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 바로 가기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 신세계역 성경 (1999년판) 2014년 개정판 보기

사사기 14:1-20

14⁠  그때삼손팀나+ 내려갔다가 팀나에서 블레셋 사람의 딸들 중에 한 여자를 보았다. 2⁠  그가 올라와서 자기 아버지와 어머니에게 말하기를 “제팀나에서 블레셋 사람의 딸들 중에 한 여자를 보았으니, 이제 저를 위하여 그를 아내로 얻어 주십시오”+ 하였다. 3⁠  그러나 그의 아버지와 어머니가 그에게 말하였다. “네 형제의 딸과 내 온 백성 가운데 여자가 없어서,+가 할례받지 않은 블레셋 사람에게서 아내를 얻으려고 하느냐?”+ 그래도 삼손은 자기 아버지에게 말하였다. “저를 위하여 꼭 그 여자를 얻어 주십시오. 그 여자가 제 눈에 꼭 듭니다.” 4⁠  그의 아버지와 어머니는 그것여호와로 말미암은 일이었다는 것+블레셋 사람을 칠 기회를 찾고 있다는 것을 알지 못하였다. 그때에는 블레셋 사람이스라엘을 다스리고 있었던 것이다.+ 5⁠  그리하여 삼손이 자기 아버지와 어머니와 함께 팀나+ 내려갔다. 그팀나의 포도원에 이르렀을 때에, 보라! 갈기 있는 젊은 사자가 그와 마주쳐서 울부짖었다. 6⁠  그때여호와의 영이 그에게 작용하니,+가 새끼 숫염소를 둘로 찢듯이 그것을 둘로 찢어 버렸는데, 그의 손에는 아무것도 없었다. 그러나 그는 자기가 한 일을 자기 아버지나 어머니에게 알리지 않았다. 7⁠  그런 다음 그가 내려가 그 여자에게 말하기 시작하였다. 그 여자는 여전삼손의 눈에 들었다.+ 8⁠  얼마 후에 그가 그 여자를 집으로 데려오려고+ 다시 가다가, 사자의 사체를 보려고 돌이켜서 갔는데, 거기 사자의 주검에 벌와 꿀+ 있었다. 9⁠  그래서 그가 그것을 손바닥에 긁어모으고는 계속 걸어갔으며, 걸어가면서 먹었다.+가 자기 아버지와 어머니를 다시 만나, 그에게 얼마를 주자, 그이 먹기 시작하였다. 그러나 사자의 주검에서 그 꿀을 긁어모았다고는 그에게 말하지 않았다. 10⁠  그의 아버지는 그 길로 그 여자에게 내려갔고, 삼손은 거기서 연회를 베풀기 시작하였다.+ 젊은이이 으레 그와 같이 행하였던 것이다. 11⁠  사람은 그를 보고, 즉시 신랑 들러리 삼십 명을 데려다가, 그와 함께 있게 하였다. 12⁠  그때삼손이 그에게 말하였다. “부디, 내가 당신에게 수수께끼를 내게 해 주시오.+ 연회를 베푸는 칠 일+ 동안에 당신이 정녕 나에게 그 답을 말하고 또 그것을 풀면, 나는 당신에게 속옷 삼십 벌과 겉옷 삼십 벌을 주겠소.+ 13⁠  그러나 당신이 그것을 나에게 말하지 못하면, 당신이 나에게 속옷 삼십 벌과 겉옷 삼십 벌을 주어야 하오.” 이에 그이 그에게 말하였다. “당신의 수수께끼를 내시오. 그것을 들어 봅시다.” 14⁠  그래서 그가 그에게 말하였다. “먹는 자에게서+ 먹을 것이 나왔고,강한 자에게서 단것이 나왔다.”+ 그러나 그은 사흘 동안 그 수수께끼의 답을 말하지 못하였다. 15⁠  나흘째 되던 날에 그삼손의 아내에게 말하기 시작하였다. “당신의 남편을 꾀어서 그가 우리에게 수수께끼의 답을 말하게 하시오.+ 그렇지 않으면 우리가 당신과 당신 아버지의 집을 불로 태워 버릴 것이오.+ 당신이 우리의 소유+ 차지하려고 우리를 여기에 초대하였소?” 16⁠  그래서 삼손의 아내가 그에게 울며+하기 시작하였다. “당신은 나를 미워할 뿐이에요. 그래요, 당신은 나를 사랑하지 않아요.+ 당신이 내 백성의 아들에게 수수께끼+ 내고도, 나에게는 그 답을 말하지 않았어요.” 이삼손이 그에게 말하였다. “아니, 내 아버지와 내 어머니에게도 내가 그것을 말하지 않았는데,+ 당신에게 말해야 한단 말이오?” 17⁠  그러나 그을 위하여 연회가 계속되는 칠 일 동안 그삼손에게 계속 울어대므로, 칠 일째 되던 날 마침내 삼손이 그에게 말해 주고 말았다. 그삼손에게 압력을 가했기 때문이다.+ 그러자 그가 자기 백성의 아들에게 수수께끼의 답을 말하였다.+ 18⁠  칠 일째 되던 날, 삼손이 내실+ 아직 들어가기도 전에 그 도시 사람이 그에게 말하였다. “무엇이 꿀보다 더 달겠으며,무엇이 사자보다 더 강하겠소?”+ 그러자 그가 그에게 말하였다.“당신이 내 어린 암소로 쟁기질하지 않았다면,+당신은 내 수수께끼를 풀지 못했을 것이오.”+ 19⁠  그때여호와의 영이 그에게 작용하니,+아스글론으로+ 내려가서 그의 사람 삼십 명을 쳐죽이고 그에게서 벗긴 것을 가져다가 수수께끼의 답을 말한 사람에게 그 옷을 주었다.+ 그러고도 그는 계속 화가 격하여서, 자기 아버지의 집으로 올라가 버렸다. 20⁠  그리고 삼손의 아내+ 삼손과 교제하였던 신랑 들러리+ 중 한 사람에게 속하게 되었다.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