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신세계역 성경 (2014년 개정판)

사도행전 20:1-38

전체 개요

  • 바울—마케도니아와 그리스에서 (1-6)

  • 트로아스에서 유두고를 부활시키다 (7-12)

  • 트로아스에서 밀레투스(13-16)

  • 바울이 에베소의 장로을 만나다 (17-38)

    • 집집에서 가르치다 (20)

    • ‘주는 것이 더 행복하다’ (35)

20  소동이 가라앉은 후에 바울은 제자들을 불러 그들을 격려한 다음 작별 인사를 하고 마케도니아로 떠났다.  그곳 지방들을 거쳐 가면서 거기 있는 사람들을 많은 말로 격려한 후에 그리스로 와서  거기서 세 달을 보냈다. 그러나 배를 타고 시리아로 떠나려고 했을 때에 유대인들이 그를 해치려는 음모를 꾸몄기 때문에+ 그는 마케도니아를 거쳐 돌아가기로 했다.  그와 동행한 사람들은 베레아 사람 부로의 아들 소바더, 데살로니가 사람들인 아리스다르고와+ 세군도, 데르베 사람 가이오, 디모데,+ 그리고 아시아 속주 출신인 두기고와+ 드로비모였다.+  이들은 먼저 가서 트로아스에서 우리를 기다리고 있었다.  우리는 무교절+ 후에 빌립보에서 배를 타고 5일 만에 트로아스로 가서 그들을 만나 그곳에서 7일 동안 지냈다.  주간 첫날에 우리는 식사를 하려고 함께 모였다. 바울은 이튿날 떠날 것이었기 때문에 사람들에게 연설을 하기 시작했는데, 한밤중까지 길게 이야기를 했다.  우리가 함께 모여 있던 위층 방에는 등불이 많이 있었다.  유두고라는 젊은이가 창문에 걸터앉아 있다가 바울이 이야기를 계속하는 동안 깊이 잠이 들었다. 그는 잠에 빠져 있다가 3층에서 떨어졌는데, 일으켜 보니 죽어 있었다. 10  바울이 아래로 내려가 유두고 위에 엎드려 그를 끌어안고+ “소란을 피우지 마십시오. 그가 살아 있습니다”* 하고 말했다.+ 11  바울은 위로 올라가 식사를 시작했다.* 그리고 날이 샐 때까지 오랫동안 이야기를 나눈 다음 떠났다. 12  그들은 살아난 소년을 데리고 가며 큰 위로를 받았다. 13  우리는 먼저 가서 배를 타고 앗소로 떠났다. 바울이 걸어서 그곳에 가기로 했기 때문에 우리는 그의 지시대로 거기서 그를 배에 태울 예정이었다. 14  우리는 앗소에서 그를 만나 배에 태우고 미틸레네로 갔다. 15  거기서 이튿날 배를 타고 떠나 키오스 근처에 이르렀고, 다음 날 사모스에 들렀다가 그다음 날에는 밀레투스에 도착했다. 16  바울이 아시아 속주에서 시간을 허비하지 않으려고 에베소를 그냥 지나가기로 결정했던 것이다.+ 그는 되도록이면 오순절에는 예루살렘에 도착하려고+ 서둘렀다. 17  그러나 바울은 밀레투스에서 에베소로 사람을 보내어 회중의 장로들을 불렀다. 18  그들이 오자 그가 말했다. “내가 아시아 속주에 발을 들여놓은 첫날부터 여러분 가운데서 어떻게 처신했는지 잘 아실 것입니다.+ 19  나는 유대인들의 음모로 시련을 겪고 눈물을 흘리면서 최대한 겸손히*+ 주를 섬겼습니다.* 20  그리고 유익한 것은* 무엇이든 주저하지 않고 여러분에게 알려 주었으며, 공개적으로 또 집집에서+ 주저하지 않고 여러분을 가르쳤습니다.+ 21  나는 유대인과 그리스인 모두에게, 회개하여+ 하느님께 돌아오고 우리 주 예수를 믿어야 한다고 철저히 증거했습니다.+ 22  지금 나는 영에 매여* 예루살렘으로 가고 있는데, 거기서 내게 무슨 일이 일어날지는 모릅니다. 23  다만, 투옥과 환난이 나를 기다리고 있다고 각 도시에서 성령이 내게 거듭 증언할 뿐입니다.+ 24  그렇지만 나의 행로와 내가 주 예수에게서 받은 봉사의 직무 곧 하느님의 과분한 친절의 좋은 소식을 철저히 증거하는 일을 마칠 수만 있다면,+ 나는 내 목숨*을 조금도 중요하게* 여기지 않습니다. 25  내가 여러분 가운데서 왕국을 전파했지만, 나는 이제 여러분이 다시는 내 얼굴을 보지 못할 것임을 압니다. 26  그러므로 오늘 여러분이 이것을 증언해 주시기 바랍니다. 나는 모든 사람의 피에 대해 깨끗합니다.+ 27  내가 주저하지 않고 여러분에게 하느님의 모든 뜻*을 알려 주었기 때문입니다.+ 28  여러분 자신과+ 모든 양 떼에 주의를 기울이십시오. 성령이 여러분을 그들 가운데 감독자로+ 임명하여, 하느님께서 자신의 아들의 피로+ 사신 하느님의 회중을 돌보게+ 했습니다. 29  내가 떠난 후에 압제적인 이리들이 여러분 가운데로 들어와서+ 양 떼를 부드럽게 대하지 않을 것임을 나는 압니다. 30  또한 여러분 가운데서 사람들이 일어나 제자들을 끌어내어 자기들을 따르게 하려고 왜곡된 것을 말할 것입니다.+ 31  그러므로 깨어 있으십시오. 내가 3년 동안+ 밤낮으로 쉬지 않고 눈물로 여러분 각자에게 훈계하던 것을 기억하십시오. 32  이제 나는 하느님과 그분의 과분한 친절의 말씀에 여러분을 맡깁니다. 그 말씀은 여러분을 세워 줄 수 있고 거룩하게 된 모든 사람 가운데서 여러분에게 상속 재산을 줄 수 있습니다.+ 33  나는 누구의 은이나 금이나 옷을 탐낸 적이 없습니다.+ 34  여러분도 알다시피, 나는 이 손으로 나와 내 일행에게 필요한 것을 마련했습니다.+ 35  내가 모든 일에서 여러분에게 보여 준 것처럼, 여러분도 그렇게 열심히 일하여+ 약한 사람들을 도와주어야 하고, 또 ‘주는 것이+ 받는 것보다 더 행복하다’고 하신 주 예수의 말씀을 기억해야 합니다.” 36  그는 이 말을 하고 나서 그들 모두와 함께 무릎을 꿇고 기도했다. 37  그들은 모두 몹시 울며 바울을 부둥켜안고* 사랑으로* 입 맞추었다. 38  더 이상 자기 얼굴을 보지 못할 것이라는 그의 말에+ 특히 마음이 아팠던 것이다. 그들은 그를 배에까지 배웅했다.

각주

또는 “그의 영혼이 그 안에 있습니다”.
직역하면 “빵을 떼어 먹었다.”
또는 “자기를 낮추는 정신으로”.
또는 “종으로 섬겼습니다.”
또는 “여러분의 유익을 위해”.
또는 “이끌려”.
또는 “영혼”.
또는 “소중한 것으로”.
또는 “모든 목적”.
직역하면 “바울의 목에 쓰러져”.
또는 “부드럽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