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 바로 가기

하위 메뉴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2017년 5월 29일
러시아

러시아 경찰이 오룔 시의 여호와의 증인 예배 장소를 급습하고 덴마크 국적을 가진 한 사람을 구금하다

러시아 경찰이 오룔 시의 여호와의 증인 예배 장소를 급습하고 덴마크 국적을 가진 한 사람을 구금하다

2017​년 5​월 25​일, 중무장​한 경찰​과 러시아 연방 보안국 요원​들​이 러시아​의 오룔 시​에서 평화​롭게 주간 예배​를 보고 있던 여호와​의 증인​들​을 방해​했습니다. 당국자​들​은 극단주의 단체​의 활동​을 계속​하고 있다는 혐의​로 증인​들​을 형사 고발​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러시아 정부​는 2016​년 6​월 14​일​에 오룔 시​의 여호와​의 증인 지역 종교 단체​를 극단주의 혐의​로 해산​시킨 바 있습니다. 이번​에 당국자​들​은 예배​에 참석​한 모든 사람​의 개인 정보​를 수집​하고 그​들​의 전자 기기​를 압수​했으며, 나중​에는 오룔 시​에 사는 증인​들​의 집​들​을 수색​했습니다.

당국자​들​은 오룔 회중​의 남자​들​을 연방 보안국 사무실​로 연행​했고 회중 장로​이며 덴마크 국적​을 가진 데니스 크리스텐센​을 구금​했습니다. 검사 측​은 연방 보안국​이 증거​를 확보​하고 증인​들​을 찾을 시간​을 가질 수 있게 크리스텐센 씨​를 미결 구금​시켜 달라고 소비에츠키 지방 법원​에 긴급​하게 요청​했습니다. 스베틀라나 나우모바 판사​는 그 요청​을 받아들여 크리스텐센 씨​를 두 달​간 미결 구금​하라고 지시​했습니다. 그 지시​를 취소​해 줄 것​을 요청​하는 탄원서​를 5​월 29​일​에 제출​할 예정​입니다. 크리스텐센 씨​가 유죄 판결​을 받게 될 경우, 형법 제​1​장 제​282​조 제​2​항​에 따라 6​년​에서 10​년​의 징역형​을 받게 될 수 있습니다.

오룔 시​의 여호와​의 증인 회중​은 신도​들​이 함께 모여 예배​를 본 것​이지 법인체​로서 활동​한 것​이 아닙니다. 따라서 러시아 당국​의 이번 처사​는 그​들​이 여호와​의 증인 법인체​인 지역 종교 단체​에 더해 증인​들​의 숭배 활동 자체​를 표적​으로 삼고 있음​을 분명​히 보여 줍니다. 타간로크 시​의 증인​들​도 비슷​한 경험​을 한 바 있습니다. 그 경우​에도 당국자​들​은 우선 지역 종교 단체​를 해산​시켰습니다. 그리고 나중​에는 평화​롭게 숭배​를 드리기 위해 계속 함께 모인다는 이유​로 타간로크 시 회중 성원 16​명​을 극단주의 혐의​로 형사 고발했습니다. 2015​년 11​월​에 16​명 모두 유죄 판결​을 받고 벌금형​과 징역형​이 선고​되었지만 형 집행​은 유예​되었습니다. 현재 유럽 인권 재판소​에서 타간로크 시 사건​을 검토​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