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신세계역 성경 (2014년 개정판)

여호수아 8:1-35

전체 개요

  • 여호수아가 아이를 치려고 복병을 배치하다 (1-13)

  • 아이를 점령하다 (14-29)

  • 에발 산에서 율법을 낭독하다 (30-35)

8  그때에 여호와께서 여호수아에게 말씀하셨다. “두려워하거나 겁내지 마라.+ 모든 군사를 데리고 아이로 올라가거라. 보아라, 내가 아이 왕과 그 백성과 도시와 땅을 너에게 넘겨주었다.+  아이와 그 왕에게도 예리코와 그 왕에게 한 것처럼 하여라.+ 다만 너희를 위해 그 전리품과 가축들은 차지해도 된다. 그 도시 뒤쪽에 복병을 배치하여라.”  그리하여 여호수아와 모든 군사는 아이로 올라갔다. 여호수아는 강한 전사 3만 명을 뽑아 밤에 보내면서,  그들에게 이렇게 명령했다. “보십시오, 여러분은 도시 뒤쪽에 매복하고 있으십시오. 도시에서 너무 멀리 떨어져 있지는 말고, 모두 준비하고 있으십시오.  나는 함께한 모든 백성과 도시로 가까이 갈 것입니다. 그들이 지난번처럼 우리와 싸우러 나오면,+ 우리는 그들 앞에서 후퇴할 것입니다.  그들이 ‘적들이 지난번처럼 우리 앞에서 후퇴하고 있다’고 생각하여 우리를 뒤쫓아 나오면, 우리는 그들을 도시에서 멀리 끌어낼 것입니다.+ 우리가 그들 앞에서 후퇴하면,  여러분은 매복하고 있던 곳에서 일어나 그 도시를 점령해야 합니다. 여러분의 하느님 여호와께서 그곳을 여러분에게 넘겨주실 것입니다.  도시를 빼앗거든, 여러분은 즉시 도시에 불을 질러야 합니다.+ 여러분은 여호와의 말씀대로 해야 합니다. 이것이 내가 여러분에게 내리는 명령입니다.”  그러고 나서 여호수아가 그들을 보내니 그들은 매복할 곳으로 진군해 가서, 아이 서쪽, 베델과 아이 사이에 자리를 잡았다. 한편 여호수아는 백성과 함께 그 밤을 지냈다. 10  여호수아는 아침 일찍 일어나 군대를 모으고, 이스라엘의 장로들과 함께 그들을 이끌고 아이로 갔다. 11  그와 함께한 모든 군사가+ 진군하여 올라가서, 도시 앞까지 다가가 아이 북쪽에 진을 쳤다. 그들과 아이 사이에는 골짜기가 있었다. 12  그동안에 그는 5000명쯤을 뽑아 도시 서쪽, 베델과+ 아이 사이에 매복시켰다.+ 13  이렇게 백성은 도시 북쪽에 본진을 치고+ 도시 서쪽에 후위대를 배치했다.+ 여호수아는 그 밤에 골짜기* 가운데로 들어갔다. 14  아이 왕은 이것을 보자 그 도시 사람들과 함께 아침 일찍 서둘러, 이스라엘과 맞서 싸우려고 사막 평원이 내려다보이는 어떤 곳으로 갔다. 그러나 그는 도시 뒤쪽에 자기를 칠 복병이 있는 줄은 몰랐다. 15  아이 사람들이 공격하자 여호수아와 온 이스라엘은 광야 쪽 길로 도망했다.+ 16  그러자 도시에 있는 모든 백성이 소집되어 그들을 뒤쫓았다. 그들은 여호수아를 뒤쫓다가 도시에서 멀리 떨어지게 되었다. 17  아이와 베델에는 이스라엘을 뒤쫓아 나가지 않고 남아 있는 사람이 하나도 없었다. 그들은 도시를 활짝 열어 두고 이스라엘을 뒤쫓았다. 18  그때에 여호와께서 여호수아에게 말씀하셨다. “네 손에 있는 단창을 아이 쪽으로 내뻗어라.+ 내가 그곳을 네 손에 넘겨줄 것이다.”+ 그래서 여호수아가 손에 든 단창을 도시 쪽으로 내뻗었다. 19  그가 손을 내뻗는 순간 복병이 그 자리에서 재빨리 일어나, 도시로 달려 들어가 그곳을 점령했다. 그리고 즉시 도시에 불을 질렀다.+ 20  아이 사람들이 뒤돌아보니, 도시에서 연기가 하늘로 올라가고 있었고, 그들은 어느 곳으로도 도망칠 힘이 없었다. 광야로 도망하던 이스라엘 백성은 자기들을 뒤쫓던 자들에게로 돌아섰다. 21  여호수아와 온 이스라엘은 복병이 도시를 점령하여 도시에서 연기가 올라가는 것을 보고는, 돌아서서 아이 사람들을 공격했다. 22  복병들도 그들과 맞서려고 도시에서 나왔다. 그리하여 아이 사람들은 이쪽도 저쪽도 이스라엘 사람들에게 가로막혀 중간에 갇히게 되었다. 이스라엘 사람들은 살아남은 자나 피한 자가 한 명도 없을 때까지 그들을 쳐 죽였다.+ 23  그러나 아이 왕은+ 사로잡아 여호수아 앞으로 끌고 왔다. 24  이스라엘은 광야의 들에서 자기들을 뒤쫓던 아이의 모든 주민을 다 죽였다. 그들이 한 사람도 남지 않고 모두 칼에 쓰러지자, 온 이스라엘이 아이로 돌아와서 그곳을 칼로 쳤다. 25  그날에 쓰러진 자가 남자부터 여자까지 모두 1만 2000명이었는데, 아이 백성 전부였다. 26  여호수아는 아이의 모든 주민을 완전히 멸망시킬* 때까지+ 단창을 들고 내뻗었던 손을 거두지 않았다.+ 27  이스라엘은 여호와께서 여호수아에게 명령하신 대로, 자기들을 위해 그 도시의 가축들과 전리품을 차지했다.+ 28  그리고 여호수아가 아이를 불태워 영구히 폐허 더미로 만들었는데,+ 그것이 오늘날까지 그대로 남아 있다. 29  그는 아이 왕을 저녁까지 기둥*에 매달아 두었다. 해가 질 무렵에 여호수아는 그의 시체를 기둥에서 내리라고 명령했다.+ 사람들은 성문 입구에 시체를 던지고 그 위에 큰 돌무더기를 쌓았는데, 그것이 오늘날까지 거기에 있다. 30  그때에 여호수아는 이스라엘의 하느님 여호와를 위해 에발 산에 제단을 쌓았다.+ 31  그것은 여호와의 종 모세가 이스라엘 사람들에게 명령한 대로, 곧 모세의 율법책에+ 기록된 대로, “철 연장을 대지 않은 자연석 제단”이었다.+ 그들은 그 위에서 여호와께 번제물과 친교 희생을 바쳤다.+ 32  거기서 그는 이스라엘 사람들 앞에서 모세가 쓴+ 율법을 그 돌들 위에 베껴 썼다.+ 33  온 이스라엘과 그 장로들과 관원들과 재판관들은 여호와의 계약의 궤를 옮기는 레위 제사장들 앞에서 궤 양쪽에 서 있었다. 외국인 거주자도 본토인과 함께 그곳에 있었다.+ (여호와의 종 모세가 전에 명령한 대로)+ 절반은 그리심 산 앞에 나머지 절반은 에발 산 앞에 있었으니,+ 이스라엘 백성을 축복하려는 것이었다. 34  그런 다음에 그는 율법의 모든 말씀,+ 축복과+ 저주를+ 율법책에 기록된 그대로 소리 내어 읽었다. 35  모세가 명령한 모든 것 중에서 여호수아가 여자들과 아이들과 그들 가운데 사는* 외국인 거주자들을 포함한+ 이스라엘의 온 회중 앞에서+ 소리 내어 읽지 않은 말씀이 하나도 없었다.+

각주

또는 “저지 평야”.
또는 “멸망에 바칠”.
또는 “나무”.
직역하면 “걸어 다니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