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신세계역 성경 (2014년 개정판)

역대기상 19:1-19

전체 개요

  • 암몬 사람이 다윗의 사자을 모욕하다 (1-5)

  • 암몬과 시리아에 대한 승리 (6-19)

19  그 후 암몬 사람들의 왕 나하스가 죽고, 그의 아들이 그의 뒤를 이어 왕이 되었다.+  그러자 다윗이 말했다. “하눈의 아버지가 나에게 충성스러운 사랑을 베풀었으니 나도 나하스의 아들 하눈에게 충성스러운 사랑을 베풀 것이오.”+ 그래서 다윗은 아버지를 잃은 그를 위로하려고 사자들을 보냈다. 그런데 다윗의 신하들이 하눈을 위로하려고 암몬 사람들의+ 땅으로 들어갔을 때,  암몬의 방백들이 하눈에게 말했다. “다윗이 왕께 위로자들을 보낸 것이 왕의 아버지께 경의를 표하려는 것이라고 생각하십니까? 이 땅을 샅샅이 살펴 왕을 무너뜨리려고 그의 신하들이 정탐하러 온 것이 아니겠습니까?”  그래서 하눈은 다윗의 신하들을 붙잡아 수염을 깎고+ 옷을 엉덩이 부분까지 반으로 잘라 낸 뒤에 그들을 돌려보냈다.  다윗은 그들에 관해 듣고 즉시 그들을 맞이할 사람을 보냈다. 그들이 심한 모욕을 당했기 때문이다. 왕은 그들에게 “수염이 다시 자랄 때까지 예리코에+ 머물러 있다가 돌아오도록 하시오” 하고 말했다.  암몬 사람들은 자기들이 다윗에게 미움을 사게 된 것을 알았다. 그래서 하눈과 암몬 사람들은 은 1000달란트*를 보내어 메소포타미아*와 아람마아가와 소바에서+ 병거들과 기병들을 고용했다.  그리하여 그들은 병거 3만 2000대와 마아가 왕과 그의 백성을 고용했다. 그들은 메드바+ 앞에 와서 진을 쳤다. 암몬 사람들도 전쟁을 하려고 자기 도시들에서 모여 왔다.  다윗은 이 소식을 듣고 가장 강한 전사들을 포함하여 군대 전체를 요압과+ 함께 보냈다.+  그러자 암몬 사람들이 나와 도시 입구에서 전투 대형을 갖추었고, 이미 와 있던 왕들은 따로 벌판에 있었다. 10  요압은 앞과 뒤에서 적의 선봉대가 나아오는 것을 보고, 이스라엘의 정예병 중에서 얼마를 뽑아 시리아 사람들과 맞서 전투 대형을 갖추게 했다.+ 11  나머지 군사는 그의 형제 아비새가+ 지휘하게 하여* 암몬 사람들과 맞서 전투 대형을 갖추게 했다. 12  그런 다음 요압이 말했다. “시리아 사람들이+ 나보다 강하면, 당신이 나를 구하러 오시오. 그러나 암몬 사람들이 당신보다 강하면, 내가 당신을 구해 주겠소. 13  우리 백성과 우리 하느님의 도시들을 위해 용기와 힘을 냅시다.+ 여호와께서 자신의 눈에 선한 일을 하실 것입니다.” 14  요압과 그의 군대가 시리아 사람들과 맞서 싸우려고 나아가자 그들이 그의 앞에서 도망했다.+ 15  시리아 사람들이 도망한 것을 본 암몬 사람들도 그의 형제 아비새 앞에서 도망하여 도시로 들어가 버렸다. 그 후에 요압은 예루살렘으로 왔다. 16  시리아 사람들은 자기들이 이스라엘 앞에서 패한 것을 보고 사자들을 보내어, ‘강’* 지역에 있는 시리아 사람들을 불러 모았다.+ 하닷에셀의 군대 대장 소팍이 그들을 이끌고 있었다.+ 17  다윗은 이 소식을 듣고 즉시 온 이스라엘을 모아서 요르단 강을 건넌 다음 그들에게 가서 그들과 맞서 전투 대형을 갖추었다. 다윗이 시리아 사람들과 맞서 전투 대형을 갖추자 그들이 그와 싸웠다.+ 18  그러나 시리아 사람들은 이스라엘 앞에서 도망하고 말았다. 다윗은 시리아의 병거병 7000명과 보병 4만 명을 죽이고, 군대 대장 소팍도 죽였다. 19  하닷에셀의 종들은 자기들이 이스라엘에게 패한 것을 보고,+ 곧바로 다윗과 평화를 이루고 그의 지배를 받게 되었다.+ 시리아는 더 이상 암몬 사람들을 도우려 하지 않았다.

각주

1달란트는 34.2킬로그램. 부록 나14 참조.
원문의 표기는 “아람나하라임”.
직역하면 “아비새의 손에 넘겨주어”.
유프라테스 강을 가리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