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신세계역 성경 (2014년 개정판)

창세기 44:1-34

전체 개요

  • 베냐민의 자루에서 나온 요셉의 은잔 (1-17)

  • 유다가 베냐민을 위해 간청하다 (18-34)

44  후에 요셉은 자기 집을 관리하는 사람에게 이렇게 명령했다. “그들의 자루에 그들이 가지고 갈 수 있을 만큼 양식을 채우고 자루 부리마다 각자의 돈을 넣으시오.+  그리고 막내의 자루 부리에는 내 은잔을 넣고 그가 곡식값으로 가져온 돈도 넣으시오.” 그래서 그는 요셉이 지시한 대로 했다.  아침이 밝자 그들은 나귀들을 이끌고 길을 떠났다.  그들이 도시를 나와 멀리 가지 못했을 때에 요셉이 자기 집을 관리하는 사람에게 말했다. “일어나시오! 그들을 뒤쫓으시오! 그들을 따라잡거든 이렇게 말하시오. ‘당신들은 왜 선을 악으로 갚는 것이오?  이 잔은 내 주인이 마시며 징조를 읽는 데 쓰는 것이 아니오? 당신들은 악한 일을 저질렀소.’”  그래서 그가 그들을 따라잡고 그대로 말했다.  그러자 그들이 말했다. “내 주께서 어째서 그런 말씀을 하십니까? 주의 종들이 그런 일을 한다는 것은 생각할 수도 없는 일입니다.  보십시오. 우리는 자루 부리에서 발견한 돈을 가나안 땅에서 주께 도로 가져왔습니다.+ 그런데 어떻게 우리가 주의 주인의 집에서 은이나 금을 훔칠 수 있겠습니까?  주의 종들 중 한 사람에게서 그것이 발견되면 그자를 죽이십시오. 그리고 나머지는 내 주인의 종이 되겠습니다.” 10  그래서 그가 말했다. “당신들의 말대로 하겠소. 하지만 그것이 발견되는 자만 내 종이 될 것이며, 나머지는 죄가 없을 것이오.” 11  그러자 그들은 각자 자기 자루를 얼른 땅에 내려놓고 그것을 풀었다. 12  그는 맏아들부터 시작하여 막내까지 자루를 샅샅이 뒤졌다. 결국 그 잔이 베냐민의 자루에서 나왔다.+ 13  그러자 그들이 자기 옷을 찢고 각자 나귀에 짐을 도로 싣고 그 도시로 되돌아갔다. 14  유다와+ 그의 형제들이 요셉의 집으로 들어갔을 때 그가 아직 거기에 있었다. 그들이 그 앞에서 땅에 엎드렸다.+ 15  요셉이 그들에게 말했다. “당신들은 어째서 이런 짓을 했소? 당신들은 나 같은 사람이 징조를 읽을 수 있다는 것을 몰랐소?”+ 16  유다가 대답했다. “우리가 내 주인께 무슨 말을 할 수 있겠습니까? 어떻게 설명할 수 있겠습니까? 우리가 의롭다는 것을 어떻게 증명할 수 있겠습니까? 참하느님께서 이 종들의 잘못을 찾아내셨습니다.+ 이제 우리와 잔이 발견된 자가 모두 내 주인의 종입니다!” 17  하지만 요셉이 말했다. “그렇게 하는 것은 나로서는 생각할 수 없는 일이오! 잔이 발견된 그 사람만 내 종이 될 것이오.+ 나머지는 당신들의 아버지에게 평안히 올라가시오.” 18  그러자 유다가 그에게 나아와 말했다. “내 주인이여, 간청합니다. 부디 이 종이 내 주인의 귀에 한 말씀만 드리게 해 주시고 이 종에게 분노하지 마십시오. 내 주인은 파라오와 같은 분이십니다.+ 19  내 주인께서는 종들에게 ‘당신들에게 아버지나 형제가 있소?’ 하고 물으셨습니다. 20  그래서 우리가 내 주인께 ‘우리에게는 연로한 아버지와 아버지가 노년에 얻은 막내가 있습니다.+ 그런데 그의 형이 죽어+ 그의 어머니의 자식 중에서 남은 아들은 그 아이밖에 없으므로+ 아버지가 그를 사랑합니다’라고 말씀드렸습니다. 21  그 후에 내 주인께서 종들에게 ‘그를 내게로 데리고 내려오시오. 내가 그를 보겠소’라고 말씀하셨습니다.+ 22  그러나 우리가 내 주인께 ‘그 아이는 아버지를 떠날 수 없습니다. 그가 아버지를 떠난다면, 아버지는 틀림없이 돌아가실 것입니다’라고 말씀드렸습니다.+ 23  그러자 내 주인께서 종들에게 ‘당신들이 막내아우를 데리고 내려오지 않으면 다시는 내 얼굴을 보지 못할 것이오’라고 말씀하셨습니다.+ 24  그래서 우리가 내 주인의 종인 제 아버지에게 올라가서 내 주인의 말씀을 전했습니다. 25  후에 아버지가 ‘다시 가서 우리를 위해 양식을 조금 사 오너라’ 하고 말씀하셨습니다.+ 26  그렇지만 우리가 ‘내려갈 수 없습니다. 막내아우가 우리와 함께하면 내려가겠습니다. 막내아우가 우리와 함께하지 않으면 우리가 그 사람의 얼굴을 볼 수 없기 때문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27  그러자 내 주인의 종인 제 아버지가 우리에게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너희가 잘 알듯이, 내 아내가 나에게 두 아들만 낳아 주었다.+ 28  그런데 그중 하나가 내게서 떠났다. 나는 “그가 찢겨 죽은 것이 분명하구나!”+ 하고 말했고 지금까지도 그를 보지 못했다. 29  너희가 이 아이마저 내 눈앞에서 데려갔다가 그가 변이라도 당하면, 백발인 내가 너희 때문에 틀림없이 비통해하며 무덤*으로+ 내려가게 될 것이다.’+ 30  그런데 이제 내 주인의 종인 제 아버지에게 제가 돌아갔을 때 이 아이가 우리와 함께 있지 않으면, 아버지의 생명*이 이 아이의 생명*과 맺어져 있으므로, 31  아버지는 이 아이가 없는 것을 알자마자 돌아가실 것입니다. 진정 이 종들 때문에 내 주인의 종인 백발의 우리 아버지가 슬퍼하며 무덤*으로 내려가시게 될 것입니다. 32  이 종은 아버지에게 아이를 책임지겠다고 하면서 ‘제가 그를 아버지께 다시 데려오지 못하면, 제가 아버지께 영원히 죄를 지은 것이 될 것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33  그러니 이제 부디 이 종이 아이를 대신하여 내 주인의 종으로 머무르게 해 주시고, 이 아이는 형들과 함께 돌아가게 해 주십시오. 34  이 아이 없이 제가 어떻게 아버지에게 돌아갈 수 있겠습니까? 제 아버지에게 재앙이 닥치는 것을 저는 차마 볼 수 없습니다!”

각주

또는 “스올”. 인류의 공통 무덤을 가리킴. 용어 설명 참조.
또는 “영혼”.
또는 “영혼”.
또는 “스올”. 인류의 공통 무덤을 가리킴. 용어 설명 참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