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콩고 민주 공화국

콩고 민주 공화국—간단히 살펴보기

여호와의 증인은 콩고 민주 공화국에서 1940년대 이래 활동해 왔습니다. 그은 이곳에서 활동하는 동안 전쟁, 정부의 금지령, 다른 종교 성원의 잔인한 공격을 겪어 왔습니다.

정부의 공식적인 반대는 1993에 대법원이 증인의 종교 활동에 대한 최근의 금지령을 취소하면서 중단되었습니다. 현재 여호와의 증인은 국가의 방해 없이 대체적으로 자유롭게 종교 생활을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일부 종교 집단에서는 증인을 계속 괴롭히고 박해합니다. 토착 종교인 킴빌리키티교의 신도이 증인 여러 명을 납치하여 잔인하게 폭행했습니다. 이런 범죄는 처벌받지 않고 지나가는 경우가 많은데, 지방 당국자들 중 일부가 킴빌리키티교를 믿기 때문입니다. 여호와의 증인 대표자은 이런 불공정한 행위에 대해 상급 법원에 상소했습니다.

에 더해, 콩고 민주 공화국에 있는 공립 학교들 중 상당수는 종교 단체의 후원을 받습니다. 그 결과 이런 학교 몇 곳에서는 교내 종교 프로그램에 참석하고 참여하기를 거부한다는 이유로 증인 학생을 퇴학시켰습니다. 2013에 교육부 장관은 학교 내 종교적 편협 행위를 금지하는 지시를 전국에 보냈습니다. 그런 지시와 새로운 교육법 덕분에, 이미 학교에서는 증인 자녀을 다시 학교에 받아들이고 있으며 이전에 증인 학생에게 주기를 거부했던 졸업장도 주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