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 바로 가기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 신세계역 성경 (1999년판) 2014년 개정판 보기

시편 102:1-28

괴로움을 겪는 자가 약해져서 여호와 앞에 자기 염려를 쏟아 놓을 때의 기도+ 102  오 여호와여, 내 기도를 들어 주시고,+ 도와 달라는 나의 부르짖음이 당신에게 이르게 해 주십시오.+   내가 심한 곤경에 처하는 날에 당신의 얼굴을 내게서 감추지 마시고,+ 내게 당신의 귀를 기울여 주십시오.+ 내가 부르짖는 날에 서둘러 내게 응답해 주십시오.+   나의 날은 연기처럼 끝나 가고+ 나의 뼈는 아궁이처럼 빨갛게 달아올랐으며,+   내 마음은 풀처럼 타격을 입어 말라 버렸습니다.+ 내가 음식 먹는 것을 잊은 것입니다.+   내 한숨 소리 때문에+ 내 뼈들이 살에 붙어 버렸습니다.+   나는 광야의 사다새를 꼭 닮았고+ 황폐한 곳들의 금눈쇠올빼미처럼 되었습니다.   내가 쇠약해졌고, 지붕 위에 외따로 있는 새처럼 되었습니다.+   온종일 나의 적들이 나를 모욕하였고,+ 나를 바보 취급하는 자들이 나를 두고 맹세하였습니다.+   내가 재를 빵처럼 먹고+ 내가 마시는 것들에 울음을 섞었으니,+ 10  당신의 질책과 당신의 분개 때문이며,+ 당신이 나를 내던지시려고 들어올리셨기 때문입니다.+ 11  나의 날은 기울어 가는 그림자와 같고+ 나 자신은 한낱 풀처럼 말라 버렸습니다.+ 12  그러나 오 여호와여, 당신은 한정 없는 때까지 거하실 것이며+ 당신의 기념은 대대에 이를 것입니다.+ 13  당신이 일어나셔서 시온에 자비를 베푸시리니,+ 지금은 그곳에 은혜를 베푸실 시기입니다. 지정된 때가 왔기 때문입니다.+ 14  당신의 종들은 그곳의 돌들을 기뻐하고+ 그 흙먼지까지 좋아합니다.+ 15  나라들은 여호와의 이름을 두려워하고,+ 땅의 모든 왕은 당신의 영광을 두려워할 것입니다.+ 16  여호와께서 정녕 시온을 세우시고+ 반드시 자신의 영광 중에 나타나실 것이기 때문입니다.+ 17  모든 것을 빼앗긴 자들의 기도를 정녕 돌아보시고+ 그들의 기도를 업신여기지 않으실 것입니다.+ 18  이것이 장래 세대를 위하여 기록되어 있으니,+ 창조될 백성은 를 찬양할 것입니다.+ 19  여호와께서 자신의 거룩한 높은 곳에서 내려다보시고+ 친히 하늘에서 땅을 눈여겨보셨으니,+ 20  갇힌 자의 한숨을 들어 주시고+ 죽도록 정해진 자들을 풀어 주시려는 것이요,+ 21  여호와의 이름이 시온에서, 그 찬양이 예루살렘에서+ 선포되게 하시려는 것입니다.+ 22  그때에 뭇 백성들이 다 함께 모여들고+ 왕국들이 모여 여호와를 섬길 것입니다.+ 23  도중에 하느님이 내 힘을 괴롭히셨고+ 내 날들을 단축하셨습니다.+ 24  내가 말하였습니다. “오 나의 하느님, 내 날들의 절반에 나를 끊어 버리지 마십시오.+ 당신의 연수는 모든 세대에 이릅니다.+ 25  당신은 오래 전에 땅의 기초를 놓으셨으며,+ 하늘은 당신의 손으로 이루신 것입니다.+ 26  그것들은 없어지겠지만 당신 자신은 계속 서 계실 것이고,+ 마치 의복처럼 그것들은 모두 해어질 것입니다.+ 당신은 그것들을 마치 옷처럼 대체하실 것이며, 그것들은 자기 차례를 마칠 것입니다.+ 27  그러나 당신은 한결같으시며, 당신의 연수는 다 채워지는 일이 없을 것입니다.+ 28  당신의 종들의 아들들은 계속 거하겠고+ 그들의 자손은 당신 앞에 굳게 설 것입니다.”+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