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 바로 가기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 신세계역 성경 (1999년판) 2014년 개정판 보기

출애굽기 14:1-31

14⁠  여호와께서 이제 모세에게 일러 말씀하셨다. 2⁠  “이스라엘 자손에게 말하기를 돌이켜 믹돌과 바다 사이, 바알-스본이 보이는 비하히롯 에 진을 치라고 하여라.+ 그 앞 바닷가에 너희가 진을 쳐야 한다. 3⁠  그러면 파라오는 필시 이스라엘 자손에 관하여 말하기를 ‘그이 그 땅에서 혼란에 빠져 헤매고 있구나. 광야가 그을 에워쌌구나’ 할 것이다.+ 4⁠  그리하여 내가 참으로 파라오의 마음이 완고해지게 둘 것이니,+는 반드시 그의 뒤를 쫓을 것이며, 나파라오와 그의 모든 군대를 통하여 스스로 영광을 얻을 것이다.+ 이집트은 내여호와인 줄 분명히 알게 될 것이다.”+ 그래서 그은 꼭 그렇게 행하였다. 5⁠  후에 백성이 도주하였다는 말이집트 에게 전해졌다. 즉시 파라오와 그의 종의 마음이 백성에 대해 변하여,+이 말하였다. “우리를 위하여 노예로 일하던+ 이스라엘을 내보내다니, 우리가 어찌하여 이런 일을 하였는가?” 6⁠  그래서 그가 자기 병거을 준비하고, 백성을 이끌고 나섰다.+ 7⁠  그는 선별한 병거+ 육백 대이집트의 다른 모든 병거를 이끌고 그 모든 것 위에 전사을 태우고 나섰다. 8⁠  이렇게 여호와께서 이집트 파라오의 마음이 완고해지게 두시므로,+이스라엘 자손을 뒤쫓아갔는데, 그때이스라엘 자손은 손을 치켜들고 나가고 있었다.+ 9⁠  이집트이 그을 뒤쫓아가서, 파라오의 모든 병거 말과 그의 기병+ 군대가 그을 따라잡게 되었으니, 그때에 그은 바닷가에, 바알-스본이 보이는 비하히롯 근처에 진을 치고 있었다.+ 10⁠  파라오가 가까이 이르렀을 때에, 이스라엘 자손이 눈을 들어 보니, 보라, 이집트이 그을 뒤따라오고 있었다. 그러자 이스라엘 자손은 몹시 두려워하며, 여호와께 부르짖었다.+ 11⁠  그러면서 그모세에게 말하였다. “이집트에 매장지가 전혀 없어서 당신이 우리를 여기로 데려와 광야에서 죽게 하려는 것이오?+ 당신은 우리이집트에서 인도하여 내면서 어찌하여 우리에게 이런 일을 하였소? 12⁠  우리이집트에서 당신에게 한 말이 이것이 아니오? ‘우리이집트을 섬기게 내버려 두시오’라고 하지 않았소? 우리이집트을 섬기는 것이 광야에서 죽는 것보다 낫소.”+ 13⁠  그때모세가 백성에게 말하였다. “두려워하지 마십시오.+ 굳건히 서서 여호와께서 오늘 여러분을 위하여 베푸실 그분의 구원을 보십시오.+ 여러분이 오늘 보는 이집트을 다시는, 결코 다시는 보지 못할 것이기 때문입니다.+ 14⁠  여호와께서 친히 여러분을 위하여 싸우실 것이니,+ 여러분은 잠잠할 것입니다.” 15⁠  여호와께서 이제 모세에게 말씀하셨다. “너는 왜 나에게 계속 부르짖느냐?+ 이스라엘 자손에게 진을 거두라고 말하여라. 16⁠  너는 너의 지팡이+ 들어올려 네 손을 바다 위로 내밀어서 그것이 갈라지게 하여라.+ 그리하여 이스라엘 자손이 바다 한가운데로 마른 땅 위를 가게 하여라.+ 17⁠  나는, 보아라, 내이집트의 마음이 완고해지게 두겠다.+ 그러면 그이 그 뒤를 따라 들어갈 것이며, 나파라오와 그의 모든 군대, 그의 병거와 기병을 통하여 스스로 영광을 얻을 것이다.+ 18⁠  내파라오와 그의 병거와 기병을 통하여 스스로 영광을 얻을 때에, 이집트은 내여호와인 줄 분명히 알게 될 것이다.”+ 19⁠  그때이스라엘의 진영 앞에 가던 참 하느님의 천사+ 떠나서 그들 뒤로 가자, 구름기둥도 선두에서 떠나 그들 뒤에 섰다.+ 20⁠  그리하여 그것이집트의 진영이스라엘의 진영 사이에 들어섰다.+ 한쪽으로는 그것이 어둠을 동반한 구름이 되었다. 다른 쪽으로는 그것이 계속 밤을 밝게 비추었다.+ 그래서 밤새도록 이 집단이 저 집단 가까이 오지 못하였다. 21⁠  그때모세가 바다 위로 손을 내밀었다.+ 그러자 여호와께서 밤새도록 강한 동풍으로 바다를 물러가게 하고 그 바다 밑을 마른 땅으로 바꾸어 놓으시니,+이 갈라지게 되었다.+ 22⁠  이윽고 이스라엘 자손이 바다 한가운데로 마른 땅 위를 갔는데,+ 그동안 물은 그의 오른편과 왼편에서 그에게 벽이 되었다.+ 23⁠  뒤이어 이집트이 추격하였는데, 파라오의 모든 말과 그의 병거와 기병이 그을 뒤쫓아+ 바다 한가운데로 들어갔다. 24⁠  새벽 야경시여호와께서 불과 구름기둥 가운데이집트의 진영을 내다보시고,+ 이집트의 진영을 혼란에 빠뜨리셨다.+ 25⁠  그분이 그의 병거 바퀴를 잇달아 벗기시므로 그이 병거를 어렵게 몰고 있었다.+ 이집트은 말하였다. “이스라엘과 결코 접하지 말고 도망하자. 분명여호와가 그을 위하여 이집트과 싸우기 때문이다.”+ 26⁠  마침내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셨다. “너의 손을 바다 위로 내밀어,+이집트과 그의 병거와 기병들 위로 돌아오게 하여라.” 27⁠  모세가 즉시 바다 위로 손을 내밀자, 아침이 가까워질 무렵에 바다가 정상 상태로 돌아오게 되었다. 그동안 이집트은 그것과 맞닥뜨리지 않으려고 도망하였으나, 여호와께서는 이집트을 바다 한가운데로 떨쳐 버리셨다.+ 28⁠  그리고 물이 계속 돌아왔다.+ 마침내 물파라오의 모든 군대에 속한 병거와 기병과 그을 뒤쫓아 바다로 들어간 자을 덮었다.+들 가운데 단 하나도 남지 않았다.+ 29⁠  한편 이스라엘 자손은 바다 밑바닥 한가운데서 마른 땅 위로 걸어갔으며,+은 그의 오른편과 왼편에서 그을 위한 벽이 되어 주었다.+ 30⁠  이렇게 하여 그 날여호와께서는 이스라엘이집트의 손에서 구원하셨으며,+ 이스라엘이집트이 바닷가에 죽어 있는 것을 보게 되었다.+ 31⁠  이스라엘여호와께서 이집트을 대적하여 사용하신 큰 손을 보게 되었다. 그리하여 백성여호와를 두려워하고 여호와와 그분의 종 모세에게 믿음을 두었다.+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