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 바로 가기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 신세계역 성경 (2014년 개정판)

에스라 5:1-17

전체 개요

  • 유대인이 성전 건축을 재개하다 (1-5)

  • 닷드내가 다리우스 왕에게 보낸 편지 (6-17)

5  그때에 예언자 학개+ 잇도+ 손자인 예언자 스가랴+ 유다와 예루살렘에 있는 유대인에게, 그들 위에 계신 이스라엘의 하느님의 이름으로 예언했다.  그러자 스알디엘의 아들 스룹바벨+ 여호사닥의 아들 예수아+ 예루살렘에 있는 하느님의 집을 재건하기 시작했다.+ 그리고 하느님의 예언자도 그과 함께하여 그을 지원했다.+  바로 그때에 ‘강 건너편’ 지역*의 총독 닷드내와 스달보스내와 그 동료이 그에게 와서 이렇게 물었다. “누가 이 집을 짓고 이 건축물*을 완성하라고 당신에게 명령했소?”  그은 또 이렇게 물었다. “이 건물을 짓고 있는 사람의 이름이 무엇이오?”  그러나 하느님께서 유대인의 장로을 보살펴 주셨으므로,*+ 다리우스에게 보고가 들어가서 이 일에 관한 공문서가 돌아올 때까지, 그은 공사를 중단시키지 못했다.  ‘강 건너편’ 지역의 총독 닷드내와 스달보스내와 그의 동료들, ‘강 건너편’ 지역의 소총독이 다리우스 왕에게 보낸 편지의 사본은 이러하다.  그이 왕에게 보고서를 보냈는데, 그 글의 내용은 다음과 같았다. “다리우스 왕께. 항상 평안하시기를 빕니다!  왕께 아룁니다. 저희가 유다 속주*에 있는 위대한 하느님의 집에 가 보았더니, 그 백성이 큰 돌을 굴려다 놓아 그 집을 짓고 벽에 나무를 놓고 있었습니다. 그이 열심히 일하고 있으며, 그이 부지런해서 공사가 진척되고 있었습니다.  그래서 우리가 그의 장로에게 ‘누가 이 집을 짓고 이 건축물*을 완성하라고 당신에게 명령했소?’+ 하고 물었습니다. 10  또한 그 일을 책임지고 있는 자의 이름을 적어 왕께 알려 드리려고, 그의 이름도 물었습니다. 11  그은 저희에게 이렇게 대답했습니다. ‘우리는 하늘과 땅의 하느님의 종입니다. 우리는 여러 해 전에 지어졌던 집을 재건하고 있습니다. 이 집은 이스라엘의 큰 왕이 짓고 완성했던 것입니다.+ 12  그런데 우리 조상이 하늘의 하느님을 노엽게 했기 때문에,+ 그분이 그을 칼데아 사람 바빌론 왕 느부갓네살+에 넘겨주셨습니다. 그가 이 집을 허물고+ 백성을 바빌론으로 유배했습니다.+ 13  그러나 바빌론 왕 키루스 제1에, 키루스 왕이 이 하느님의 집을 재건하라는 명령을 내리셨습니다.+ 14  그뿐만 아니라, 키루스 왕은 느부갓네살이 예루살렘 성전에서 꺼내어 바빌론의 신전으로 가지고 간 하느님의 집의 금은 그릇+ 바빌론의 신전에서 꺼내어 자기가 총독으로 삼은 세스바살*이라는+ 사람에게 주셨습니다.+ 15  그리고 그에게 “이 그릇을 가지고 가서 예루살렘 성전에 두고, 하느님의 집을 원래 자리에 재건하시오” 하고 말씀하셨습니다.+ 16  그리하여 이 세스바살이 와서 예루살렘에 있는 하느님의 집의 기초를 놓았는데,+ 그때부터 지금까지 공사를 하고 있지만 아직 완성되지 않았습니다.’+ 17  그러니 왕께서 좋게 여기신다면, 바빌론에 있는 왕실 보물고를 조사하셔서, 키루스 왕이 예루살렘에 있는 하느님의 집을 재건하라는 명령+ 내리신 적이 있는지 알아보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이 일에 관한 왕의 결정을 저희에게 전해 주십시오.”

각주

유프라테스 강 서쪽 지역을 가리킴.
또는 “목재 구조물”.
직역하면 “하느님의 눈이 ~ 위에 있었으므로”.
또는 “관할 지역”.
또는 “목재 구조물”.
라 2:2; 3:8에 나오는 스룹바벨일 수 있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