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신세계역 성경 (2014년 개정판)

마태복음 16:1-28

전체 개요

  • 표징을 요구하다 (1-4)

  • 바리새인과 사두개인의 누룩 (5-12)

  • 왕국의 열쇠들 (13-20)

    • 회중이 반석 위에 세워질 것이다 (18)

  • 예수께서 자신의 죽음을 미리 알려 주시다 (21-23)

  • 진정한 제자란 (24-28)

16  바리새인들과 사두개인들이 와서 예수를 시험하려고 하늘에서 오는 표징을 보여 달라고 했다.+  그러자 그분이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저녁이 되면 당신들은 ‘하늘이 붉으니 날씨가 맑겠구나’ 하고,  아침에는 ‘하늘이 붉으면서도 흐리니 오늘 날씨는 비가 오고 춥겠구나’라고 합니다. 당신들은 하늘의 모습은 분별할 줄 알면서 시대의 표징은 분별하지 못합니다.  악하고 간음하는* 세대가 계속 표징을 구하지만, 요나의 표징+ 외에는 아무런 표징도 주어지지 않을 것입니다.”+ 그러고 나서 그분은 그들을 남겨 두고 떠나셨다.  그런데 제자들이 맞은편으로 건너가면서, 빵을 가져가는 것을 잊었다.+  예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계속 깨어 살피고 바리새인과 사두개인의 누룩을 조심하십시오.”+  그러자 그들은 “우리가 빵을 가져오지 않았구나” 하고 서로 이야기했다.  예수께서 이것을 아시고 말씀하셨다. “믿음이 적은 사람들이여, 왜 여러분은 빵이 없다고 서로 의논하고 있습니까?  아직도 깨닫지 못합니까? 빵 다섯 개로 5000명이 먹고도 여러분이 몇 바구니나 거두었는지 기억하지 못합니까?+ 10  또 빵 일곱 개로 4000명이 먹고도 여러분이 큰 바구니*로 몇 바구니나 거두었는지 기억하지 못합니까?+ 11  내가 여러분에게 빵에 대해 말한 것이 아님을 어째서 깨닫지 못합니까? 바리새인과 사두개인의 누룩을 조심하십시오.”+ 12  그제야 그들은 그분이 빵의 누룩이 아니라 바리새인과 사두개인의 가르침을 조심하라고 말씀하시는 것임을 깨달았다. 13  예수께서 카이사레아 빌립보 지방에 가셨을 때에, 제자들에게 “사람들이 ‘사람의 아들’을 누구라고 합니까?” 하고 물으셨다.+ 14  그들이 대답했다. “침례자 요한이라고+ 하는 사람도 있고, 엘리야라고+ 하는 사람도 있고, 또 예레미야나 예언자 중 한 분이라고 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15  그분이 그들에게 “그러면 여러분은 나를 누구라고 생각합니까?” 하고 물으셨다. 16  시몬 베드로가 대답했다. “주는 그리스도이시며,+ 살아 계신 하느님의 아들이십니다.”+ 17  그러자 예수께서 말씀하셨다. “요나의 아들 시몬, 당신은 행복합니다. 살과 피*가 아니라 하늘에 계신 내 아버지께서 그것을 당신에게 알려 주셨기 때문입니다.+ 18  또한 당신에게 말합니다. 당신은 베드로입니다.+ 이 반석+ 위에 내가 나의 회중을 세울 것이니, 무덤*의 문이 그것을 이기지 못할 것입니다. 19  내가 당신에게 하늘 왕국의 열쇠들을 주겠습니다. 무엇이든지 당신이 땅에서 묶는 것은 하늘에서 이미 묶여 있는 것이며, 무엇이든지 당신이 땅에서 푸는 것은 하늘에서 이미 풀려 있는 것입니다.” 20  그러고 나서 그분은 자기가 그리스도라는 것을 아무에게도 말하지 말라고 제자들에게 단단히 이르셨다.+ 21  그때부터 예수께서는 자신이 예루살렘으로 가서 장로들과 수제사장들과 서기관들에게 많은 고난을 받고 죽임을 당했다가 셋째 날에 일으켜져야 한다는 것을 제자들에게 알려 주기 시작하셨다.+ 22  그러자 베드로가 그분을 따로 모시고 가서 이렇게 나무라기 시작했다. “주여, 자신에게 좀 더 너그러워지십시오. 결코 그런 일이 주께 일어나서는 안 됩니다.”+ 23  그러나 그분은 등을 돌리며 베드로에게 말씀하셨다. “사탄, 내 뒤로 물러나시오! 당신은 나에게 걸림돌이오. 당신이 하느님의 생각이 아니라 사람의 생각을 하기 때문이오.”+ 24  그러고 나서 예수께서 제자들에게 말씀하셨다. “누구든지 나를 따라오려면, 자기를 부인하고 자기 형주*를 지고 계속 나를 따르십시오.+ 25  누구든지 자기 목숨*을 구하려는 사람은 그것을 잃을 것이고, 나를 위해 자기 목숨*을 잃는 사람은 그것을 얻을 것입니다.+ 26  사실, 사람이 온 세상을 얻고도 자기 목숨*을 잃으면 무슨 소용이 있겠습니까?+ 또 사람이 자기 목숨*을 무엇과 바꾸겠습니까?+ 27  ‘사람의 아들’은 아버지의 영광 중에 자신의 천사들과 함께 올 것입니다. 그때에 그는 각 사람에게 그 행실대로 갚아 줄 것입니다.+ 28  진실로 여러분에게 말하는데, 여기 서 있는 사람 중에 얼마는 죽기 전에 ‘사람의 아들’이 자기 왕국에 오는 것을 틀림없이 보게 될 것입니다.”+

각주

또는 “불충실한”.
또는 “양식 바구니”.
또는 “사람”.
또는 “하데스”. 인류의 공통 무덤을 가리킴. 용어 설명 참조.
또는 “영혼”.
또는 “영혼”.
또는 “영혼”.
또는 “영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