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신세계역 성경 (1999년판) 2014년 개정판 보기

역대기 둘째 8:1-18

8  솔로몬여호와의 집과+ 자기의 집을+ 지은 그 이십 년의 끝에,+  솔로몬은 그것들을—히람+ 솔로몬에게 준 도시들을—다시 세운 다음 거기에 이스라엘 자손을 살게 하였다.  그리고 솔로몬하맛-소바로 가서 그것을 제압하였다.  그는 또 광야의 다드몰과 그가 하맛+ 세웠던 모든 창고+ 도시들을 다시 세웠다.  또 ‘위 벳-호론’과+ ‘아래 벳-호론’,+ 곧 성벽과 성문과 빗장이 있는+ 요새 도시들과,+  바알랏+ 솔로몬의 것이 된 모든 창고 도시들과, 모든 병거 도시들과+ 마병을 위한 도시들,+ 그리고 솔로몬이 바라던 모든 것들+예루살렘레바논+ 그가 지배하는 모든 땅에 세우고 싶어했던 것들을 세워 나갔다.  이스라엘의 일부가 아닌+ 사람들과+ 아모리 사람들과+ 브리스 사람들과+ 히위 사람들과+ 여부스 사람들+ 중에 남아 있는 모든 백성들,  곧 이스라엘 자손이 진멸하지 않아+ 그들 뒤에까지 그 땅에 남아 있는 그 자손 중에서, 솔로몬은 이 날까지+ 사람들을 강제 노역에 동원하였다.+  그러나 솔로몬이스라엘 자손 중에서는 아무도 그의 일을 위한 노예로 삼지 않았다.+ 그들은 전사들이요,+ 그의 부관들의 대장들이요, 그의 병거 모는 자들과+ 마병의+ 대장들이었기 때문이다. 10  이들은 솔로몬 왕에게 속한 대리관들의+ 우두머리 이백오십 명이었으니, 곧 백성을 감독하는 현장 감독들이었다.+ 11  솔로몬파라오의 딸을+다윗의 도시’에서+ 데리고 나와 자기가 그를 위하여 지은 집으로+ 올라왔다. 솔로몬은 말하기를 “나의 아내이기는 하지만, 이스라엘다윗의 집에서 살아서는 안 된다. 여호와의 궤가 이른 곳은 거룩한 곳이기 때문이다”+ 하였다. 12  그때에 솔로몬은 자기가 현관 앞에+ 세운 여호와의 제단+ 위에 여호와를 위한 번제 희생을+ 바쳤다. 13  모세의 계명에 따라 제물을 바치는 매일의+ 관례대로, 안식일과+ 신월과+ 한 해에 세 번+ 정해진 축제 때,+ 곧 무교절 축제와+ 칠칠절 축제와+ 초막절 축제+ 때에 바쳤다. 14  그는 또 자기 아버지 다윗이 정한 규칙에 따라+ 제사장들의 조를+ 그들의 봉사대로 정해 주었고, 레위 사람들에게도+ 임무에 따라 그 자리를 정해 주어 매일의 관례대로+ 제사장들 앞에서 찬양하고+ 섬기게 하였으며,+ 문지기들에게도 그 조를 정해 주어 각각 다른 문을 맡게 하였다.+ 참 하느님의 사람 다윗의 명령이 그러하였기 때문이다. 15  그들은 어떤 일이나 공급품과+ 관련해서도, 제사장들과 레위 사람들에 대한 왕의 명령에서 벗어나지 않았다. 16  이렇게 솔로몬의 일은 여호와의 집의 기초를 놓는 날부터 그 일을 마칠 때까지 모두 준비된+ 상태에 있었다.+ 그래서 여호와의 집이 완벽하게 완성되었다.+ 17  그때에 솔로몬에돔+ 땅 바닷가에 있는 에시온-게벨+ 엘롯으로+ 갔다. 18  히람+ 자기의 종들을 통하여 배들과 바다에 대한 지식이 있는 종들을+ 그에게 정기적으로 보냈다. 그들은 솔로몬의 종들과 함께 오필+ 가서, 거기서 금+ 사백오십 달란트를+ 가지고 솔로몬 왕에게 왔다.+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