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 바로 가기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 신세계역 성경 (1999년판) 2014년 개정판 보기

누가복음 15:1-32

15⁠  그런데 세금 징수원+ 죄인+ 모두 그분의 말씀을 들으려고 다가오고 있었다. 2⁠  그러자 바리새과 서기관이 계속 투덜거리며 “이 사람은 죄인을 환영하고 그과 함께 먹는다” 하고 말하였다.+ 3⁠  그때에 그분은 그에게 이 예를 말씀하셨다. 4⁠  “당신들 중 어떤 사람에게 양 백 마리가 있는데 그 가운데 한 마리를 잃으면, 아흔아홉 마리를 광야에 남겨 두고 잃은 것을 찾을 때까지 다니지 않겠습니까?+ 5⁠  그러다가 찾으면, 그것을 어깨에 메고 기뻐합니다.+ 6⁠  그리고 집에 도착하면, 친구과 이웃을 불러모으고 그에게 ‘나와 함께 기뻐해 주십시오. 잃었던 내 양을 찾았습니다’ 하고 말합니다.+ 7⁠  내가 당신에게 말하는데, 이와 같이 하늘에서는, 회개할 필요가 없는 의로운 사람+ 아흔아홉보다 회개하는 죄인 한 사람+ 대하여 더 기뻐할 것입니다. 8⁠  혹은 어떤 여자에게 드라크마 주화 열 닢이 있는데 드라크마 주화 한 닢을 잃으면, 등불을 켜고 집 안을 쓸며 그것을 발견할 때까지 주의 깊이 찾지 않겠습니까? 9⁠  그러다가 찾으면, 친구과 이웃 여자을 불러모으고 ‘나와 함께 기뻐해 주십시오. 잃었던 드라크마 주화를 찾았습니다’ 하고 말합니다. 10⁠  내가 당신에게 말하는데, 이와 같이 회개하는 죄인 한 사람에 대하여 하느님의 천사들 가운데 기쁨이 솟아납니다.”+ 11⁠  이어서 그분은 말씀하셨다. “어떤 사람에게 두 아들이 있었습니다.+ 12⁠  그 중에 작은아들이 아버지에게 ‘아버지, 재산 중에서 제 몫이 되는 부분+ 주십시오’ 하고 말하였습니다. 그래서 그는 자기 살림+에게 나누어 주었습니다. 13⁠  그 후 여러 날이 지나지 않아, 작은아들은 모든 것을 모아 외국 먼 지방으로 여행을 떠났습니다. 그는 거기서 방탕한 생활을 하여 자기 재산을 낭비하였습니다.+ 14⁠  그가 모든 것을 허비했을 때에, 그 지방 전역에 심한 기근이 들어 그는 궁핍해지기 시작하였습니다. 15⁠  그는 심지어 그 지방 시민 중 한 사람에게 가서 부쳐살았는데, 그 사람은 그를 자기의 들에 보내어 돼지+ 치게 하였습니다. 16⁠  그는 돼지가 먹는 구주콩 꼬투리로 배를 채우고 싶어하곤 하였으나, 아무도 그에게 무엇 하나 주려고 하지 않았습니다.+ 17⁠  제정신이 들자, 그는 말하였습니다. ‘내 아버지의 그 많은 고용인에게는 빵이 풍성한데, 나는 여기서 기근으로 죽어 가는구나! 18⁠  일어나 아버지에게로 가서+ 이렇게 말씀드려야지. “아버지, 제가 하늘과 아버지께 죄를 지었습니다.+ 19⁠  저는 더 이상 아버지의 아들이라고 하기에 합당하지 않습니다. 저를 고용인 중의 하나로 삼아 주십시오.”’ 20⁠  그는 일어나 자기 아버지에게로 갔습니다. 그가 아직도 멀리 떨어져 있을 때에, 아버지가 그를 보고 불쌍히 여겨 달려가 목을 끌어안고 부드럽게 입맞추었습니다. 21⁠  그러자 아들이 말하였습니다. ‘아버지, 제가 하늘과 아버지께 죄를 지었습니다.+는 더 이상 아버지의 아들이라고 하기에 합당하지 않습니다. 저를 고용인 중의 하나로 삼아 주십시오.’+ 22⁠  그러나 아버지는 종에게 말하였습니다. ‘어서 제일 좋은 긴옷을 꺼내다가 그에게 입히고+에 반지를 끼우고+에 샌들을 신겨라. 23⁠  그리고 살지고+ 어린 수소를 끌어다가 잡아서 먹고 즐기자. 24⁠  나의 이 아들은 죽었다가 다시 살아났으며+ 잃었다가 찾았다.’ 그래서 그은 즐기기 시작하였습니다. 25⁠  그런데 그의 큰아들+에 있었습니다. 그가 와서 집에 가까이 이르렀을 때에, 음악을 연주하고 춤을 추는 소리가 들렸습니다. 26⁠  그래서 그는 하인 하나를 불러 이것이 무슨 일이냐고 물었습니다. 27⁠  하인이 말하였습니다. ‘당신의 동생+ 왔습니다. 그를 건강하게 다시 얻었다고 하여 당신의 아버지께서+ 살지고 어린 수소를 잡으셨습니다.’ 28⁠  그러나 그는 격분하여 들어가려 하지 않았습니다. 그러자 그의 아버지가 나와서 그에게 간청하였습니다.+ 29⁠  그가 아버지에게 대답하여 말하였습니다. ‘저는 그토록 여러 해를 아버지를 위하여 종노릇하였고, 단 한 번도 아버지의 명령을 어긴 일이 없습니다. 그런데도 제게는 단 한 번도 친구과 함께 즐기라고 새끼 염소 한 마리 주신 적이 없습니다.+ 30⁠  그런데 창녀과 더불어 아버지의 살림을 탕진+ 아버지의 이 아들+ 도착하자마자, 그를 위해 살지고 어린 수소를 잡으셨습니다.’+ 31⁠  그러자 아버지가 말하였습니다. ‘얘야, 너는 언제나 나와 함께 있었고, 나의 것은 모두 너의 것이다.+ 32⁠  하지만 너의 이 동생은 죽었다가 살아났으며 잃었다가 찾았기 때문에, 우리가 정말 즐기고 기뻐하지 않을 수 없었다.’”+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