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신세계역 성경 (2014년 개정판)

이사야 45:1-25

전체 개요

  • 키루스가 바빌론을 함락시키도록 기름부음을 받다 (1-8)

  • 진흙이 도공과 다툴 수 없다 (9-13)

  • 나라이 이스라엘을 인정하다 (14-17)

  • 하느님께서 창조하신 것과 밝혀 주신 것은 신뢰할 만하다 (18-25)

    • 은 사람이 거주하도록 창조되었다 (18)

45  여호와께서는 키루스의 오른손을 잡고+ 나라들을 그 앞에 굴복시키며+ 왕들의 무장을 해제하실* 것이다. 두짝문들을 그 앞에 열어서 성문이 닫히지 않게 하실 것이다. 그분이 그 기름부음받은 자 키루스에게 이렇게 말씀하신다.+   “내가 너보다 앞서 가서+ 언덕을 평지로 만들 것이다. 구리 문들을 산산이 부수고 쇠 빗장들을 꺾어 버릴 것이다.+   어둠 속에 있는 보물들과 은밀한 곳에 숨겨진 보물들을 내가 너에게 주리니,+ 내가 여호와임을, 너를 지명하여 부르는+ 이스라엘의 하느님임을 네가 알게 하려는 것이다.   나의 종 야곱, 내가 선택한 자 이스라엘을 위해 내가 너를 지명하여 부른다. 너는 나를 알지 못하였지만, 나는 너에게 영예로운 이름을 준다.   나는 여호와이다. 다른 이가 없다. 나 외에는 하느님이 없다.+ 너는 나를 알지 못하였지만, 나는 너를 강하게 해 줄* 것이다.   나 외에는 아무도 없음을 해 뜨는 곳에서 해 지는 곳까지* 사람들이 알게 하려는 것이다.+ 나는 여호와이다. 다른 이가 없다.+   내가 빛을 만들고+ 어둠을 창조하며,+ 평화를 이루고+ 재앙을 일으키니,+ 나 여호와가 이 모든 일을 한다.   너 하늘아, 위에서 비를 내려라.+ 구름은 의를 쏟아라. 땅은 열려서 구원이 열매를 맺고 의도 함께 싹트게 하여라.+ 나 여호와가 그것을 창조하였다.”   땅바닥에 굴러다니는 질그릇 조각들 가운데 한 조각에 불과하면서, 자기를 만든 이*와 다투는* 자에게 화가 있다! 진흙이 도공*에게 “무엇을 만드는 거요?” 하고 말할 수 있겠느냐?+ 또 네가 만든 것이 “그에게는 손이 없다” 하고 말할 수 있겠느냐?* 10  아버지에게 “나를 자식이라고 낳았습니까?” 하고, 여자에게 “나를 왜 이 모양으로 낳았습니까?”* 하고 말하는 자에게 화가 있다! 11  이스라엘의 거룩한 분이며+ 그를 지으신 분, 여호와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너희는 앞으로 있을 일들에 관해 나에게 묻고, 내 아들들과+ 내 손으로 만든 것에 관해 나에게 명령해 보아라. 12  내가 땅을 만들었고+ 그 위에 사람을 창조하였다.+ 내가 내 손으로 하늘을 펼쳤고+ 그 모든 군대에게 명령을 내린다.”+ 13  “내가 의로 한 사람을 일으켰으니,+ 내가 그의 모든 길을 곧게 할 것이다. 그가 내 도시를 세울 것이며,+ 유배된 내 백성을 대가도 뇌물도 받지 않고+ 풀어 줄 것이다.”+ 만군의 여호와께서 말씀하신다. 14  여호와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이집트의 소득*과 에티오피아의 상품*과 키가 큰 사바 사람들이 너에게 건너와서 너의 것이 될 것이다. 그들이 사슬에 묶여 네 뒤에서 걸을 것이며, 너에게 건너와서 너에게 몸을 굽힐 것이다.+ 그들이 너에게 빌면서 말할 것이다. ‘과연 하느님께서 당신과 함께 계시고+ 다른 이가 없습니다. 다른 하느님이 없습니다.’” 15  오 이스라엘의 하느님, 구원자여,+ 참으로 당신은 자신을 숨기시는 하느님이십니다. 16  그들은 모두 부끄러움과 수치를 당할 것이다. 우상을 만드는 자들은 모두 치욕을 당하며 사라질 것이다.+ 17  그러나 이스라엘은 여호와께 구원받을 것이니, 영원한 구원을 받을 것이다.+ 너희는 영원토록 부끄러움도 치욕도 당하지 않을 것이다.+ 18  여호와께서 말씀하신다. 하늘의 창조주이신+ 참하느님, 땅을 지으시고 그것을 만들어 굳게 세우신 분,+ 땅을 헛되이* 창조하지 않으시고 사람이 거주하도록 지으신 분이+ 이렇게 말씀하신다. “나는 여호와이다. 다른 이가 없다. 19  나는 은밀한 곳에서, 어둠의 땅에서 이야기하지 않았고,+ 야곱의 자손*에게 ‘나를 찾아보아라. 그래 봤자 헛수고일 뿐이다’ 하고 말하지도 않았다. 나 여호와는 의로운 것을 말하고 올바른 것을 알린다.+ 20  모여 오너라. 나라들에서 피한 자들아, 다 함께 가까이 오너라.+ 조각한 형상을 가지고 다니는 자들은 아무것도 모르며, 그들을 구원하지 못하는 신에게 기도한다.+ 21  말해 보아라. 소송을 제기해 보아라. 함께 의논해 보아라. 누가 이것을 오래전에 예언하였느냐? 누가 이것을 이전부터 알려 주었느냐? 나 여호와가 아니냐? 나 외에 다른 하느님이 없다. 의로운 하느님이며 구원자,+ 나 외에는 아무도 없다.+ 22  땅끝들아, 모두 내게로 돌아와서 구원을 받아라.+ 내가 하느님이며 다른 이는 없기 때문이다.+ 23  내가 나 자신을 두고 맹세한다. 나의 입에서 의로운 말이 나갔으니 다시 돌아오지 않을 것이다.+ 모두 나에게 무릎을 꿇고 모든 혀가 충성을 맹세하여+ 24  말할 것이다. ‘확실히 여호와께 참다운 의와 힘이 있다. 그분에게 격분하는 자들은 모두 그분 앞에 와서 부끄러움을 당할 것이다. 25  이스라엘의 모든 자손*은 여호와 안에서 옳다는 것이 드러나고+ 그분 안에서 자랑할 것이다.’”

각주

직역하면 “허리띠를 풀어 버리실”.
직역하면 “단단히 띠를 동여매 줄”.
또는 “동쪽에서 서쪽까지”.
또는 “빚은 이”.
또는 “논쟁하는”.
또는 “자기를 빚은 이”.
달리 번역하면 “또 진흙이 ‘당신이 만든 것에는 손잡이가 없소’ 하고 말할 수 있겠느냐?”
또는 “무엇 때문에 산고를 겪는 겁니까?”
달리 번역하면 “노역자들”.
달리 번역하면 “상인들”.
달리 번역하면 “빈 땅으로”.
직역하면 “씨”.
직역하면 “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