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신세계역 성경 (1999년판) 2014년 개정판 보기

탈출기 13:1-22

13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더 일러 말씀하셨다.  “이스라엘 자손 가운데서 각기 태를 여는 남성으로 처음 난 것은, 사람이든지 짐승이든지, 모두 나에게 성별하여라. 그것은 나의 것이다.”+  그래서 모세가 백성에게 말하였다. “여러분이 이집트에서, 노예의 집에서 나온 이 날을 기억하도록 하십시오.+ 여호와께서 손의 힘으로 여러분을 거기에서 데리고 나오셨기 때문입니다.+ 그러니 누룩을 넣은 것은 아무것도 먹어서는 안 됩니다.+  아빕월의 오늘, 여러분은 나갑니다.+  그리고 여호와께서 가나안 사람들과 사람들과 아모리 사람들과 히위 사람들과 여부스 사람들의 땅,+ 곧 그분이 당신에게 주시겠다고 당신의 조상에게 맹세하신 땅,+ 젖과 꿀이 흐르는 땅으로+ 당신을 데리고 들어가시게 되었을 때에, 당신은 이 달에 이 예식을 행해야 합니다.  칠 일간 당신은 무교병을 먹어야 하며,+ 일곱째 날에는 여호와를 위한 축제가 있습니다.+  무교병을 칠 일간 먹어야 합니다.+ 누룩을 넣은 것은 당신에게서 전혀 보이지 않아야 하며,+ 발효된 반죽도 당신의 모든 경계 내에서 당신에게서 보이지 않아야 합니다.+  그 날에 당신은 당신의 아들에게 ‘이는 내가 이집트에서 나올 때에 여호와께서 나에게 행하신 일 때문이다’라고 알려 주어야 합니다.+  이것이 당신을 위하여 당신의 손 위에 표가 되고 당신의 두 눈 사이에 기념이 되게 하여,+ 여호와의 법이 당신의 입에 있게 해야 합니다.+ 여호와께서 강한 손으로 당신을 이집트에서 데리고 나오셨기 때문입니다.+ 10  당신은 이 법규를 해마다 그 지정된 때에 지켜야 합니다.+ 11  그리고 여호와께서 당신과 당신의 조상에게 맹세하신 대로,+ 가나안 사람들의 땅으로 당신을 데리고 들어가시거든,+ 그분이 그것을 당신에게 주시거든, 12  당신은 태를 여는 모든 것, 당신의 것이 될 모든 맏배, 짐승의 어린 것을+ 여호와께 바쳐야 합니다.+ 남성은 여호와께 속합니다.+ 13  나귀의 모든 맏배는 양으로 구속해야 하며, 구속하지 않으려거든, 그 목을 꺾어야 합니다.+ 당신의 아들들 가운데서 사람의 모든 처음 난 자를 구속해야 합니다.+ 14  후에 당신의 아들이 당신에게 묻기를+ ‘이것은 무엇을 뜻합니까?’ 할 것이니, 그러면 당신은 그에게 말하기를 ‘여호와께서 이집트에서,+ 노예의 집에서 손의 힘으로 우리를 데리고 나오셨다.+ 15  파라오가 우리를 내보내는 것에 대하여 완고함을 나타내므로,+ 여호와께서 이집트 땅에서 모든 처음 난 것을,+ 사람의 처음 난 자부터 짐승의 처음 난 것까지 죽이셨다.+ 그래서 나는 태를 여는 모든 수컷을 여호와께 희생으로 바치며,+ 나의 아들들 중 모든 처음 난 자를 구속하는 것이다’라고+ 해야 합니다. 16  그리고 그것은 당신의 손 위에 표가 되고 당신의 두 눈 사이에 이마띠가 되어야 합니다.+ 여호와께서 손의 힘으로 우리를 이집트에서 데리고 나오셨기 때문입니다.”+ 17  그런데 파라오가 백성을 내보낼 때에, 하느님은 블레셋 사람들의 땅의 길이 가깝다고 해서 그들을 그 길로 인도하지는 않으셨다. 하느님이 말씀하시기를 “백성이 전쟁을 보면 후회하여 정녕 이집트로 돌아가려고 할지도 모른다”+ 하셨던 것이다. 18  그래서 하느님은 백성을 홍해의 광야 길로 돌아가게 하셨다.+ 이스라엘 자손은 전투 대형을 지어 이집트 땅에서 올라왔다.+ 19  그리고 모세요셉의 뼈를 가지고 나왔으니, 그가 이스라엘 자손으로 엄숙히 맹세하게 하여, “하느님께서 틀림없이 여러분에게 주의를 돌리실 터이니,+ 여러분은 내 뼈를 여기서 가지고 올라가야 합니다” 하였기 때문이다.+ 20  그들은 숙곳에서 떠나 광야 끝에 있는 에탐에 진을 쳤다.+ 21  그리고 여호와께서는 그들 앞에 가시며 낮에는 구름기둥 가운데서 그들의 길을 인도하시고,+ 밤에는 불기둥 가운데서 그들에게 빛을 주시어 주야로 갈 수 있게 하셨다.+ 22  낮에는 구름기둥이, 밤에는 불기둥이 백성 앞에서 떠나지 않았다.+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