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 바로 가기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 신세계역 성경 (2014년 개정판)

느헤미야 7:1-73

전체 개요

  • 성문과 문지기 (1-4)

  • 돌아온 유배자의 명단 (5-69)

    • 성전 종들 (46-56)

    • 솔로몬의 종의 자손 (57-60)

  • 공사를 위한 헌물 (70-73)

7  성벽이 재건되자,+는 문짝을 달았다.+ 문지기+ 노래하는 자+ 레위 사람+ 임명되었다.  그리고 나는 내 형제 하나니+ ‘요새’+ 지휘관 하나냐에게 예루살렘을 맡겼는데, 하나냐가 매우 신뢰할 만한 사람이고 남달리 참하느님을 두려워했기 때문이다.+  내가 그에게 말했다. “날이 뜨거워지기 전에는 예루살렘 성문을 열어서는 안 되며, 경비병이 서 있을 때 문을 닫고 자물쇠를 채워야 합니다. 그리고 예루살렘 주민을 경비병으로 세우되, 각자 정해진 경비 초소와 자기 집 앞에 세우십시오.”  그때에 도시는 넓고 컸으나, 그 안에 백성은 얼마 되지 않았고,+도 다시 지어지지 않았다.  그런데 내 하느님께서 귀인과 대리관과 백성을 모아 족보에 등록시키려는+ 생각을 내 마음에 넣어 주셨다. 그때에 나는 처음에 올라온 사람의 족보를 발견했는데 거기에는 이렇게 기록되어 있었다.  유배되었다가 포로 상태에서 벗어나 올라온 속주* 사람들, 곧 바빌론 왕 느부갓네살*+ 의해 유배되었다가+ 나중에 예루살렘과 유다로, 각각 자기 도시로 돌아온 자은 이러했다.+  이은 스룹바벨,+ 예수아,+ 느헤미야, 아사랴, 라아미야, 나하마니, 모르드개, 빌산, 미스베렛, 비그왜, 느훔, 바아나와 함께 온 자이었다. 이스라엘 남자의 수는 다음과 같았다.+  바로스 자손이 2172명,  스바디야 자손이 372명, 10  아라+ 자손이 652명, 11  바핫모압 자손,+ 예수아와 요압의 자손+ 2818명, 12  엘람 자손+ 1254명, 13  삿두 자손이 845명, 14  삭개 자손이 760명, 15  빈누이 자손이 648명, 16  베배 자손이 628명, 17  아스갓 자손이 2322명, 18  아도니감 자손이 667명, 19  비그왜 자손이 2067명, 20  아딘 자손이 655명, 21  아델 자손, 히스기야 자손이 98명, 22  하숨 자손이 328명, 23  베재 자손이 324명, 24  하립 자손이 112명, 25  기브온 자손+ 95명, 26  베들레헴과 느도바 사람이 188명, 27  아나돗+ 사람이 128명, 28  벳아스마웻 사람이 42명, 29  기럇여아림+ 그비라와 브에롯+ 사람이 743명, 30  라마와 게바+ 사람이 621명, 31  믹마스+ 사람이 122명, 32  베델+ 아이+ 사람이 123명, 33  다른 느보 사람이 52명, 34  다른 엘람의 자손이 1254명, 35  하림 자손이 320명, 36  예리코 자손이 345명, 37  로드와 하딧과 오노+ 자손이 721명, 38  스나아 자손이 3930이었다. 39  제사장은,+ 예수아 집의 여다야 자손이 973명, 40  임멜 자손이 1052명, 41  바스훌 자손+ 1247명, 42  하림+ 자손이 1017이었다. 43  레위 사람은,+ 호드야 자손으로 예수아의 자손 곧 갓미엘의 자손+ 74이었다. 44  노래하는 자+ 아삽+ 자손 148이었다. 45  문지기은,+ 살룸 자손, 아델 자손, 달몬 자손, 악굽+ 자손, 하디다 자손, 소배 자손으로 138이었다. 46  성전 종*은,+ 시하 자손, 하수파 자손, 답바옷 자손, 47  게로스 자손, 시아 자손, 바돈 자손, 48  르바나 자손, 하가바 자손, 살매 자손, 49  하난 자손, 깃델 자손, 가할 자손, 50  르아야 자손, 르신 자손, 느고다 자손, 51  갓삼 자손, 웃사 자손, 바세아 자손, 52  베새 자손, 므우님 자손, 느부스심 자손, 53  박북 자손, 하구바 자손, 하르훌 자손, 54  바슬릿 자손, 므히다 자손, 하르사 자손, 55  바르고스 자손, 시스라 자손, 데마 자손, 56  느시야 자손, 하디바 자손이었다. 57  솔로몬의 종의 자손은,+ 소대 자손, 소베렛 자손, 브리다 자손, 58  야알라 자손, 다르곤 자손, 깃델 자손, 59  스바디야 자손, 핫딜 자손, 보게렛핫스바임 자손, 아몬 자손이었다. 60  성전 종*+ 솔로몬의 종의 자손은 모두 392이었다. 61  그리고 델멜라, 델하르사, 그룹, 앗돈, 임멜에서 사람이 올라왔는데, 그은 자기의 가문과 근본을 밝히지 못해, 이스라엘 사람인지 아닌지 증명할 수 없었다.+ 62  그은 들라야 자손, 도비아 자손, 느고다 자손으로 642이었다. 63  제사장들 가운데는, 하바야 자손, 학고스+ 자손, 바르실래 자손이 있었다. 바르실래는 길르앗 사람 바르실래+들 중에서 아내를 얻어 그 이름으로 불리게 된 사람이었다. 64  이은 자기의 계보를 확증하기 위해 기록을 찾아보았지만 발견할 수 없었으므로, 제사직을 수행할 자격이 없었다.*+ 65  총독*+에게, 우림과 둠밈+ 가지고 판결을 내릴 제사장이 나타나기 전까지는, 지극히 거룩한 것을 먹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66  전체 회중의 수는 4만 2360이었다.+ 67  그 밖에도 그의 남종과 여종+ 7337이었으며, 노래하는 남녀+ 245이었다. 68  그의 말이 736마리, 노새가 245마리, 69  낙타가 435마리, 나귀가 6720마리였다. 70  가문의 우두머리 가운데 몇몇 사람은 그 일을 위해 헌물을 바쳤다.+ 총독*도 금 1000드라크마,* 대접 50개, 제사장의 긴 옷+ 530을 기금으로* 바쳤다. 71  또 가문의 우두머리 가운데 몇몇 사람은 금 2만 드라크마와 은 2200미나*를 건축 기금으로* 바쳤다. 72  나머지 백성은 금 2만 드라크마, 은 2000미나, 제사장의 긴 옷 67을 바쳤다. 73  제사장과 레위 사람과 문지기과 노래하는 자+ 백성 일부와 성전 종*과 그 밖의 이스라엘 사람이 모두* 자기의 도시에 자리를 잡았다.+ 일곱째 달이 되었을 때에는,+ 이스라엘 사람이 자기의 도시에 자리를 잡았다.+

각주

또는 “관할 지역”.
네부카드네자르라고도 함.
또는 “느디님”. 직역하면 “주어진 자들”.
또는 “느디님”. 직역하면 “주어진 자들”.
또는 “부정하게 여겨져 제사직에서 제외되었다.”
또는 “디르사다”. 페르시아의 속주 총독을 가리키던 칭호.
또는 “디르사다”. 페르시아의 속주 총독을 가리키던 칭호.
일반적으로, 금 1드라크마는 무게가 8.4그램인 페르시아의 금 다릭과 동일한 가치가 있는 것으로 여겨졌음. 그리스어 성경에 나오는 드라크마와는 다름. 부록 나14 참조.
또는 “보물고에”.
히브리어 성경에서 1미나는 570그램. 부록 나14 참조.
또는 “보물고에”.
또는 “느디님”. 직역하면 “주어진 자들”.
직역하면 “온 이스라엘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