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신세계역 성경 (2014년 개정판)

여호수아 11:1-23

전체 개요

  • 북쪽의 도시을 점령하다 (1-15)

  • 여호수아의 정복 활동 요약 (16-23)

11  하솔 왕 야빈은 이 소식을 듣고, 마돈 왕 요밥과+ 시므론 왕과 악삽 왕에게,+  북쪽 산간 지방과 긴네렛 남쪽 평원*과 세펠라와 서쪽으로 돌*+ 경사지에 있는 왕들에게,  또 동쪽과 서쪽의 가나안 사람들과,+ 산간 지방에 있는 아모리 사람들과+ 헷 사람들과 브리스 사람들과 여부스 사람들과, 미스바 땅 헤르몬+ 기슭의 히위 사람들에게+ 전갈을 보냈다.  그리하여 그들이 자기들의 모든 군대를 이끌고 나왔는데, 그 수가 바닷가의 모래알같이 많았고, 말과 병거도 아주 많았다.  이 모든 왕들이 한곳에 모이기로 합의하고, 이스라엘과 싸우려고 메롬 물가로 와서 함께 진을 쳤다.  그러자 여호와께서 여호수아에게 말씀하셨다. “그들 때문에 두려워하지 마라.+ 내일 이맘때에 내가 그들을 다 죽여 이스라엘에게 넘겨주겠다. 너는 그들의 말의 다리 힘줄을 끊고+ 병거를 불태워야 한다.”  여호수아는 모든 군사들과 함께, 메롬 물가에 있는 그들을 기습 공격했다.  여호와께서 그들을 이스라엘의 손에 넘겨주셨으므로,+ 백성은 그들을 물리쳐서 큰 시돈과+ 미스르봇마임과+ 동쪽으로 미스베 골짜기까지 추격하여, 생존자가 하나도 남지 않을 때까지 그들을 쳐 죽였다.+  그 후에 여호수아는 여호와께서 말씀하신 대로 하여, 그들의 말의 다리 힘줄을 끊고 병거를 불태웠다.+ 10  그런 다음, 여호수아는 돌아와서 하솔을 점령하고 그 왕을 칼로 쳐 죽였는데,+ 하솔이 그전까지 이 모든 왕국의 우두머리였기 때문이다. 11  그들이 그 안에 있는 모든 사람*을 칼로 치고 완전히 멸망시켜서,*+ 숨 쉬는 것을 하나도 남기지 않았다.+ 그리고 그는 하솔을 불태웠다. 12  여호수아가 이 왕들의 모든 도시들을 점령하고 그 모든 왕들을 칼로 쳐부수었다.+ 여호와의 종 모세가 명령한 대로 그들을 완전히 멸망시켰다.+ 13  하지만 이스라엘은 하솔을 제외하고는 둔덕에 서 있는 도시들을 하나도 불태우지 않았다. 여호수아는 하솔만 불태웠다. 14  이 도시들의 모든 전리품과 가축들은 이스라엘 사람들이 차지했다.+ 하지만 사람은 모두 칼로 쳐서 멸절시켜,+ 숨 쉬는 자를 아무도 남겨 두지 않았다.+ 15  여호와께서 그 종 모세에게 명령하신 대로 모세도 여호수아에게 명령했고,+ 여호수아는 그대로 행했다. 그는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명령하신 모든 것을 하나도 남김없이 다 행했다.+ 16  여호수아가 이 모든 땅을 정복했으니, 곧 산간 지방과 온 네게브와+ 고센 땅 전체와 세펠라와+ 아라바와+ 이스라엘의 산간 지방과 그 세펠라,* 17  세일로 올라가는 할락 산에서부터, 헤르몬 산 기슭+ 레바논 골짜기에 있는 바알갓까지였다.+ 그가 그 모든 왕들을 붙잡아 쳐 죽였다. 18  여호수아는 이 모든 왕들과 꽤 오랫동안 전쟁을 치렀다. 19  기브온에 거주하는 히위 사람들 외에는 이스라엘 사람들과 평화를 이룬 도시가 하나도 없었다.+ 다른 모든 도시들은 그들이 전쟁을 하여 정복했다.+ 20  여호와께서 그들의 마음이 고집스러워지게 두셔서+ 이스라엘과 전쟁을 벌이게 하셨던 것이다. 그것은 그들에게 호의를 베풀지 않고 완전히 멸망시키려는 것이었다.+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명령하신 대로 그들은 멸절되어야 했다.+ 21  그때에 여호수아는 산간 지방, 헤브론, 드빌, 아납, 그리고 유다의 모든 산간 지방과 이스라엘의 모든 산간 지방에서 아나김을+ 없애 버렸다. 여호수아는 그들과 그 도시들을 완전히 멸망시켰다.+ 22  이스라엘 사람들의 땅에는 아나김이 하나도 남지 않았고, 가자와+ 가드와+ 아스돗에만+ 남았다.+ 23  여호수아는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약속하신 대로 온 땅을 차지하고,+ 그 땅을 이스라엘에게 그 몫에 따라 지파별로 상속지로 나누어 주었다.+ 그리하여 그 땅은 전쟁을 그치고 쉼을 누렸다.+

각주

또는 “아라바”.
지명.
또는 “영혼”.
또는 “멸망에 바쳐서”.
또는 “그 기슭의 언덕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