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 바로 가기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 신세계역 성경 (2014년 개정판)

사무엘상 11:1-15

전체 개요

  • 사울이 암몬 사람을 쳐부수다 (1-11)

  • 사울의 왕권이 다시 확립되다 (12-15)

11  암몬 사람+ 나하스가 올라와서 길르앗의 야베스+ 치려고 진을 쳤다. 야베스 사람이 모두 나하스에게 말했다. “우리와 계약*을 맺어 주십시오. 우리가 당신을 섬기겠습니다.”  암몬 사람 나하스가 그에게 말했다. “이런 조건으로 내가 너희와 계약을 맺을 것이니, 곧 너희의 오른쪽 눈을 모두 빼내는 조건이다. 그렇게 하여 온 이스라엘에 굴욕을 주겠다.”  야베스의 장로이 대답했다. “우리에게 7의 기한을 주십시오. 우리가 이스라엘 온 지방에 사자을 보내겠습니다. 만일 우리를 구해 줄 자가 없으면 항복하겠습니다.”  사자이 사울의 기브아+ 와서 백성에게 그 말을 전하니, 모든 백성이 소리 높여 울었다.  마침 사울이 소 떼를 몰고 들에서 오고 있었다. 사울은 “백성에게 무슨 일이 있습니까? 왜들 울고 있습니까?” 하고 물었다. 그러자 그이 야베스 사람의 말을 그에게 일러 주었다.  사울이 그 말을 들을 때에 하느님의 영이 그에게 능력을 주었고,+는 분노로 타올랐다.  사울은 소 두 마리를 끌어다가 토막을 내고 그것을 사자의 손을 빌려 이스라엘 온 지방으로 보내며 “누구든지 사울과 사무엘을 따르지 않는 자의 소는 이렇게 될 것이다!” 하고 말하게 했다. 그러자 백성이 여호와로 인해 두려워하며 일제히* 나왔다.  사울이 베섹에서 그을 계수하니, 이스라엘 사람이 30만 명, 유다 사람이 3만 명이었다.  그때에 그이 야베스에서 온 사자에게 말했다. “길르앗의 야베스 사람에게 이렇게 말하시오. ‘내일 해가 뜨거워질 때에 여러분이 구원받을 것입니다.’” 사자이 가서 야베스 사람에게 그 말을 전하자 그이 매우 기뻐했다. 10  그래서 야베스 사람이 나하스에게 “내일 우리가 여러분에게 항복할 것이니, 여러분 좋을 대로 우리에게 하십시오” 하고 말했다.+ 11  다음 날 사울은 백성을 세 부대로 나누었다. 그은 새벽녘*에 진영 한가운데로 들어가서 날이 뜨거워질 때까지 암몬 사람+ 쳤다. 살아남은 자은 흩어져서 그들 중에 둘이 함께 있는 자가 없었다. 12  그러자 백성이 사무엘에게 말했다. “‘사울이 우리의 왕이 될 수 있겠느냐?’+ 하고 말하던 자가 누구입니까? 그을 넘겨주시면 우리가 죽이겠습니다.” 13  그러나 사울이 말했다. “오늘은 아무도 죽여서는 안 됩니다.+ 오늘 여호와께서 이스라엘을 구출하셨기 때문입니다.” 14  후에 사무엘이 백성에게 말했다. “자, 길갈+ 가서 왕권을 다시 확립합시다.”+ 15  그러자 백성이 모두 길갈로 가 여호와 앞에서 사울을 왕으로 세웠다. 그런 다음 거기서 여호와 앞에 친교 희생을 바쳤고,+ 사울과 이스라엘의 모든 사람이 크게 기뻐하며 축하했다.+

각주

또는 “조약”.
직역하면 “한 사람같이”.
또는 “새벽 경”. 대략 오전 2부터 6시 사이. 용어 설명 “경” 참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