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 바로 가기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 신세계역 성경 (1999년판) 2014년 개정판 보기

출애굽기 32:1-35

32  그동안 백성이 보니 모세가 산에서 내려오는 데 시간이 오래 걸렸다.+ 그래서 백성은 아론 주위에 모여서 그에게 말하였다. “일어나서, 우리를 위하여 우리에 앞서 갈 신을 만드시오.+ 우리를 이집트 땅에서 인도하여 올라온 이 모세라는 사람,+ 그에게 무슨 일이 생겼는지 우리가 도무지 모르기 때문이오.”  이에 아론이 그들에게 말하였다. “여러분의 아내들과 여러분의 아들들과 딸들의 귀에 있는 금귀고리를+ 빼서 나에게 가져오십시오.”  그러자 모든 백성이 그들의 귀에 있는 금귀고리를 빼서 아론에게 가져왔다.  그때에 그가 그들의 손에서 금을 받아, 조각 도구로 형태를 만들고+ 그것을 주조한 송아지상으로 만들었다.+ 그러자 그들이 말하기를 “이스라엘아, 이는 너를 이집트 땅에서 인도하여 올라온 너의 하느님이다”+ 하였다.  아론은 이것을 보고서 그 앞에 제단을 쌓기 시작하였다. 마침내 아론이 외쳐 말하였다. “내일 여호와를 위한 축제가 있습니다.”  그리하여 다음 날 그들이 일찍 일어나서, 번제물을 바치고 친교 희생을 바쳤다. 그 후에 백성이 앉아서 먹고 마셨다. 그러면서 그들이 일어나서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여호와께서 이제 모세에게 말씀하셨다. “가거라. 내려가거라. 네가 이집트 땅에서 인도하여 올라온 너의 백성이 파멸적으로 행동하였기 때문이다.+  그들은 내가 그들에게 가도록 명령한 길에서 신속히 벗어났다.+ 그들은 자기들을 위하여 주조한 송아지상을 만들어 놓고서 그것에 몸을 굽히고 희생을 바치면서, ‘이스라엘아, 이는 너를 이집트 땅에서 인도하여 올라온 너의 하느님이다’라고 말하고 있다.”+  여호와께서 다시 모세에게 말씀하셨다. “내가 이 백성을 보니, 과연 목이 뻣뻣한 백성이다.+ 10  그러니 이제 나를 그냥 두어라. 그들을 향하여 나의 분노가 타오르게 하여, 내가 그들을 진멸하려고 한다.+ 그리고 내가 너로 큰 나라가 되게 하겠다.”+ 11  그러자 모세가 그의 하느님 여호와의 얼굴을 부드럽게 하면서+ 말하였다. “오 여호와여, 어찌하여 당신이 큰 능력과 강한 손으로 이집트 땅에서 데리고 나오신 당신의 백성을 향하여 당신의 분노가+ 타오르게 하십니까? 12  어찌하여 이집트인들로+ 하여금 ‘그가 그들을 산에서 죽이고 지면에서 진멸하려는 악한 의도로 그들을 데리고 나갔구나’ 하고 말하게 하려 하십니까?+ 당신의 타오르는 분노를 돌이키시고+ 당신의 백성을 향한 재앙을 두고 한탄해+ 주십시오. 13  당신의 종인 아브라함이삭이스라엘을 기억해 주십시오. 당신은 당신 자신을 두고 그들에게 맹세하셨으니,+ 그들에게 말씀하시기를 ‘내가 너희의 씨를 하늘의 별처럼 번성하게 하고,+ 내가 지정한 이 모든 땅을 너희 씨에게+ 주어, 실로 그들이 한정 없는 때까지 그것을 차지하게 할 것이다’ 하셨습니다.”+ 14  그래서 여호와께서는 자신의 백성에게 내리겠다고 말씀하신 재앙을 두고 한탄하셨다.+ 15  그 후에 모세가 돌이켜서 ‘증언’의 판 두 개를+ 손에 들고 산에서 내려갔는데,+ 그 판들은 양면에 글이 쓰여 있었다. 이쪽 면과 저쪽 면에 글이 쓰여 있었다. 16  그 판들은 하느님이 만드신 것이었으며, 그 글은 하느님이 판 위에 새기신 글이었다.+ 17  여호수아가 백성의 외침으로 말미암은 그 요란한 소리를 듣고 모세에게 말하였다. “진영에서 전투 소리가+ 납니다.” 18  그러나 그가 말하였다. “이것은 위력 있는 업적에 대한 노랫소리도+ 아니고, 패배의 노랫소리도 아닙니다. 내가 듣기에는 다른 노랫소리입니다.” 19  모세는 진영 가까이 와서 송아지와+ 춤을 보게 되자, 분노가 타올라 즉시 그의 손에서 판들을 던져 산기슭에서 깨뜨렸다.+ 20  그런 다음 그는 그들이 만든 송아지를 가져다가 불로 태우고 가루가 될 때까지 그것을 바스러뜨린 후에+ 물 위에 뿌려+ 이스라엘 자손에게 마시게 하였다.+ 21  그 후에 모세아론에게 말하였다. “이 백성이 당신에게 어떻게 하였기에 당신이 그 위에 큰 죄를 가져왔습니까?” 22  이에 아론이 말하였다. “내 주의 분노가 타오르게 하지 마십시오. 당신 자신이 백성을 잘 아시니, 그들은 악으로 기울어져 있습니다.+ 23  그들이 내게 말하기를 ‘우리를 위하여 우리에 앞서 갈 신을 만드시오.+ 우리를 이집트 땅에서 인도하여 올라온 이 모세라는 사람, 그에게 무슨 일이 생겼는지 우리가 도무지 모르기 때문이오’ 하였습니다. 24  그래서 내가 그들에게 말하기를 ‘누가 금붙이를 가지고 있습니까? 그런 사람은 그것을 빼서 나에게 가져와야 합니다’ 하였습니다. 그리고 내가 그것을 불 속에 던져 넣었더니, 이 송아지가 나왔습니다.” 25  모세는 백성이 제멋대로 행하는 것을 보았다. 아론이 그들로 제멋대로 행하게 하여+ 그들의 반대자들 가운데서 치욕거리가 되게 하였기 때문이다.+ 26  그래서 모세가 진영의 문에 서서 말하였다. “누가 여호와의 편에 있습니까? 나에게로 오십시오!”+ 그러자 레위 자손이 모두 그에게로 모여들었다. 27  그가 이제 그들에게 말하였다. “이스라엘의 하느님 여호와께서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너희 각 사람은 자기 칼을 옆에 차라. 진영의 문에서 문으로 오고 가면서 각자 자기 형제와 각자 자기 동료와 각자 자기의 절친한 친지를 죽여라.’”+ 28  그래서 레위 자손이+ 모세가 말한 대로 하기 시작하였다. 그리하여 그 날 백성 중에서 약 삼천 명이 쓰러졌다. 29  모세가 계속 말하였다. “여러분 각자가 자기 아들과 자기 형제를 대적하고 있으니,+ 여호와를 위하여 오늘 여러분의 손에 능력을 채우십시오.+ 그러면 그분이 오늘 여러분 위에 축복을 베푸실 것입니다.”+ 30  바로 다음 날 모세가 백성에게 말하였다. “여러분—여러분은 큰 죄를 지었습니다.+ 이제 나는 여호와께 올라갈 것입니다. 혹시 내가 여러분의 죄에 대해 보상을 할 수 있을지 모르겠습니다.”+ 31  그리하여 모세여호와께 돌아가서 말하였다. “아, 이 백성이 자기들을 위하여 금으로 신을 만들어 큰 죄를 지었습니다!+ 32  그러나 이제 당신이 그들의 죄를 사하려 하신다면,+—만일 그렇게 하지 않으시려면, 부디 당신이 기록하신 당신의 책에서+ 저를 지워 주십시오.”+ 33  하지만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셨다. “누구든지 나에게 죄를 지으면, 내가 그를 나의 책에서 지워 버릴 것이다.+ 34  그러니 이제, 자, 내가 너에게 말한 곳으로 백성을 인도하여라. 보아라! 나의 천사가 너의 앞에 갈 것이니,+ 내가 처벌하는 날에, 내가 반드시 그들의 죄에 대해 그들을 처벌할 것이다.”+ 35  그리하여 여호와께서는 백성이 그 송아지를 만든 일 때문에—아론이 그것을 만들었으니+—그들에게 재앙을 내리셨다.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