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위대한 선생님에게 배웁시다

 7

순종은 보호가 된다

순종은 보호가 된다

원하는 일은 무엇이든 마음대로 할 수 있다면 좋을 것 같나요? 아무도 이래라저래라 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생각할 때가 혹시 있나요? 솔직하게 생각을 말해 보세요.—

왜 나이가 더 많은 사람의 말을 잘 들어야 할까요?

하지만 어느 쪽이 더 나을까요? 원하는 것은 무엇이든 마음대로 하는 것이 정말로 지혜로운 일일까요? 아니면 아버지와 어머니께 순종할 때 더 좋은 결과를 얻게 될까요?— 하느님께서는 부모에게 순종해야 한다고 말씀하시지요. 그러므로 부모에게 순종해야 하는 데에는 그럴 만한 이유가 있을 거예요. 우리 함께 그 이유를 알아보도록 해요.

여러분은 지금 몇 살이지요?— 아버지의 나이는 알고 있나요?— 어머니나 할머니나 할아버지는 나이가 얼마나 되셨나요?— 그분은 여러분보다 훨씬 더 오래 사셨습니다. 그리고 사람은 오래 살면 살수록 그만큼 배울 수 있는 시간을 더 많이 갖게 되지요. 한 해 한 해 지나면서, 더 많이 듣고 더 많이 보고 더 많은 일을 하게 되지요. 그러므로 나이가 어린 사람은 나이 든 사람에게서 배울 수 있답니다.

아는 아이들 가운데 여러분보다 나이가 어린 아이가 있나요?— 여러분은 그 아이보다 아는 것이 더 많지요?— 여러분이 더 많이 아는 이유가 무엇일까요?— 여러분이 더 오래 살았기 때문이지요. 그 아이보다 여러 가지 것에 대해 배울 시간이 더 많았던 거예요.

여러분이나 나는 물론이고 그 어느 누구보다도 더 오래 사신 분이 누구일까요?—  여호와 하느님이시지요. 그분은 여러분이나 나보다도 아는 것이 더 많으십니다. 따라서 그분이 우리에게 무슨 일을 하라고 하시든, 우리는 그 일이 옳은 일이라고 확신할 수 있어요. 그 일이 아무리 힘든 것이라 해도 말이지요. 그런데 위대한 선생님조차도 하느님께 순종하기가 어렵다고 느끼신 적이 있다는 것을 알고 있나요?—

은 하느님께서 예수에게 매우 어려운 일을 시키신 적이 있답니다. 여기 그림에서 볼 수 있는 것처럼, 예수께서는 그 일에 대해 기도하셨어요. 그분은 기도 가운데 “만일 당신이 원하신다면, 이 어려운 일을 하지 않게 해 주십시오”라고 말씀하셨어요. 예수께서 이렇게 기도하신 것을 보면, 하느님의 뜻을 행하는 것이 항상 쉽지만은 않다는 것을 알 수 있지요. 그러면 예수께서 어떻게 기도를 끝마치셨는지 알고 있나요?—

예수의 기도로부터 우리는 무엇을 배울 수 있을까요?

예수께서는 “나의 뜻이 아니라 당신의 뜻이 이루어지게 하십시오”라는 말씀으로 기도를 끝마치셨어요. (누가 22:41, 42) 이렇듯 그분은 자신의 뜻이 아니라 하느님의 뜻이 이루어지기를 바라셨지요. 그리고 그분은 계속해서 자신이 가장 좋다고 생각하는 일이 아니라 하느님께서 원하시는 일을 하셨지요.

우리는 이 일로부터 무엇을 배울 수 있을까요?— 하느님께서 말씀하시는 대로 행하는 것이 언제나 옳다는 것을 배울 수 있지요. 그렇게 하기가 쉽지 않은 경우라도 말이에요. 그런데 그것 말고도 알 수 있는 사실이 있습니다. 그게 뭔지 알고 있나요?— 어떤 사람은 하느님과 예수가 같은 분이라고 말하지만, 사실은 그렇지 않다는 것을 알게 되지요. 여호와 하느님께서는 자신의 아들 예수보다 더 오래 사셨고 아는 것도 더 많으십니다.

하느님께 순종하는 것은 그분을 사랑하고 있음을 나타내는 것이지요. 성서는 이렇게 말합니다. “하느님에 대한 사랑이 의미하는 것은 이것이니, 곧 우리가 그분의 계명을 지키는 것입니다.” (요한 첫째 5:3) 이 성구에서 알  수 있듯이, 우리 모두는 하느님께 순종해야 해요. 물론 여러분도 하느님께 순종하기를 원하지요?—

우리 함께 성서를 펴서 하느님께서 자녀에게 어떻게 하라고 말씀하시는지 살펴보도록 해요. 우리가 읽어 볼 성구에베소 6장 1, 2, 3이에요. 그 구절은 이러합니다. “자녀이여, 주와의 결합 안에서 여러분의 부모에게 순종하십시오. 이것이 의로운 일입니다. ‘너의 아버지와 어머니를 공경하라’는 말은 약속이 있는 첫 계명입니다. ‘그러면 네가 잘 되고 땅에서 오래 살 것이다’라고 하였습니다.”

이 성구에서 알 수 있듯이, 아버지와 어머니에게 순종하라고 말씀하시는 분은 다름 아닌 여호와 하느님이시지요. 그러면 아버지와 어머니를 “공경”한다는 것은 무슨 뜻일까요? 아버지와 어머니를 존경해야 한다는 뜻이지요. 그리고 하느님께서는 아버지와 어머니에게 순종하면 “여러분이 잘 될 것”이라고 약속하십니다.

그럼 이제부터, 순종했기 때문에 목숨을 건진 사람에 대한 이야기를 하나 해 줄게요. 그 사람은 오래 전에 예루살렘이라는 큰 도시에 살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그 도시에 살던 주민들 대부분은 하느님의 말씀을 듣지 않았어요. 그래서 예수께서는 그에게 하느님께서 그 도시를 멸망시키실 것이라고 경고하셨지요. 또한 예수께서는 옳은 일을 사랑하는 사람이 어떻게 멸망을 피할 수 있는지도 알려 주셨어요. 그분은 이렇게 말씀하셨어요. “군대예루살렘을 완전히 둘러싸는 것을 보거든, 멸망이 가까운 줄 아십시오. 바로 그때가 되면, 예루살렘을 떠나 산으로 도망하십시오.”—누가 21:20-22.

이 사람은 어떻게 예수께서 하신 명령에 순종으로 구출을 받았나요?

예수께서 말씀하신 그대로, 군대가 예루살렘을 쳐들어왔습니다. 로마 군대가 그 도시를 완전히 둘러싸고 진을 쳤어요. 그런데 무슨 이유에서인가 군인이 그냥 떠나 버렸어요. 대부분의 사람은 위험이 사라졌다고 생각했고, 그래서 그 도시에 그대로 머물러 있었어요. 하지만 예수께서는 어떻게 해야 한다고 말씀하셨지요?— 여러분이 예루살렘에 살고 있었다면 어떻게 하였겠나요?— 예수를 진심으로 믿었던 사람은 자기 집을 떠나 예루살렘에서 멀리 떨어진 산으로 도망했습니다.

 1이 다 지나갔지만, 예루살렘에는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았어요. 2이 지나도 아무 일이 없었지요. 3이 지나도 역시 그랬습니다. 그 도시를 떠난 사람이 어리석었다고 생각한 사람도 있었을 거예요. 하지만 4이 다 지나기 전에, 로마 군대가 돌아왔어요. 그은 다시 한 번 예루살렘을 완전히 둘러싸고 진을 쳤어요. 이제 도망하기에는 너무 늦었습니다. 이번에는 로마 군대가 그 도시를 멸망시켰어요. 도시 안에 있던 대부분의 사람은 죽임을 당했고, 살아남은 사람은 포로로 끌려갔지요.

그러면 예수께 순종했던 사람은 어떻게 되었을까요?— 그은 안전했어요. 예루살렘에서 멀리 떨어져 있어서 해를 입지 않았으니까요. 순종이 그에게 보호가 되었던 거예요.

우리도 순종한다면 보호를 받게 될까요?— 아버지와 어머니가 길거리에서 놀면 절대로 안 된다고 말씀하실지 몰라요. 왜 그런 말씀을 하실까요?— 자동차에 치일 수 있기 때문이지요. 그렇지만 이런 생각이 들 때도 있을 수  있어요. ‘지금은 자동차가 없으니까, 다치지 않을 거야. 다른 애도 길거리에서 노는 걸 뭐. 그러다가 다친 애은 한 번도 본 적이 없어.’

전혀 위험해 보이지 않을 때에도 순종해야 하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예루살렘에 있던 사람도 대부분 그렇게 생각했습니다. 로마 군대가 떠나자 안전해 보였거든요. 그 도시에 그대로 머물러 있는 사람도 많이 있었지요. 그래서 그도 그냥 머물러 있었답니다. 그은 경고를 받았지만 듣지 않았어요. 그 때문에 그은 목숨을 잃었지요.

또 다른 예를 생각해 보도록 하지요. 성냥을 가지고 놀아 본 적이 있나요?— 성냥개비에 불을 붙이고 그 불빛을 지켜보는 놀이는 재미있어 보일지 모릅니다. 하지만 성냥을 가지고 놀면 위험할 수 있지요. 집이 불에 다 타 버릴 수도 있고, 여러분이 죽을 수도 있어요!

얼마 동안만 순종하는 것으로는 충분하지 않다는 걸 잊지 마세요. 얼마 동안이 아니라 항상 순종한다면, 순종은 참으로 보호가 될 거예요. “자녀이여, 부모에게 순종하십시오”라고 말씀하시는 분이 누구이시지요?— 그래요. 하느님이시지요. 그리고 하느님께서 그러한 말씀을 하시는 이유는 여러분을 사랑하시기 때문이라는 것도 잊지 말도록 하세요.

이제, 순종이 중요하다는 것을 알려 주는 다음의 성구을 읽어 보도록 하세요. 잠언 23:22; 전도서 12:13; 이사야 48:17, 18; 골로새 3:20.

더 알아보기

예수는 순종하는 법을 배우셨어요

예수는 완벽한 분이셨는데, 왜 순종하는 법을 배우셔야 했을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