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 바로 가기

하위 메뉴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2017년 4월 12일
러시아

대법원이 금지 청구에 대한 여호와의 증인 측 변론을 청취하다

대법원이 금지 청구에 대한 여호와의 증인 측 변론을 청취하다

2017​년 4​월 12​일​은 대법원​에서 러시아 여호와​의 증인​의 활동 금지​에 관한 사건 심리​가 열린 네 번째 날​이었습니다. 여호와​의 증인 운영 본부 측 변호인단​은 법무부​의 청구 내용​이 러시아​가 가입​한 국제 협약​과 러시아​의 헌법 자체​를 위반​하는 것​이라고 언급​하며 그​에 대한 논증​을 제시​했습니다.

변호인단​은 법무부​가 제기​한 금지 청구​가 ‘유럽 인권 협약’이나 ‘시민적 및 정치적 권리​에 관한 국제 규약’과 같은 국제법 표준​에 위배​되는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러시아​의 헌법​뿐 아니라 이런 협약​들​에서도 양심​과 종교​의 자유, 표현​의 자유, 집회​의 자유, 결사​의 자유(법인 단체​를 구성​할 권리)를 보장​해 줍니다.

여호와​의 증인 4​명​은 자신​의 회중​들​이 연방​에서 정한 극단주의 자료 목록​에 언급​된 출판물​을 사용​하지 않으며 증인​들​이 극단주의​와는 아무런 관련​이 없다고 진술​했습니다. 재판부​는 휴정​을 선언​했으며, 심리​는 2017​년 4​월 19​일 오전 10​시​에 재개​될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