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 바로 가기

하위 메뉴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2017년 5월 30일
러시아

러시아 대법원, 여호와의 증인이 제기한 상소심을 2017년 7월 17일에 진행하기로 하다

러시아 대법원, 여호와의 증인이 제기한 상소심을 2017년 7월 17일에 진행하기로 하다

러시아​의 여호와​의 증인​은 그​들​의 종교 활동​을 사실상 금지​하는 대법원 판결​에 대해 상소​했습니다. 유리 이바넨코 판사​가 4​월 20​일​에 내린 이 판결​로 인해 러시아 전역​에 있는 증인​들​의 법인체​의 활동​이 모두 중단​되었습니다. 세 명​의 판사​로 이루어진 대법원 상소 재판부​는 2017​년 7​월 17​일​에 상소심​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증인​들​은 상소​를 통해 대법원​의 판결​을 전부 파기​해 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그리고 대법원​의 판결​은 정확​한 사실​에 근거​한 것​이 아니며 여호와​의 증인​은 극단주의 활동​에 가담​한 적​이 결코 없음​을 분명​히 밝혔습니다. 또한 증인​들​은 이번 대법원 판결​의 근거​로 사용​된 혐의​가 소비에트 정권 시절​에 증인​들​을 박해​할 구실​로 사용​되던 혐의​와 동일​하다는 점​을 지적​했습니다. 하지만 당시 증인​들​은 나중​에 그러한 혐의​에서 벗어나 무죄​임​이 증명​되었고 모든 권리​를 되찾았습니다. 증인​들​은 이번 상소​를 통해 대법원​의 판결​이 러시아 헌법​과 국제 규약​에서 보장​하는 종교​의 자유​를 침해​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판결​로 인해 증인​들​은 공산주의 정권 치하​에서 억압​받던 때​와 비슷​한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당국​은 “극단주의 활동”을 한다는 이유​로 일부 증인​들​을 기소​하고 있고, 증인​들​을 해고​하는 고용주​들​도 있습니다. 학교​에서는 교사​들​이 다른 학생​들​이 보는 앞​에서 증인 학생​들​을 위협​하는 일​도 있었습니다. 편견​에 사로잡힌 사람​들​이 왕국회관​을 부수기​도 했으며 증인​들​의 집 두 채​에 방화​를 저질러 집​들​이 완전​히 타 버렸습니다.

전 세계​의 여호와​의 증인​은 대법원 상소 재판부​가 원심 판결​이 부당​하다는 점​을 인정​하고 판결​을 파기​하여, 러시아 여호와​의 증인​의 종교​의 자유​와 안전​을 보장​해 주기​를 희망​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