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신세계역 성경 (1999년판) 2014년 개정판 보기

사도행전 12:1-25

12  바로 그 무렵 헤롯 왕이 손을 대어 회중의 몇몇 사람을 학대하였다.+  그는 요한+ 형제 야고보를 칼로 없애 버렸다.+  그것이 유대인들을 기쁘게 하는 것을 보고+ 그는 베드로도 체포하였다. (마침, 그때는 무교절 기간이었다.)+  그리고 그를 잡아 감옥에 넣고+ 군인 네 명으로 된 네 교대조에게 넘겨 주어 지키게 하였다. 유월절+ 후에 그를 백성에게 내보일 작정이었다.  그리하여 베드로는 감옥에 갇혀 있었고, 회중은 그를 위하여 하느님께 열렬히 기도를+ 드리고 있었다.  그런데 헤롯이 그를 내보이려고 할 때에, 그 밤에 베드로는 두 쇠사슬에 묶여 두 군인 사이에서 잠을 자고 있었고, 경비병들은 문 앞에서 감옥을 지키고 있었다.  그런데 보라! 여호와의 천사가 곁에 섰고+ 감방 안에 빛이 비쳤다. 그는 베드로의 옆구리를 쳐 일으키며+ “빨리 일어나시오!” 하고 말하였다. 그러자 쇠사슬이 그의 손에서 떨어져 나갔다.+  천사는+ 그에게 “띠를 띠고 샌들을 묶어 신으시오” 하고 말하였다. 그는 그대로 하였다. 마지막으로, 천사는 그에게 말하였다. “겉옷을 입고+ 계속 나를 따라오시오.”  그는 나가서 계속 따라갔지만, 천사를 통하여 일어나고 있는 일이 현실인 줄을 알지 못하였다. 사실, 그는 자기가 환상을 보고 있다고 생각하였다.+ 10  그들이 첫째 초소와 둘째 초소를 지나 도시 안으로 통하는 철문에 다다르자 문이 그들 앞에서 저절로 열렸다.+ 그들이 밖으로 나가 한 거리를 나아가자 천사가 곧 그에게서 떠나갔다. 11  그제야 베드로는 제정신이 들어 말하였다. “내가 이제야 참으로 알겠다. 여호와께서 자기의 천사를 보내시어,+ 나를 헤롯의 손에서 그리고 유대 백성이 기대하고 있는 모든 것에서 구출하신 것이다.”+ 12  그리고 그는 이 일에 관해 생각한 다음 마가라는+ 별명을 가진 요한의 어머니 마리아의 집으로 갔다. 거기에는 꽤 많은 사람들이 함께 모여 기도하고 있었다. 13  그가 출입구의 문을 두드리자 로데라는 하녀가 부르는 소리에 응대하러 나왔다가, 14  베드로의 음성을 알아듣고 기뻐서 문은 열지도 않고 안으로 달려가 베드로가 출입구 앞에 서 있다고 알렸다. 15  사람들은 그에게 “네가 미쳤구나” 하고 말하였다. 그러나 그는 사실이라고 계속 강력히 주장하였다. 그들은 “그의 천사다”라고+ 말하였다. 16  그러나 베드로는 거기서 여전히 문을 두드리고 있었다. 그들은 문을 열어 그를 보고 몹시 놀랐다. 17  그는 그들에게 잠잠하라고 손짓을 한 다음,+ 어떻게 여호와께서 그를 감옥에서 이끌어 내셨는지 상세히 말하고, “이 일을 야고보+ 형제들에게 알리십시오” 하고 말하였다. 그리고 나가서 다른 곳으로 갔다. 18  그런데 날이 밝자+ 군인들 사이에는 베드로가 도대체 어떻게 되었는가 하고 적지 않은 소동이 있었다. 19  헤롯+ 그를 부지런히 찾았으나 발견하지 못하자, 경비병들을 심문하고 그들을 끌고 가서 처벌하라고+ 명령하였다. 그리고 그는 유대에서 카이사레아로 내려가 거기서 얼마 동안 지냈다. 20  그런데 그는 티레시돈 사람들을 대적하여 싸울 기세로 있었다. 그래서 그들은 일심으로 그에게 와서, 왕의 침실을 맡은 블라스도를 설득한 후에 평화를 청하기 시작하였다. 그들의 지방이 왕의 땅에서 식량을+ 공급받고 있었기 때문이다. 21  어느 정한 날에 헤롯이 왕복을 입고 재판석에 앉아 그들에게 공개 연설을 하기 시작하였다. 22  그러자 모인 사람들이 “신의 음성이요, 사람의 음성이 아니다!” 하고 소리지르기 시작하였다.+ 23  그러자 즉시 여호와의 천사가 그를 쳤다.+ 그것은 그가 하느님께 영광을 돌리지 않았기 때문이다.+ 그는 벌레들에게 먹혀 숨을 거두었다. 24  그러나 여호와의 말씀은+ 자라고 퍼져 갔다.+ 25  바나바+ 사울예루살렘에서 구제+ 봉사를 온전히 수행한 다음에 돌아갔는데, 마가라는 별명을 가진 요한을 함께 데리고 갔다.+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