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신세계역 성경 (1999년판) 2014년 개정판 보기

에스겔 5:1-17

5  “너 사람의 아들아, 너는 날카로운 칼을 가져다가, 그것을 이발사의 면도칼로 삼아 네 머리와 수염을 밀고,+ 무게를 다는 저울을 가져다가 머리털을 여러 부분으로 나누어라.  너는 포위 기간이 다 차자마자 도시 한가운데서 그 삼분의 일을 불에 태워 버려라.+ 또 다른 삼분의 일을 가져다가 도시 둘레에서 칼로 치고,+ 마지막 삼분의 일은 바람에 흩어지게 해야 한다. 그러면 내가 칼을 뽑아 들고 그것들을 뒤쫓을 것이다.+  그리고 너는 그것들 중에서 조금을 취하여 네 옷자락으로 싸야 한다.+  또 그 나머지 것들을 취하여 불 가운데로 던져 그것들을 불에 태워 재로 만들어야 한다. 그 속에서 불이 나와 이스라엘 온 집으로 번질 것이다.+  주권자인 주 여호와가 이렇게 말한다. ‘이것이 예루살렘이다. 내가 나라들 가운데 그를 두었고, 그 주위에 여러 땅을 두었다.  그런데 그는 악하여 내 판결을 나라들보다 더 거스르고,+ 내 법규를 그 주위에 있는 여러 땅보다 더 거슬러 반역적인 행동을 하였다. 그들이 내 판결을 배척하며 내 법규대로 걷지 않았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주권자인 주 여호와가 이렇게 말한다. ‘너희가 너희 주위에 있는 나라들보다 더 요란하여,+ 내 법규대로 걷지 않고 내 판결을 행하지 않았다.+ 오히려 너희 주위에 있는 나라들의 판결에 따라 행하였다. 그렇지 않으냐?+  그러므로 주권자인 주 여호와가 이렇게 말한다. “도시여, 이제 내가, 바로 내가 너를 대적하여+ 나라들의 눈앞에서 네 가운데 판결을 집행하겠다.+  너의 모든 가증한 일 때문에, 내가 행한 적이 없는 일 그리고 다시는 행하지 않을 그런 일을 네 안에서 행하겠다.+ 10  그러므로 네 가운데서 아버지가 아들을 먹고,+ 아들이 아버지를 먹을 것이며, 나는 너에게 심판을 집행하고 너의 남아 있는 자를 모두 사방으로 흩어지게 하겠다.”’+ 11  ‘그러므로 내가 살아 있음을 두고 말한다.’ 주권자인 주 여호와의 말이다. ‘분명히 네가 너의 모든 혐오스러운 것과 모든 가증한 것으로+ 나의 신성한 곳을 더럽혔기 때문에,+ 나 역시 너를 작게 하고+ 내 눈이 아껴 보지 않을 것이며,+ 나 역시 동정심을 나타내지 않겠다.+ 12  너의 삼분의 일—그들은 역병으로 죽고+ 기근으로 네 한가운데서 그 끝에 이를 것이다.+ 다른 삼분의 일—그들은 네 둘레에서 칼에 쓰러질 것이다. 마지막 삼분의 일은 내가 사방으로 흩어지게 할 것이며,+ 또 칼을 뽑아 들고 그들을 뒤쫓을 것이다.+ 13  그리하여 내 분노를 끝까지 다 쏟고+ 그들에게 내 격노를 풀어서+ 나 자신을 위로하겠다.+ 내가 그들에게 내 격노를 끝까지 다 쏟을 때에, 그들은 나 여호와가 전적인 정성을 단호히 요구하며+ 말하였다는 것을 분명히 알게 될 것이다. 14  또 내가 너를 네 주위에 있는 나라들 가운데서, 지나가는 모든 사람들의 눈앞에 황폐한 곳과 치욕거리로 만들 것이다.+ 15  내가 분노와 격노와 격렬한 책망으로 너에게 심판을 행할 때에,+ 너는 네 주위에 있는 나라들에게 치욕거리와+ 욕설거리,+ 경고의 본보기와+ 끔찍한 것이 되고 말 것이다. 나 여호와가 말한다. 16  내가 그들에게 기근의 해로운 화살들을 보낼 때에,+ 그것은 반드시 파멸을 가져오는 것이 될 것이다. 내가 너희를 멸하려고 그 화살들을 보낼 것인데,+ 그때에 나는 너희에게 기근을 더 심하게 하고 고리형 빵들이 걸려 있는 너희의 막대기들을 꺾겠다.+ 17  또 내가 너희에게 기근과 해로운 야수들을 보내리니,+ 그것들이 너희에게서 자식을 앗아 가고 말 것이다. 역병과+ 피가+ 너희 가운데를 지나갈 것이며, 내가 너희에게 칼을 가져올 것이다.+여호와가 말한다.’”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