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 바로 가기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생명—창조된 것인가?

과학과 창세기 기록

과학과 창세기 기록

과학은 창조에 대한 성서의 기록이 사실이 아님을 증명한다고 많은 사람은 주장합니다. 하지만 과학과 실제로 상충되는 것은 성서가 아니라 기독교 근본주의자의 견해입니다. 그들 중에는, 성서에 의하면 단지 몇 천 년 전에 각기 24시간으로 구성된 6일 동안 모든 물질적 창조가 이루어졌다는 잘못된 주장을 하는 단체이 있습니다.

하지만 성서는 그러한 결론을 뒷받침하지 않습니다. 성서가 그러한 결론을 뒷받침한다면, 지난 100에 걸쳐 발견된 많은 과학적 사실로 인해 사실상 성서는 신빙성을 잃게 될 것입니다. 성서의 내용을 주의 깊이 연구해 보면 성서가 확립된 과학적 사실과 상충되지 않는다는 것을 알게 됩니다. 그렇기 때문여호와의 증인은 기독교 근본주의자이나 많은 창조론자의 견해에 동의하지 않습니다. 이어지는 내용을 읽어 보면 성서에서 실제로 무엇을 가르치는지 알게 될 것입니다.

창세기는 지구와 우주가 단지 몇 천 년 전에 각기 24시간으로 이루어진 6일 만에 창조되었다고 가르치지 않습니다

“시초”는 언제인가?

창세기 기록은 “시초에 하느님이 하늘과 땅을 창조하셨다”라는 간단하면서도 힘 있는 말로 시작됩니다. (창세 1:1) 상당수의 성서 학자은 이 구절이 3부터 묘사되는 창조의 날과는 별개의 행위를 가리킨다는 데 의견이 일치합니다. 여기에는 중요한 의미가 내포되어 있습니다. 성서의 첫 구절에 의하면, 지구를 비롯한 우주는 창조의 날이 시작되기 이미 존재하고 있었지만 그 기간을 명확히 알 수는 없습니다.

지질학자은 지구의 나이를 40억 살로 추산하며, 천문학자은 우주의 나이를 무려 150억 살로 추정합니다. 이러한 이론이나 앞으로 개선되어 나타날 가능성이 있는 이론창세기 1:1과 상충됩니까? 그렇지 않습니다. 성서는 “하늘과 땅”의 실제 나이를 구체적으로 알려 주지 않습니다. 성서의 내용은 과학과 어긋나지 않습니다.

창조의 날의 길이는 얼마나 되는가?

창조의 날의 길이는 어떠합니까? 문자적인 24시간이었습니까? 일부 사람은 나중에 창세기의 필자인 모세가 6일 동안의 창조의 날에 뒤이은 일곱째 날을 매주 있는 안식일의 원형으로 언급했으므로 각 창조의 날의 길이가 문자적인 24시간이 분명하다고 주장합니다. (탈출 20:11) 창세기에 나오는 표현은 이러한 결론을 뒷받침해 줍니까?

그렇지 않습니다. 사실, “날”로 번역된 히브리어 단어는 24시간으로 이루어진 기간만이 아니라 다양한 길이의 시간을 의미할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모세는 하느님의 창조 활동을 요약하면서 6일 동안의 창조의 날 전체를 한 날로 언급합니다. (창세 2:4) 분명, 성경에는 창조의 날의 길이가 각각 24시간이라고 단정할 수 있는 근거가 전혀 없습니다.

그러면 창조의 날의 길이는 얼마나 되었습니까? 성서는 그 점에 대해 알려 주지 않습니다. 하지만 창세기 1 2에 사용된 표현을 보면 그 길이가 상당히 길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창조 활동이 있었던 여섯 기간

모세는 창조 기록을 히브리어로 남겼으며, 땅 위에 있는 사람의 관점에서 썼습니다. 이 두 가지 사실에 더해 우주가 창조의 기간 즉 날이 시작되기 전에 이미 존재하고 있었다는 사실을 고려하면, 창조 기록을 둘러싼 많은 논란을 해결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어떻게 그러합니까?

한 “날”에 시작된 사건은 다음 “날”이나 그 후까지 계속되었습니다

창세기 기록을 주의 깊이 고려해 보면, 한 “날”에 시작된 사건이 다음 “날”이나 그 후까지 계속되었다는 사실을 알게 됩니다. 예를 들어, 창조의 첫째 “날”이 시작되기 전에도 태양은 이미 존재하고 있었지만 어떤 이유에서인가 햇빛이 지구 표면에 도달하지 못하고 있었는데, 아마도 두꺼운 구름 때문이었을 것입니다. (욥 38:9) 그런데 첫째 “날”에 이 장벽이 걷히기 시작하면서 산광이 대기를 뚫고 들어오게 되었습니다. *

대기는 둘째 “날”에도 계속 맑아진 것 같으며, 그리하여 위에 있는 두꺼운 구름과 아래에 있는 대양 사이에 공간이 생겼습니다. 대기는 넷째 “날”에도 점차 맑아져 “하늘의 공간에” 해와 달이 나타날 정도가 되었습니다. (창세 1:14-16) 다시 말해, 땅에 있는 사람의 관점에서 볼 때 해와 달을 식별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러한 일은 점진적으로 일어났습니다.

또한 창세기 기록에서는 다섯째 “날”에도 대기가 계속 맑아지면서, 곤충과 막시류(막으로  된 날개를 가진 동물)를 비롯한 날짐승이 나타나기 시작했다고 알려 줍니다.

성서의 내용은 각각의 날 즉 창조 기간에 일부 주요 사건이 순식간에 일어난 것이 아니라 점진적으로 일어났으며 아마도 그 사건들 가운데 일부는 이어지는 창조의 날까지 계속되었을 가능성을 열어 두고 있음이 분명합니다. *

그 종류대로

동물과 식물이 점진적으로 나타났다는 사실은, 하느님께서 매우 다양한 생물을 만들기 위해 진화를 사용하셨다는 것을 의미합니까? 그렇지 않습니다. 창세기 기록에서는 하느님께서 모든 기본적인 “종류”의 동물과 식물을 창조하셨다고 분명히 기술합니다. (창세 1:11, 12, 20-25) 이 원래 “종류”의 동물과 식물은 환경 변화에 적응할 수 있도록 만들어졌습니까? “종류”의 경계를 정하는 것은 무엇입니까?  성서는 그 점에 대해 알려 주지 않습니다. 하지만 성서는 생물이 “그 종류대로” 창조되었다고 분명히 밝혀 줍니다. (창세 1:21) 이 말에는 “종류”의 범위 내에서 나타날 수 있는 변종의 양에 한계가 있다는 의미가 내포되어 있습니다. 화석 기록과 현대에 진행된 연구는 동물과 식물의 근본적인 범주가 매우 오랜 시간이 지났는데도 거의 변하지 않았다는 견해를 뒷받침해 줍니다.

과학계에서 최근에 알아낸 사실은 모든 생물이 “그 종류대로” 번식한다는 점을 확증해 줍니다

일부 근본주의자의 주장과는 달리, 창세기는 지구와 지구 상의 모든 생물을 비롯한 우주가 그리 오래되지 않은 과거에 짧은 기간 동안 창조되었다고 알려 주지 않습니다. 우주 창조와 지구 상에 생물이 출현한 과정에 관한 창세기의 내용은 과학계에서 최근에 알아낸 사실과 조화를 이룹니다.

많은 과학자은 자신의 철학적 신조 때문에, 하느님께서 만물을 창조하셨다는 성서의 분명한 말씀을 받아들이지 않습니다. 하지만 흥미롭게도 고대에 기록된 성서 창세기에서 모세는 우주에 시작이 있었으며 생물이 일정 기간에 걸쳐 단계로 점진적으로 나타났다고 기술했습니다. 모세는 약 3500년 전에 어떻게 그처럼 과학적으로 정확한 정보를 얻을 수 있었습니까? 논리적으로 볼 때, 하늘과 땅을 창조할 수 있는 능력과 지혜를 가지신 분이 모세에게 그러한 고차원적인 지식을 주신 것이 분명하다고밖에 달리 설명할 길이 없습니다. 이 점은 성서가 “하느님의 영감을 받은 것”이라는 성서 자체의 주장에 무게를 더해 줍니다. *디모데 둘째 3:16.

하지만 ‘창조에 대한 성서의 기록을 믿는 것이 정말 중요한가?’ 하는 생각이 들 수 있습니다. 이 문제가 매우 중요하다고 말할 수 있는 몇 가지 강력한 이유를 고려해 보겠습니다.

^ 13항 첫째 “날”에 일어난 일을 묘사하는 내용에서 빛을 언급하는 데 사용된 히브리어 단어오르로서 일반적인 의미의 빛을 가리키지만, 넷째 “날”과 관련하여 사용된 단어마오르로서 빛의 근원을 가리킨다.

^ 16항를 들면 창조의 여섯째 날에 하느님께서는 사람에게 “번성하여 땅을 가득 채우”라고 명령하셨다. (창세 1:28, 31) 하지만 이 일은 다음 “날”이 되어서야 시작되었다.—창세 2:2.

^ 20항 이 점에 대해 더 알아보려면, jw.org 웹사이트에 있는 「성경은 정말 하느님의 말씀입니까?」라는 간단한 동영상을 볼 수 있다.

더 알아보기

성경 질문과 대답

성경은 과학적으로 정확합니까?

성경에 과학적인 오류가 들어 있습니까?

깨어라!

창조 기록—얼마나 알고 계십니까?

성경에 나오는 창조 기록은 과학적 사실과 일치합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