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 바로 가기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예수—길, 진리, 생명

 제​132​장

“확실히 이 사람은 하느님의 아들이었다”

“확실히 이 사람은 하느님의 아들이었다”

마태복음 27:45-56 마가복음 15:33-41 누가복음 23:44-49 요한복음 19:25-30

  • 예수​께서 기둥​에서 숨​을 거두시다

  • 예수​께서 숨​을 거두실 때 벌어진 특이​한 사건​들

때​는 “제​6​시” 곧 정오 무렵​입니다. 이상​한 어둠​이 “온 땅​을 덮어 제​9​시[오후 3​시]까지 계속”됩니다. (마가복음 15:33) 이 으스스​한 어둠​은 일식 때문​에 생긴 것​이 아닙니다. 일식​은 초승달​이 뜨는 때​에 일어나지만 지금​은 유월절 기간​이라 보름달​이 뜨는 때​입니다. 그리고 이 어둠​은 일식 때​처럼 단지 몇 분간​이 아니라 훨씬 오래 지속​됩니다. 따라서 이 어둠​은 하느님​이 일으키신 것​입니다!

예수​를 조롱​하던 자​들​이 이 어둠 때문​에 어떤 느낌​이 들었을까요? 어둠​이 깔려 있는 동안 네 여자​가 형주​에 다가갑니다. 예수​의 어머니, 살로메, 막달라 마리아, 사도​인 ‘작은 야고보’의 어머니 마리아​입니다.

“형주 곁​에”서 슬퍼하는 예수​의 어머니 옆​에 사도 요한​이 있습니다. 마리아​는 자기​가 낳아서 기른 아들​이 형주​에 달려 고통​스러워하는 모습​을 지켜봅니다. 마치 “긴 칼”에 꿰찔리는 것​처럼 가슴​이 아픕니다. (요한복음 19:25; 누가복음 2:35) 그런데 예수​께서는 극심​한 고통​을 당하면서도 어머니​를 염려​하십니다. 애써 고개​로 요한 쪽​을 가리키며 어머니​에게 “여자​여, 보십시오! 당신​의 아들​입니다!” 하고 말씀​하십니다. 그러고 나서 고개​로 마리아 쪽​을 가리키며 요한​에게 “보십시오! 당신​의 어머니​입니다!” 하고 말씀​하십니다.—요한복음 19:26, 27.

예수​께서는 그때​쯤 과부​가 되었을 어머니​를 돌보는 일​을 자신​이 각별​히 사랑​하는 사도​에게 맡기십니다. 예수​의 이부동생​들​인 마리아​의 다른 아들​들​이 아직 예수​를 믿지 않기 때문​입니다. 그렇게 해서 어머니​를 물질적​으로만 아니라 영적​으로도 보살펴 드리는 마련​을 하십니다. 참으로 훌륭​한 본​이 아닙니까!

어둠​이 걷힐 무렵 예수​께서는 “목​이 마릅니다” 하고 말씀​하십니다. 이렇게 하여 성경 말씀​을 성취​시키십니다. (요한복음 19:28; 시편 22:15) 예수​는 아버지​께서 아들​의 충절​이 극도​로 시험​받게 하시려고 보호​의 손길​을 거두셨다는 것​을 감지​하십니다. 그리스도​께서는 “엘리, 엘리, 라마 사바크타니?”라고 외치십니다. 아람어​의 갈릴리 방언​인 이 표현​은 “나​의 하느님, 나​의 하느님, 왜 나​를 버리셨습니까?”라는 뜻​입니다. 가까이 서 있는 몇몇 사람​은 이 말​을 잘못 알아듣고는 “저것 봐! 저 사람​이 엘리야​를 부른다”라고 소리​칩니다. 그​들 중 한 사람​이 달려가 해면​을 신 포도주​에 적셔 갈대 끝​에 꽂아 예수​께 마시라고 드립니다. 그런데 사람​들​이 말​합니다. “어디, 엘리야​가 와서 그​를 내려 주​나 봅시다.”—마가복음 15:34-36.

그때 예수​께서 “다 이루어졌다!” 하고 외치십니다. (요한복음 19:30) 그렇습니다. 예수​께서는 아버지​께서 땅​에 보내 하게 하신 일​을 다 이루셨습니다. 끝​으로 “아버지, 제 영​을 아버지​의 손​에 맡깁니다” 하고 말씀​하십니다. (누가복음 23:46) 이처럼 예수​께서는 자신​의 생명력​을 하느님​이 회복​시켜 주실 것​임​을 확신​하면서 그것​을 여호와​께 맡기십니다. 그리스도​는 흔들림 없이 하느님​을 신뢰​하는 가운데 머리​를 숙이고 숨​을 거두십니다.

그때 격렬​한 지진​이 일어나 바위​들​이 갈라집니다. 지진​이 어찌나 심한지 예루살렘 밖​의 무덤​들​이 열리고 시체​들​이 무덤 밖​으로 튀어나옵니다. 지나가던 사람​들​이 그 시체​들​을 보고 “거룩​한 도시”로 들어가 방금 목격​한 것​을 이야기​합니다.—마태복음 12:11; 27:51-53.

예수​께서 숨​을 거두실 때, 하느님​의 성전​의 ‘성소’와 ‘지성소’를 구분​하는 길고 무거운 휘장​이 위​에서 아래​까지 둘​로 찢어집니다. 이 놀라운 사건​은 하느님​이 자신​의 아들​을 죽인 자​들​에게 진노​하신다는 표시​이면서, ‘지성소’인 하늘 자체​로 들어가는 길​이 이제 열렸다는 뜻​이기도 합니다.—히브리서 9:2, 3; 10:19, 20.

사람​들​이 몹시 두려워하는 것​도 당연​합니다. 처형​을 책임 맡은 장교​는 “확실​히 이 사람​은 하느님​의 아들​이었다”라고 말​합니다. (마가복음 15:39) 이 장교​는 예수​께서 빌라도 앞​에서 재판​받으실 때 그 자리​에 있으면서 그분​이 하느님​의 아들​인지에 대해 말​이 오가는 것​을 들었을 것​입니다. 이제 그​는 예수​께서 의로운 분​이며 실제​로 하느님​의 아들​이심​을 확신​합니다.

이 특이​한 사건​들​을 보고 압도​된 사람​들​이 심한 슬픔​과 수치​의 표시​로 “가슴​을 치며” 집​으로 갑니다. (누가복음 23:48) 멀리​서 지켜보던 사람​들 중​에는 때때로 예수​와 함께 여행​하던 여자​들​도 많이 있습니다. 그​들​도 이 모든 놀라운 사건​들​을 보고 깊은 감동​을 받습니다.

더 알아보기

파수대

예수—왜 죽으셔야 했습니까?

무엇 때문에 예수께서 고통을 당하고 죽으셔야만 했습니까? 그 이유를 아는 것은 당신의 삶에 지대한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파수대

마리아가 슬픔을 견뎌 내다

예수의 어머니인 마리아의 본은 우리가 “긴 칼”과 같은 슬픔에 직면할 때 도움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