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 바로 가기

하위 메뉴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2017년 4월 7일
러시아

여호와의 증인 금지에 관한 사건의 심리가 3일째 계속되다

여호와의 증인 금지에 관한 사건의 심리가 3일째 계속되다

러시아 연방 대법원​이 러시아 여호와​의 증인 금지​에 관한 사건​의 심리​를 3​일째 계속​했습니다. 여러 사람​이 증언​을 했는데, 그중 운영 본부​의 책임자 두 사람​은 여호와​의 증인​에 대한 법무부​의 청구​에 이의​를 제기​했습니다.

세르게이 체레파노프는 법무부​가 운영 본부​에 더 이상 극단주의 방지법​을 위반​하지 말라고 요구​한 것​에 대해 이의​를 제기​했습니다. 법무부​는 운영 본부​가 어떻게 극단주의 방지법​을 위반​했는지 그리고 어떻게 위반 행위​를 중단​할 수 있는지 분명​히 밝힌 적​이 없습니다. 또 다른 책임자​인 바실리 칼린​은 운영 본부​가 활동​한 지 26​년​이 되었다고 말​하면서 “우리​가 극단주의자​가 된 시점​이 언제​입니까?” 하고 물었습니다. 그​는 여호와​의 증인​이 변한 적​이 없다고, 즉 여전​히 당국​에 복종​하고 있으며 언제나 평화​의 원칙​을 지켜 왔다고 덧붙였습니다. 또한 여호와​의 증인​에 대한 박해​가 이미 시작​되었다면서 우려​를 나타냈습니다.

판사​는 2017​년 4​월 12​일 오전 10​시​에 심리​를 재개​하겠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