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 바로 가기

하위 메뉴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2017년 3월 16일
러시아

러시아 법무부가 러시아 여호와의 증인의 활동을 금지하려고 하다

러시아 법무부가 러시아 여호와의 증인의 활동을 금지하려고 하다

러시아 법무부​는 “종교 단체​인 여호와​의 증인 운영 본부​를 극단주의 단체​로 규정​하고 그 단체​의 활동​을 금지​하고 그 단체​를 해산”해 달라는 청구서​를 대법원​에 제출​했습니다. 2017​년 3​월 15​일​에 대법원​은 법무부​로부터 그 청구서​를 받았음을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알렸습니다. 그 후 여호와​의 증인 운영 본부​는 대법원​이 그 해산 청구​를 검토​할 것​이고 그​에 관한 심리​를 2017​년 4​월 5​일 오전 10​시​에 열기​로 계획​했다는 통보​를 받았습니다.

대법원​에서 법무부​의 청구​를 받아들일 경우 러시아​에 있는 여호와​의 증인​은 매우 어려운 상황​에 처하게 될 것​입니다. 증인​들​은 숭배​를 위해 사용​하는 자산​을 잃게 될 것​이고, 거의 400​개​에 달하는 법인체​가 해산​될 것​이며, 17만 명​이 넘는 증인 개개인​이 종교 모임​에 참석​하거나 함께 성경​을 읽거나 다른 사람​에게 자신​의 신앙​에 관해 이야기​하기​만 해도 형사 고발​을 당하게 될 것​입니다.

러시아 여호와​의 증인 운영 본부​의 대표자​인 바실리 칼린​은 이렇게 말​했습니다. “러시아​에 있는 모든 여호와​의 증인​은 단지 평화​롭게 하느님​을 숭배​할 수 있기를 간절​히 원할 뿐​입니다. 이것​은 러시아​에서 법​으로 보장​된 권리​인데도, 러시아 당국​은 100​년​이 넘는 기간 동안 그 권리​를 짓밟아 왔습니다. 제​가 어렸을 때 스탈린​은 우리 가족​이 단지 여호와​의 증인​이라는 이유​로 시베리아​로 추방​했습니다. 이제​는 저​의 자녀​들​과 손주​들​까지 그런 일​을 겪어야 한다고 생각​하니 정말 슬프고 억울​합니다. 현대 러시아​에서 우리​가 또다시 종교적 박해​를 당할 처지​에 놓이리라고는 전혀 생각​도 하지 못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