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 바로 가기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 신세계역 성경 (2014년 개정판)

창세기 24:1-67

전체 개요

  • 이삭의 신붓감을 찾다 (1-58)

  • 리브가가 이삭을 만나러 가다 (59-67)

24  아브라함은 이제 늙고 나이가 많이 들었다. 여호와께서는 모든 일에서 아브라함을 축복하셨다.+  아브라함이 그의 종 곧 그의 집안에서 가장 나이 많고 그가 가진 모든 것을 관리하는 자에게+했다. “부디 그대의 손을 내 넓적다리 밑에 넣으시오.  나는 그대가 하늘의 하느님이자 땅의 하느님이신 여호와를 두고 맹세하게 하겠소. 그대는 내가 살고 있는 이곳 가나안 사람의 딸들 중에서 내 아들을 위해 아내를 얻지 않겠다고 맹세하시오.+  그대는 내 고향, 내 친족에게+ 가서 내 아들 이삭을 위해 아내를 얻어야 하오.”  종이 그에게 물었다. “그 여자가 저와 함께 이 땅으로 오려고 하지 않으면 어떻게 합니까? 주인께서 떠나오신 땅으로+ 주인의 아들을 데려가야 합니까?”  그러자 아브라함이 말했다. “그대는 내 아들을 그리로 데려가는 일이 없도록 하시오.+  하늘의 하느님 여호와께서 나를 내 아버지의 집과 내 친족의 땅에서 데려오시고,+ ‘내가 네 자손*에게+ 이 땅을 주겠다’라고+ 내게 말씀하시고 맹세하셨소.+ 그분이 자신의 천사를 그대 앞에 보내실 것이며,+ 그대는 틀림없이 그곳에서+ 내 아들을 위해 아내를 얻을 것이오.  만일 그 여자가 그대와 함께 오려고 하지 않으면, 그대는 이 맹세에서 자유롭게 될 것이오. 하지만 그대는 내 아들을 그리로 데려가서는 안 되오.”  그러자 그 종이 주인 아브라함의 넓적다리 밑에 손을 넣고 이 일에 관해 그에게 맹세했다.+ 10  그 종은 주인의 낙타 중에 열 마리를 끌고 주인의 온갖 좋은 선물을 가지고 떠났다. 그는 메소포타미아로, 나홀의 도시로 갔다. 11  그는 그 도시 밖의 우물에 이르러 낙타을 쉬게 했다. 그때는 여자이 물을 길으러 나오는 저녁 무렵이었다. 12  그가 말했다. “저의 주인 아브라함의 하느님 여호와여, 부디 오늘 일이 잘되게 해 주시고 저의 주인 아브라함에게 충성스러운 사랑을 나타내 주십시오. 13  저는 지금 샘 곁에 서 있는데, 도시 사람의 딸이 물을 길으러 나올 것입니다. 14  제가 젊은 여자에게 ‘부디 그대의 물 항아리를 내려 내가 물을 마시게 해 주시오’라고 말할 때 그가 ‘드십시오. 제가 낙타에게도 물을 주겠습니다’라고 대답하면, 그 사람을 주께서 주의 종 이삭을 위해 정해 주신 사람으로 알겠습니다. 이것으로 주께서 저의 주인에게 충성스러운 사랑을 나타내셨음을 제가 알게 해 주십시오.” 15  그가 말을 마치기도 전에 리브가가 어깨에 물 항아리를 메고 나왔다. 리브가는 아브라함의 형제 나홀+ 아내 밀가+ 아들 브두엘+이었다. 16  이 젊은 여자는 어떤 남자와도 성관계를 가진 적이 없는 매우 아름다운 처녀였다. 그는 샘으로 내려가서 물 항아리를 채워 가지고 올라왔다. 17  즉시 그 종이 달려가 리브가를 만나서 말했다. “부디 그대의 항아리에 있는 물을 좀 주시오.” 18  그러자 리브가가 말했다. “내 주여, 드십시오.” 그러면서 얼른 항아리를 내려 손에 받쳐 들고는 그가 마시게 했다. 19  그에게 물을 마시게 해 준 다음, 리브가가 “낙타에게도 그것이 물을 다 마실 때까지 길어다 주겠습니다”라고 말했다. 20  리브가는 물구유에 얼른 항아리의 물을 붓고 거듭 우물로 달려가 물을 길었다. 그리고 모든 낙타에게 물을 계속 길어다 주었다. 21  그러는 동안 그 사람은 놀라워하며 말없이 그 여자를 지켜보면서, 여호와께서 자기의 여행을 성공하게 해 주신 것인가 하고 생각했다. 22  낙타이 물을 다 마신 다음, 그 사람은 그 여자를 위해 무게가 반 세겔*인 금코걸이와 무게가 10세겔*인 금팔찌 두 개를 꺼내 주면서 23  말했다. “부디 말해 주시오. 그대는 누구의 딸이오? 그대의 아버지의 집에 우리가 밤을 지낼 곳이 있소?” 24  그러자 그 여자가 대답했다. “저는 밀가가 나홀에게+ 낳아 준 아들 브두엘+입니다.” 25  그 여자가 또 말했다. “우리에게는 짚과 여물도 많고, 밤을 지낼 곳도 있습니다.” 26  그러자 그 사람이 여호와 앞에 몸을 굽히고 엎드려 27  말했다. “저의 주인에 대한 충성스러운 사랑과 충실을 버리지 않으셨으니, 저의 주인 아브라함의 하느님 여호와는 찬양받으시기 바랍니다. 여호와께서 저를 제 주인의 형제의 집으로 인도하셨습니다.” 28  그리하여 그 젊은 여자가 달려가서 어머니의 집안사람에게 이 일을 알렸다. 29  리브가에게 라반이라는+ 오라비가 있었다. 라반이 도시 밖의 샘에 있는 그 사람에게 달려갔다. 30  라반은 코걸이와 누이의 손에 있는 팔찌을 보고, 또 “그 사람이 내게 이렇게 말했습니다”라고 한 누이 리브가의 말을 듣고 그 사람을 만나러 간 것이다. 그 사람은 그때까지 샘에서 낙타들 곁에 서 있었다. 31  즉시 라반이 말했다. “여호와의 축복을 받은 이여, 오십시오. 왜 이렇게 바깥에 서 있습니까? 제가 집을 준비해 두었고 낙타가 있을 곳도 마련해 놓았습니다.” 32  그리하여 그 사람이 집으로 들어오자, 그*는 낙타에게서 짐과 안장을 풀어 내리고 낙타에게 짚과 여물을 주었으며, 그 사람과 그의 일행에게 발 씻을 물을 주었다. 33  그리고 음식을 그 사람 앞에 차려 놓았지만, 그가 말했다. “나는 할 말을 하기 전에는 먹지 않을 것입니다.” 그러자 라반이 말했다. “말씀하십시오!” 34  그때에 그 사람이 말했다. “나는 아브라함의 종입니다.+ 35  여호와께서 나의 주인을 매우 크게 축복하셨고 그에게 양과 소, 은과 금, 하인과 하녀, 낙타와 나귀를 주셔서 매우 부유해지게 하셨습니다.+ 36  더욱이, 나의 주인의 아내 사라는 노년에 나의 주인에게 아들을 낳아 주었습니다.+ 주인은 아들에게 자기가 가진 모든 것을 줄 것입니다.+ 37  나의 주인은 이렇게 말하면서 나에게 맹세하게 했습니다. ‘너는 내가 살고 있는 땅 가나안의 딸들 중에서 내 아들을 위해 아내를 얻어서는 안 된다.+ 38  오히려 너는 내 아버지의 집, 내 가족에게+ 가서 내 아들을 위해 아내를 얻어야 한다.’+ 39  그러나 나는 주인에게 말했습니다. ‘그 여자가 저와 함께 오려고 하지 않으면 어떻게 합니까?’+ 40  주인은 내게 말했습니다. ‘내가 여호와 앞에서 걷고 있으므로+ 그분이 자신의 천사를 너와 함께 보내시어+ 반드시 너의 여행이 성공하게 하실 것이다. 너는 내 가족, 내 아버지의 집에서 내 아들을 위해 아내를 얻어야 한다.+ 41  네가 내 가족에게 갔는데 그이 그 여자를 너에게 주지 않으면, 너는 내게 한 맹세에서 자유롭게 될 것이다. 그렇게 해서 너는 맹세에서 자유롭게 될 것이다.’+ 42  나는 오늘 샘에 이르렀을 때 이렇게 말했습니다. ‘저의 주인 아브라함의 하느님 여호와여, 만일 제 여행을 성공하게 하시려거든, 43  제가 지금 샘 곁에 서 있으니 이 일이 반드시 이루어지게 해 주십시오. 곧 젊은 여자+을 길으러 나올 때 제가 “부디 그대의 항아리에서 내가 물을 좀 마시게 해 주시오”라고 말하면, 44  그가 저에게 “드십시오. 제가 낙타에게도 물을 길어다 주겠습니다” 하고 말하게 해 주십시오. 그 여자가 여호와께서 제 주인의 아들을 위해 정해 주신 사람이 되게 해 주십시오.’+ 45  내가 마음으로 말을 마치기도 전에, 리브가가 어깨에 항아리를 메고 나와 샘으로 내려가서 물을 긷기 시작했습니다. 그래서 내가 그에게 ‘부디 내게 마실 물을 주시오’라고 말했습니다.+ 46  그러자 그는 어깨에서 얼른 항아리를 내리면서 ‘드십시오.+가 낙타에게도 물을 주겠습니다’ 하고 말했습니다. 그래서 내가 물을 마셨고, 그는 낙타에게도 물을 주었습니다. 47  그 후에 내가 ‘그대는 누구의 딸이오?’ 하고 묻자, 그는 ‘밀가가 나홀에게 낳아 준 아들 브두엘의 딸입니다’ 하고 대답했습니다. 그래서 나는 그의 코에 코걸이를 걸어 주고 그의 손에 팔찌를 끼워 주었습니다.+ 48  그리고 여호와 앞에 몸을 굽히고 엎드려서 나의 주인 아브라함의 하느님 여호와를 찬양했습니다.+ 그분은 나의 주인의 아들을 위해 그 형제의 딸을 얻도록 나를 바른길로 인도하셨습니다. 49  이제 당신이 나의 주인에게 충성스러운 사랑과 충실을 나타내기 원하는지 내게 말해 주십시오. 그러나 그렇지 않더라도 내게 말해 주어 어느 쪽으로든 나아갈 수 있게* 해 주십시오.”+ 50  그때에 라반과 브두엘이 대답했다. “이 일은 여호와에게서 난 것이니, 우리가 당신에게 좋다거나 싫다고*할 수 없습니다. 51  여기 리브가가 당신 앞에 있습니다. 그를 데리고 가서 여호와께서 말씀하신 대로 당신 주인 아들의 아내가 되게 하십시오.” 52  아브라함의 종은 그의 말을 듣고 즉시 여호와 앞에서 땅에 몸을 굽혔다. 53  그 종은 은 물품과 금 물품과 옷을 꺼내서 리브가에게 주고, 또 리브가의 오라비와 어머니에게도 값진 물건을 주었다. 54  그 후에 그 종과 그의 일행이 먹고 마셨으며, 거기서 밤을 지냈다. 그 종이 아침에 일어나 말했다. “나의 주인에게 돌아가게 해 주십시오.” 55  그러자 리브가의 오라비와 어머니가 말했다. “이 여자아이가 적어도 10일 동안은 우리와 함께 머무르게 해 주십시오. 그 후에 그가 갈 수 있을 것입니다.” 56  그러나 그가 말했다. “여호와께서 나의 여행을 성공하게 하셨으니 나를 붙잡지 마십시오. 내가 주인에게 가도록 나를 보내 주십시오.” 57  그러자 그이 말했다. “여자아이를 불러 물어봅시다.” 58  그이 리브가를 불러 물었다. “이 사람과 함께 가겠느냐?” 리브가가 대답했다. “기꺼이 가겠습니다.” 59  그래서 그이 누이 리브가+의 유모*+ 아브라함의 종과 그의 일행을 보냈다. 60  그리고 그이 리브가를 축복하며 말했다. “우리 누이야, 네가 수천만*이 되기를 바란다. 또 너의 자손*이 자기을 미워하는 자의 문*을 차지하기 바란다.”+ 61  리브가와 그의 몸종이 일어나 낙타를 타고 그 사람을 따랐다. 이렇게 그 종은 리브가를 데리고 길을 떠났다. 62  그때에 이삭이 브엘라해로이+에서 왔는데, 그는 네게브 땅에서+ 살고 있었다. 63  이삭은 해 질 무렵에 묵상+ 하려고 들에서 걷고 있었다. 그가 눈을 들어 보니 낙타이 오고 있었다! 64  리브가는 눈을 들어 이삭을 보고 낙타에서 얼른 내렸다. 65  그리고 그 종에게 물었다. “저기 들에서 우리를 맞으러 걸어오는 저 사람은 누구입니까?” 그 종이 “나의 주인입니다” 하고 대답했다. 그러자 리브가는 베일로 자기를 가렸다. 66  그 종은 이삭에게 자기가 한 모든 일을 이야기했다. 67  그 후에 이삭이 리브가를 어머니 사라의 천막으로 데리고 들어갔다.+ 그렇게 하여 그는 리브가를 아내로 맞아들였다. 이삭은 그를 사랑하게 되었으며,+ 어머니를 잃은 후에 위로를 얻었다.+

각주

직역하면 “씨”.
1세겔은 11.4그램. 부록 나14 참조.
1세겔은 11.4그램. 부록 나14 참조.
라반인 듯함.
직역하면 “오른편으로든 왼편으로든 향할 수 있게”.
또는 “좋게든 나쁘게든”.
현재는 수종으로 섬기고 있는 유모를 가리킴.
또는 “수천만의 어머니”.
직역하면 “씨”.
또는 “도시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