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신세계역 성경 (2014년 개정판)

사도행전 7:1-60

전체 개요

  • 스데반이 산헤드린 앞에서 연설하다 (1-53)

    • 족장 시대 (2-16)

    • 모세의 인도. 이스라엘의 우상 숭배 (17-43)

    •  하느님께서는 사람이 만든 성전에 살지 않으신다 (44-50)

  • 스데반을 돌로 치다 (54-60)

7  대제사장이 “이 말이 사실이오?” 하고 묻자,  스데반이 말했다. “부형 여러분, 들어 보십시오. 우리 조상 아브라함이 하란에 거주하기 전+ 메소포타미아에 있었을 때에, 영광의 하느님께서 그에게 나타나셔서  ‘네 땅과 네 친족을 떠나, 내가 너에게 보여 줄 땅으로 들어가거라’+ 하고 말씀하셨습니다.  그래서 그는 칼데아 사람들의 땅을 떠나 하란에 거주했습니다. 그의 아버지가 죽은 뒤에,+ 하느님께서는 그가 그곳을 떠나 지금 여러분이 사는 이 땅에 정착하게 하셨습니다.+  그러나 그분은 이곳에서 어떤 상속 재산도, 아니, 발을 디딜 만큼의 땅도 주지 않으셨습니다. 다만 그와 그의 자손*에게 이 땅을 소유지로 주시겠다고 약속하셨습니다.+ 그때 그에게 아직 자녀가 없었는데도 말입니다.  그리고 하느님께서는 그의 자손*이 남의 땅에서 외국인이 될 것이며, 사람들이 그들을 종으로 삼아 400년 동안 괴롭힐* 것이라는 말씀도 하셨습니다.+  또 하느님께서는 ‘그들이 종살이할 그 나라를 내가 심판할 것이다’,+ ‘그 후에 그들이 나와서 이곳에서 나에게 신성한 봉사를 드릴 것이다’라고+ 말씀하셨습니다.  또한 그분은 그에게 할례의 계약을 주셨습니다.+ 그래서 그는 이삭의 아버지가 되어+ 8일째 되는 날에 이삭에게 할례를 베풀었고,+ 이삭은 야곱의 아버지가 되었으며,* 야곱은 열두 족장의 아버지가 되었습니다.  그 족장들은 요셉을 질투하여+ 그를 이집트에 팔았습니다.+ 그러나 하느님께서 그와 함께 계시면서+ 10  모든 환난에서 그를 구출하시고 이집트 왕 파라오 앞에서 그에게 은혜와 지혜를 주셨습니다. 그래서 파라오는 그에게 이집트와 자기의 온 집을 다스리는 일을 맡겼습니다.+ 11  그 후에 이집트와 가나안 전역에 기근이 들어 큰 환난이 닥쳤는데, 우리 조상들은 먹을 것을 구하지 못했습니다.+ 12  야곱은 이집트에 식량*이 있다는 말을 듣고 우리 조상들을 처음으로 그곳에 보냈습니다.+ 13  그리고 두 번째로 보냈을 때에, 요셉은 그의 형제들에게 자기가 누구인지 밝혔고, 파라오도 요셉의 가족에 대해 알게 되었습니다.+ 14  요셉은 소식을 전해 아버지 야곱과 모든 친족, 전부 합해 75명*+ 그곳에서 불러왔습니다.+ 15  그래서 야곱이 이집트로 내려갔으며,+ 거기서 야곱도 죽고+ 우리 조상들도 죽었습니다.+ 16  그들은 세겜으로 옮겨져, 아브라함이 세겜에서 하몰의 아들들에게 은전을 주고 산 무덤에 뉘어졌습니다.+ 17  하느님께서 아브라함에게 확언하신 약속이 성취될 때가 가까워지자, 그 백성이 이집트에서 늘어나고 불어났습니다. 18  그러다가 이집트에 요셉을 모르는 다른 왕이 일어났습니다.+ 19  그 왕은 교활하게 우리 민족을 학대하여, 부당하게도 조상들에게 아기들을 버리라고 강요해서 아기들이 살아남지 못하게 했습니다.+ 20  그때 모세가 태어났는데, 그는 하느님 보시기에도 매우 아름다웠습니다. 그는 세 달 동안 아버지 집에서 양육받다가+ 21  버려졌는데,+ 파라오의 딸이 데려다가 자기 아들로 삼아 길렀습니다.+ 22  그리하여 모세는 이집트인들의 모든 지혜로 교육받았습니다. 사실, 그는 말과 행동에 힘이 있었습니다.+ 23  40세가 되었을 때에, 그는 자기의 형제들인 이스라엘 자손을 찾아가 보려는* 마음이 들었습니다.*+ 24  어느 날 그는 그들 중 한 사람이 부당한 취급을 당하는 것을 보고 그를 보호하다가 이집트인을 쳐 죽여서, 학대받는 그 사람을 위해 복수했습니다. 25  그는 자기 손을 통해 하느님께서 형제들에게 구원을 베풀고 계시다는 것을 그들이 깨달을 것이라고 생각했지만 그들은 깨닫지 못했습니다. 26  이튿날 두 사람이 싸우고 있을 때에, 그가 나타나 그들을 평화롭게 화해시키려고 ‘여보시오, 당신들은 한 형제요. 그런데 왜 서로 싸우는 거요?’ 하고 말했습니다. 27  그러자 자기 동료에게 해를 입히던 사람이 그를 밀치며 이렇게 말했습니다. ‘누가 당신을 우리의 지도자와 재판관으로 세웠소? 28  어제 이집트인을 없애 버렸듯이 나도 없애 버리려는 것이오?’ 29  모세는 이 말을 듣고 도피하여 미디안 땅에서 외국인으로 살았고, 거기서 두 아들의 아버지가 되었습니다.+ 30  40년이 지난 후에, 시나이 산의 광야에서 천사가 가시덤불의 불꽃 속에서 그에게 나타났습니다.+ 31  모세는 그 광경을 보고 깜짝 놀랐습니다. 그래서 자세히 보려고 가까이 가는데 여호와*의 음성이 들렸습니다. 32  ‘나는 네 조상들의 하느님, 곧 아브라함과 이삭과 야곱의 하느님이다.’+ 모세는 몹시 떨려서 감히 더 자세히 보지 못했습니다. 33  여호와*께서 그에게 말씀하셨습니다. ‘네가 서 있는 곳은 거룩한 땅이니 발에서 신을 벗어라. 34  나는 이집트에 있는 내 백성이 압제받는 것을 분명히 보고 그들의 신음 소리를 듣고서+ 그들을 구출하려고 내려왔다. 이제 내가 너를 이집트로 보내겠다.’ 35  사람들이 ‘누가 당신을 지도자와 재판관으로 세웠소?’+ 하고 말하며 배척한 바로 그 모세를 하느님께서는 가시덤불에서 그에게 나타난 천사를 통해 지도자와 구출자로 보내셨습니다.+ 36  그는 이집트와+ 홍해와+ 광야에서 40년 동안+ 놀라운 일*과 표징을 행하면서 그들을 인도해 냈습니다.+ 37  바로 그 모세가 이스라엘 자손에게 ‘하느님께서 여러분을 위해 여러분의 형제들 가운데서 나와 같은 예언자를 일으키실 것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38  그는 시나이 산에서 자기에게 말한 천사와+ 우리 조상들과 함께 광야의 회중 가운데 있으면서,+ 살아 있는 신성한 선언을 받아 우리에게 주었습니다.+ 39  그런데 우리 조상들은 그에게 순종하려고 하지 않았고, 오히려 그를 배척하고+ 이집트로 돌아가려는 마음을 품었습니다.+ 40  그래서 아론에게 ‘우리를 이끌어 줄 신들을 만드시오. 우리를 이집트 땅에서 데리고 나온 저 모세는 어떻게 되었는지 알 수가 없소’+ 하고 말했습니다. 41  그때에 그들은 송아지를 만들어 그 우상에게 희생을 바쳤고, 자기들의 손으로 만든 것을 두고 즐기기 시작했습니다.+ 42  그래서 하느님께서는 그들에게서 돌아서시고 그들이 하늘의 군대를 숭배하게 내버려 두셨습니다.+ 그것은 예언서에 이렇게 기록된 것과 같습니다. ‘이스라엘 집아, 너희가 광야에서 지낸 40년 동안 제물과 희생을 나에게 바친 적이 있느냐? 43  오히려 너희는 몰록의+ 천막과 레판 신의 별, 곧 너희가 숭배하려고 만든 형상들을 떠메고 다녔다. 그러므로 내가 너희를 바빌론 너머로 쫓아 버리겠다.’+ 44  우리 조상들은 광야에서 증거의 천막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그것은 그분이 모세에게 말씀하실 때에 명령하신 대로 그가 본 모형에 따라 만든 것입니다.+ 45  우리 조상들은 그것을 물려받아, 하느님께서 우리 조상들 앞에서 쫓아내신+ 이방 사람들이 차지하고 있던 땅으로 여호수아와 함께 그것을 가지고 들어왔습니다.+ 그것은 다윗의 시대까지 여기에 남아 있었습니다. 46  다윗은 하느님 보시기에 은혜를 얻었으며 야곱의 하느님을 위해 처소를 마련하는 영예를 달라고 청했지만,+ 47  그분을 위해 집을 지은 사람은 솔로몬이었습니다.+ 48  그러나 가장 높으신 분은 손으로 만든 집에 살지 않으십니다.+ 예언자가 이렇게 말하는 것과 같습니다. 49  ‘하늘은 나의 왕좌요,+ 땅은 나의 발판이다.+ 너희가 나를 위해 어떤 집을 짓겠느냐? 여호와*께서 말씀하신다. 또 내가 쉴 곳이 어디 있겠느냐? 50  나의 손이 이 모든 것을 만들지 않았느냐?’+ 51  완고하고 마음과 귀에 할례받지 않은 사람들이여, 여러분은 항상 성령을 거스르며 여러분의 조상들과 똑같이 행동합니다.+ 52  여러분의 조상들이 박해하지 않은 예언자가 어디 있습니까?+ 그렇습니다. 그들은 의로운 분이 오실 것을 예고한 이들을 죽였고,+ 이제 여러분은 그분을 배반하고 죽였습니다.+ 53  여러분은 천사들이 전한 율법을 받고도+ 그것을 지키지 않았습니다.” 54  그들은 이 말을 듣고 화가 치밀어* 그를 보며 이를 갈았다. 55  그러나 스데반은 성령이 충만하여 하늘을 바라보았는데, 하느님의 영광과 예수께서 하느님의 오른편에 서 계신 것이 보였다.+ 56  그래서 그가 말했다. “보십시오! 하늘이 열리고 ‘사람의 아들’이+ 하느님의 오른편에 서 계신 것이+ 보입니다.” 57  그러자 그들은 크게 소리를 지르며 손으로 귀를 막고 일제히 그에게 달려들었다. 58  그들은 그를 도시 밖으로 몰아낸 다음 그에게 돌을 던지기 시작했다.+ 증인들은+ 자기들의 겉옷을 사울이라는+ 젊은이의 발치에 두었다. 59  그들이 스데반을 돌로 치고 있을 때에 스데반은 “주 예수여, 제 영을 받아 주십시오” 하고 간청했다. 60  그리고 무릎을 꿇고 큰 소리로 외쳤다. “여호와*여, 이 죄를 저들에게 돌리지 마십시오.”+ 그는 이 말을 하고 죽어 잠들었다.

각주

직역하면 “씨”.
직역하면 “씨”.
또는 “학대할”.
달리 번역하면 “이삭도 야곱에게 그와 같이 했으며”.
또는 “곡식”.
또는 “영혼”.
또는 “~의 사정을 살펴보려는”.
또는 “찾아가 보기로 결심했습니다.”
또는 “전조”.
또는 “마음이 몹시 상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