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신세계역 성경 (2014년 개정판)

사도행전 5:1-42

전체 개요

  • 아나니아와 삽비라 (1-11)

  • 사도이 많은 표징을 행하다 (12-16)

  • 감옥에 갇혔다가 풀려나다 (17-21)

  • 다시 산헤드린 앞에 서다 (21ㄴ-32)

    • “사람이 아니라 하느님께 순종해야 합니다” (29)

  • 가말리엘의 조언 (33-40)

  • 집집으로 전파하다 (41, 42)

5  아나니아라는 사람이 아내 삽비라와 함께 얼마의 재산을 팔아서  그 값의 일부를 몰래 떼어 놓았는데, 그의 아내도 그것을 알고 있었다. 아나니아는 나머지 돈을 가져와 사도들의 발치에 놓았다.+  그러자 베드로가 말했다. “아나니아, 어째서 당신이 사탄에게 넘어가 대담해져서, 성령을 속이려+ 하고 밭값의 일부를 몰래 떼어 놓았습니까?+  그 밭은 당신이 가지고 있는 동안에도 당신 것이었고, 판 후에도 그 돈을 당신 마음대로 할 수 있지 않았습니까? 그런데 어째서 이런 일을 할 생각을 마음속에 품었습니까? 당신은 사람이 아니라 하느님께 거짓말을 한 것입니다.”  아나니아는 이 말을 듣자 쓰러져 죽었다. 그리고 이 일에 관해 들은 모든 사람은 매우 두려워했다.  젊은이들이 일어나 그를 천에 싸서 내어다 묻었다.  세 시간쯤 지나서 그의 아내가 들어왔는데, 그는 무슨 일이 있었는지 몰랐다.  베드로가 그에게 말했다. “말해 보십시오. 당신들 두 사람이 그 값에 밭을 팔았습니까?” 그가 말했다. “예, 그 값에 팔았습니다.”  베드로가 말했다. “어째서 당신들 두 사람이 서로 공모하여 여호와*의 영을 시험했습니까? 보십시오! 당신의 남편을 묻은 이들의 발이 문 앞에 있으니, 그들이 당신도 내어 갈 것입니다.” 10  그 즉시 삽비라가 베드로의 발치에 쓰러져 죽었다. 젊은이들이 들어와 그 여자가 죽은 것을 보고 내어다 남편 곁에 묻었다. 11  그리하여 온 회중과 이 일에 관해 들은 모든 사람이 매우 두려워했다. 12  사도들의 손을 통해 백성 가운데서 많은 표징과 놀라운 일*이 계속 일어났다.+ 그들은 모두 솔로몬의 주랑에+ 함께 모이곤 했다. 13  사실 다른 사람들은 아무도 그들과 함께할 용기가 없었다. 그렇지만 백성은 그들을 칭찬했다. 14  그리하여 주를 믿는 사람이 계속 더해져서, 남녀 신자의 수가 크게 늘어났다.+ 15  심지어 사람들은 병든 사람들을 큰길로 데리고 나와 작은 침상이나 깔개에 뉘어 놓았다. 베드로가 지나갈 때에 그의 그림자만이라도 누군가에게 드리워지기를 바랐던 것이다.+ 16  예루살렘 주변 도시들에서도 많은 사람이 병든 사람들과 더러운 영들에게 괴롭힘을 당하는 이들을 데리고 계속 모여들었는데, 그들도 모두 고침을 받았다. 17  그러자 대제사장과 그와 함께한 모든 사람 곧 사두개파 사람들이 질투로 가득 차서 일어나 18  사도들을 붙잡아 공영 감옥에 가두었다.+ 19  그런데 밤중에 여호와*의 천사가 감옥 문들을 열고+ 그들을 데리고 나와 말했다. 20  “가서, 성전에 서서 사람들에게 이 생명에 관한 모든 말씀을 계속 전하십시오.” 21  그들은 이 말을 듣고 동틀 무렵에 성전에 들어가 가르치기 시작했다. 그때에 대제사장과 그와 함께한 사람들이 와서 산헤드린과 이스라엘 자손의 장로의 총회를 소집하고, 감옥으로 사람을 보내어 사도들을 자기들 앞으로 데려오게 했다. 22  그러나 경비병들이 감옥에 가서 보니 그들이 없었다. 그래서 그들은 돌아와 이렇게 보고했다. 23  “저희가 보니 감옥은 단단히 잠겨 있었고 문마다 보초병이 서 있었습니다. 그런데 문을 열어 보니 안에 아무도 없었습니다.” 24  성전 대장과 수제사장들은 그 말을 듣고 일이 앞으로 어떻게 될까 하며 당황했다. 25  그때에 어떤 사람이 와서 그들에게 알렸다. “여러분이 감옥에 가둔 사람들이 성전에 서서 사람들을 가르치고 있습니다.” 26  그러자 성전 대장이 경비병들과 함께 가서 사도들을 데려왔다. 그러나 사람들에게 돌을 맞을까 두려워서 폭력은 쓰지 않았다.+ 27  그들이 사도들을 데려다가 산헤드린 앞에 세우자, 대제사장이 그들을 심문하여 28  말했다. “우리가 이 이름을 근거로 가르치지 말라고 당신들에게 엄중히 명령했소.+ 그런데도 당신들은 예루살렘을 당신들의 가르침으로 가득 채웠고, 그 사람의 피를 우리에게 돌리려고 작정하고 있소.”+ 29  그러자 베드로와 다른 사도들이 대답했다. “우리는 사람이 아니라 하느님께 순종해야* 합니다.+ 30  우리 조상들의 하느님께서는 여러분이 기둥*에 달아 죽인 예수를 일으키셨습니다.+ 31  하느님께서는 그를 수석 대표자와+ 구원자로+ 삼아 자신의 오른편으로 높이셔서,+ 이스라엘이 회개하고 죄를 용서받을 수 있게 하셨습니다.+ 32  우리는 이 일의 증인이며,+ 하느님께서 자신에게 순종하는* 사람들에게 주신 성령도 증인입니다.”+ 33  그들은 이 말을 듣고 화가 치밀어* 사도들을 없애 버리려 했다. 34  그때에 산헤드린에서 가말리엘이라는+ 바리새인이 일어났는데, 그는 모든 백성에게 존경받는 율법 교사였다. 그는 사도들을 잠시 밖으로 내보내라고 지시한 뒤에 35  이렇게 말했다. “이스라엘 사람들이여, 여러분이 이 사람들에게 하려는 일에서 신중을 기하십시오. 36  이전에 듀다가 일어나 자기가 대단한 사람이라도 되는 것처럼 말하자, 400명가량이나 되는 사람이 그의 편에 가담한 일이 있었습니다. 그러나 그는 살해되었고, 그를 따르던 사람들도 모두 흩어져 없어졌습니다. 37  그 뒤 호적 등록 기간에 갈릴리 사람 유다가 일어나 사람들을 끌어 자기를 따르게 했습니다. 그러나 그 사람 역시 죽었고, 그를 따르던 사람들도 모두 흩어져 버렸습니다. 38  그러니 지금 이 일에 대해서 내가 여러분에게 말하는데, 저 사람들의 일에 간섭하지 말고 내버려 두십시오. 그 계획이나 일이 사람에게서 난 것이면 무너질 것이지만, 39  하느님에게서 난 것이면 여러분이 그들을 무너뜨릴 수 없을 것이기 때문입니다.+ 자칫하면 여러분이 하느님을 대적하여 싸우는 사람이 될지도 모릅니다.”+ 40  그러자 그들은 그의 조언을 받아들여서, 사도들을 불러들여 채찍질한* 다음+ 더 이상 예수의 이름을 근거로 말하지 말라고 명령한 뒤에 보내 주었다. 41  사도들은 그분의 이름을 위해 모욕을 당하기에 합당한 사람으로 여겨진 것을 기뻐하면서+ 산헤드린 앞에서 떠났다. 42  그들은 날마다 성전에서 그리고 집집에서+ 쉬지 않고 가르치며 그리스도 예수에 관한 좋은 소식을 계속 전했다.+

각주

또는 “전조”.
그리스어 동사에는 ‘통치자에게 하는 순종’이라는 의미가 들어 있음.
또는 “나무”.
그리스어 동사에는 ‘통치자에게 하는 순종’이라는 의미가 들어 있음.
또는 “마음이 몹시 상해서”.
또는 “매질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