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 바로 가기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신세계역 성경 (1999년판) 2014년 개정판 보기

사무엘 첫째 11:1-15

11  암몬 사람+ 나하스가 올라와서 길르앗야베스+ 향하여 진을 쳤다. 이에 모든 야베스 사람들이 나하스에게 말하였다. “우리와 계약을 맺어 우리가 당신을 섬기게 해 주십시오.”+  그러자 암몬 사람 나하스가 그들에게 말하였다. “이런 조건으로 내가 너희와 계약을 맺을 것이니, 곧 너희의 오른쪽 눈을 모두 빼내는+ 조건이다. 내가 그것을 온 이스라엘에 치욕거리로 삼고야 말겠다.”+  야베스의 연로자들이 그에게 말하였다. “우리에게 칠 일의 기한을 주십시오. 우리가 이스라엘 온 지방에 사자들을 보내겠습니다. 만일 우리를 구원할 자가+ 없으면, 우리가 반드시 당신에게 나가겠습니다.”  사자들이 사울기브아+ 와서 백성의 귀에 그 말을 전하니, 모든 백성이 목소리를 높여 울기 시작하였다.+  마침 사울이 들에서 소 떼를 따라서 오고 있었다. 사울은 “백성이 울고 있으니, 무슨 일이오?” 하고 말하였다. 그러자 그들이 야베스 사람들의 말을 그에게 일러 주었다.  사울이 그 말을 들을 때에 하느님의 영이+ 그에게 작용하였고, 그의 분노가 매우 격해졌다.+  그는 수소 두 마리를 끌어다가 각을 뜨고 사자들의 손을 빌려 그것들을 이스라엘 온 지방으로 보내며+ 말하였다. “우리 중에 누구든지 사울사무엘을 따르는 자가 되어 나가지 않으면, 그의 소들에게 이렇게 할 것이다!”+ 그러자 여호와+ 인한 무서움이+ 백성에게 내려서 그들이 한 사람같이 나왔다.+  그가 베섹에서 그들을 계수하니,+ 이스라엘 자손이 삼십만 명에 이르렀고, 유다 사람들이 삼만 명이었다.  그때에 그들이 와 있던 사자들에게 말하였다. “당신들은 길르앗야베스 사람들에게 이렇게 말하시오. ‘내일 해가 뜨거워질 때에 여러분에게 구원이 있을 것입니다.’”+ 사자들이 가서 야베스 사람들에게 알려 주니, 그들이 기뻐하였다. 10  그리하여 야베스 사람들이 말하였다. “내일 우리가 여러분에게 나갈 것이니, 여러분의 눈에 좋은 대로 다 우리에게 행하셔도 좋습니다.”+ 11  다음 날 사울+ 백성을 세 부대로 나누었다.+ 그들은 새벽 야경시에+ 진영 한가운데로 들어가서 날이 뜨거워질 때까지 암몬 사람들을+ 쳤다. 남은 자가 얼마 있었으나, 흩어져서 그들 중에 둘이 함께 남은 자가 없었다.+ 12  그러자 백성이 사무엘에게 말하였다. “‘사울—그가 우리의 왕이 되겠느냐?’라고+ 말하는 자가 누구입니까? 그 사람들을 넘겨 주십시오. 우리가 그들을 죽이겠습니다.”+ 13  그러나 사울은 말하였다. “오늘은 아무도 죽여서는 안 됩니다.+ 오늘 여호와께서 이스라엘에 구원을 베푸셨기 때문입니다.”+ 14  후에 사무엘이 백성에게 말하였다. “자, 우리가 길갈+ 가서 거기서 왕권을 새롭게 합시다.”+ 15  그러자 모든 백성이 길갈로 가서, 거기 길갈에서 그들이 여호와 앞에서 사울을 왕으로 삼았다. 그런 다음 거기서 여호와 앞에 친교 희생을 바쳤고,+ 거기서 사울이스라엘의 모든 사람들이 계속 크게 기뻐하였다.+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