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신세계역 성경 (2014년 개정판)

요한 계시록 8:1-13

전체 개요

  • 일곱째 봉인이 떼어지다 (1-6)

  • 처음 네 나팔을 불다 (7-12)

  • 가 있다는 세 번의 선언 (13)

8  ‘어린양’이+ 일곱째 봉인을+ 떼었을 때에, 약 반 시간 동안 하늘이 고요했다.  그리고 나는 일곱 천사가+ 하느님 앞에 서 있는 것을 보았는데, 그들에게 일곱 나팔이 주어졌다.  다른 천사가 금향로를 가지고 와서 제단+ 곁에 서자, 그에게 많은 양의 향이+ 주어졌다. 그 향은 모든 거룩한 자들의 기도와 함께 왕좌 앞에 있는 금제단에서+ 바치기 위한 것이었다.  그리하여 향의 연기가 거룩한 자들의 기도와 함께 천사의 손으로부터 하느님 앞으로 올라갔다.+  천사는 즉시 향로를 가져다가 제단에 있는 얼마의 불로 가득 채웠고 그 불을 땅에 던졌다. 그러자 천둥과 음성과 번개와+ 지진이 일어났다.  그리고 일곱 나팔을 가진 일곱 천사는+ 나팔을 불 준비를 했다.  첫째 천사가 나팔을 불었다. 그러자 피가 섞인 우박과 불이 땅에 던져졌다.+ 그래서 땅의 3분의 1이 불타고, 나무들의 3분의 1이 불타고, 모든 푸른 풀이 불타 버렸다.+  둘째 천사가 나팔을 불었다. 그러자 불타는 큰 산과 같은 것이 바다에+ 던져졌다. 그래서 바다의 3분의 1이 피가 되고,+  바다에 사는 생물*들의 3분의 1이 죽고,+ 배들의 3분의 1이 부서졌다. 10  셋째 천사가 나팔을 불었다. 그러자 등불처럼 타는 큰 별이 하늘에서 떨어졌는데, 강들의 3분의 1과 샘들 위에 떨어졌다.+ 11  그 별의 이름은 ‘쓴 쑥’이다. 그래서 물의 3분의 1이 쓴 쑥으로 변했으며, 많은 사람이 그 물 때문에 죽었다. 그 물이 쓴물로 변했기 때문이다.+ 12  넷째 천사가 나팔을 불었다. 그러자 해의+ 3분의 1과 달의 3분의 1과 별들의 3분의 1이 타격을 받아 그것들의 3분의 1이 어두워졌다.+ 그리하여 낮의 3분의 1이 빛을 잃고, 밤도 그렇게 되었다. 13  그리고 내가 보니, 하늘 한가운데를 날고 있는 독수리 하나가 큰 소리로 이렇게 말하는 것이 들렸다. “땅에 사는 사람들에게 화가 있다, 화가 있다, 화가 있다!+ 세 천사가 불려고 하는 나팔 소리가 아직 남아 있기 때문이다.”+

각주

또는 “영혼을 가진 피조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