게 지내게 되지요. 여러 해 후에 마리아와 요셉이 예수를 데리고 이집트에서 돌아오자, 하느님께서는 요셉에게 다시 한 번 경고를 하십니다. 그분은 꿈을 통해 요셉에게 나사렛으로 가라고 말씀하시며, 예수는 그곳에서 안전하게 지내게 되지요.—마태 2:7-23.

어린 예수는 어떻게 또다시 보호를 받나요?

여호와께서 어떻게 자신의 아들을 보호하셨는지 알겠지요?— 그럼 엄마 새가 덤불 속에 숨겨 놓은 아기 새나, 어린아이였던 예수와 비슷한 사람은 누구일까요? 바로 여러분이 아닌가요?— 게다가 여러분을 해치고 싶어하는 자도 있어요. 그이 누구인지 알고 있나요?—

성서는 사탄 마귀가 우리를 잡아먹고 싶어하는 울부짖는 사자와 같다고 알려 주지요. 그리고 사자이 흔히 어린 동물을 노리듯이, 사탄과 그의 악귀 흔히 어린이을 노린답니다. (베드로 첫째 5:8) 하지만 여호와께서는 사탄보다 더 강하시지요. 여호와께서는 자신을 섬기는 어린이을 보호해 주실 수 있으며, 사탄이 그에게 무슨 해를 입히든 원래대로 회복시켜 주실 수도 있어요.

이 책 10에서 마귀와 그의 악귀이 우리가 어떤 일을 하게 만들려고 한다고 배웠는지 기억하나요?— 그래요. 우리가 하느님께서 나쁜 일이라고 말씀하시는 종류의 성 관계를 갖게 만들려고 애쓰지요. 그러면 어떤 사람만 성 관계를 가질 수 있지요?— 그래요. 함께 결혼한 두 사람의 성인 남자와 여자이에요.

하지만 슬프게도, 일부 어른은 어린이과 성 관계를 갖고 싶어합니다. 그런 어른이 어린이에게 그런 나쁜 짓을 하면, 어린 소년 소녀도 그 어른에게서 배운 나쁜 짓을 시작하게 될 수 있지요. 그런 어린이은 또한 자기의 성기를 옳지 않은 방법으로 사용하게 되지요. 오래 전에 소돔이라는 도시에서 바로 그런 일이 있었어요. 성서는 소돔 사람이 “소년부터 노인까지” 롯을 방문한 남자과 성 관계를 가지려고 했다고 알려 주지요.—창세 19:4, 5.

그러므로 예수가 보호를 받을 필요가 있었던 것처럼, 여러분 역시 여러분과 성 관계를 가지려고 할지 모르는 어른이나 심지어 다른 어린이로부터 보호를 받을 필요가 있어요. 그런 짓을 하는 사람은 대개 겉으로는 자기가 여러분의 친구인 척할 거예요. 그런 사람은, 자기이 여러분과 무슨 일을 하고 싶어하는지를 다른 사람에게 말하지 않겠다고 약속한다면 무엇인가를 해 주겠다고 말할지도 몰라요. 하지만 그은 사탄과 그의 악귀처럼 이기적이며, 오로지 자신만 즐기려고 하지요. 그리고 그은 어린이과 성 관계를 가짐으로 그런 즐거움을 얻으려고 해요. 그러나 그렇게 하는 것은 매우 나쁜 짓이에요!

이 자신의 즐거움을 위해 무슨 짓을 할 수 있는지 알고 있나요?— 어쩌면 여러분의 성기를 만지려고 할지 몰라요. 심지어는 자신의 성기를 여러분의 성기에 갖다 대려고 할 수도 있어요. 하지만 여러분은 어느 누구도 여러분의 음경이나 음문을 가지고 장난치지 못하게 해야 해요. 친형제 친자매나 어머니나 아버지라 해도 마찬가지예요. 여러분의 몸에 있는 그러한 부분은 다른 사람이 손대서는 안 되는 은밀한 부분이지요.

누군가가 옳지 않은 방법으로 여러분을 만지려고 하면, 어떻게 말하고 행동해야 하나요?

그러한 나쁜 짓을 하는 사람로부터 여러분의 몸을 어떻게 보호할 수 있을까요?— 먼저, 어느 누구도 여러분의 성기를 가지고 장난치지 못하게 하세요. 누군가가 그렇게 하려고 하면, 큰 소리로 단호하게 “이러지 마! 다른 사람한테 이를 거야!” 하고 고함을 지르도록 하세요. 그리고 그런 일이 있게 된 것은 여러분의 잘못이라고 그 사람이 말하더라도, 그 말을 믿지 마세요. 그 말은 사실이 아니니까요. 그 사람이 누구이든 간에, 다른 사람에게 가서 그 사람이 한 일을 반드시 알리세요! 그 사람이 여러분과 함께 하려고 하는 일이 여러분과 자기만의 비밀이라고 말하더라도, 반드시 다른 사람에게 가서 그 사람이 한 일을 알려야 해요. 그 사람이 좋은 선물을 주겠다고 약속하거나 무섭게 겁을 주더라도, 여러분은 무조건 그 사람에게서 도망친 다음 다른 사람에게 그가 한 일을 알려야 해요.

그런 일을 두려워할 필요는 없지만, 분명히 조심할 필요는 있어요. 부모님이 여러분에게 위험할 수 있는 사람이나 장소를 조심하라고 일러 주시면, 부모님의 말씀을 잘 들어야 해요. 그렇게 한다면 나쁜 사람에게 여러분을 해칠 기회를 주지 않게 될 거예요.

나쁜 성행위로부터 여러분 자신을 보호하는 일과 관련하여, 다음의 성구을 읽어 보세요. 창세기 39:7-12; 잠언 4:14-16; 14:15, 16; 고린도 첫째 6:18; 베드로 둘째 2: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