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2014년 11월 21일
우크라이나

새로운 소식: 여호와의 증인, 우크라이나 난민을 위한 구호 활동 착수

우크라이나 리비프—여호와의 증인은 우크라이나 동부에서 계속되는 전쟁으로 인해 난민이 된 동료 신자에게 도움의 손길을 보내고 있습니다.

전쟁이 벌어지는 지역에서 피난한 약 7500의 증인들 가운데 4000여 명에 달하는 사람이 리비프 여호와의 증인 지부 사무실에서 조직한 7의 재해 구호 위원회의 보살핌을 받고 있습니다. 나머지 난민은 우크라이나와 러시아에 있는 친족이나 동료 신자의 집에서 묵고 있습니다. 아직 전쟁 지역에 머물고 있는 1만 7500명 이상의 증인은 또 다른 6개 구호 위원회의 돌봄을 받고 있습니다.

폭탄 때문에 도네츠크 지역의 세메니프카에 있는 이 집을 포함해 증인의 집 몇 채가 파괴되었습니다.

리비프 지부 사무실이 확인한 바에 따르면, 전쟁이 시작된 이래 총 6의 증인이 목숨을 잃었습니다. 크라마토르스크에 사는 한 증인은 2014년 6월 17에 자신이 타고 있던 차 바로 옆에서 폭탄이 터져 사망했습니다. 또한 도네츠크, 슬로비안스크, 로즈키신, 루한스크에 사는 5의 증인도 폭탄 때문에 목숨을 잃었습니다.

지부 사무실에서는 구호 활동의 일부로, 증인의 집과 숭배 장소 몇 채를 다시 지을 마련도 하고 있습니다.

슬로비안스크 시에서 파괴된 집의 지붕을 수리하는 증인의 모습

보도 관련 연락처:

국제: J. R. Brown, 홍보부, 전화 +1 718 560 5000

우크라이나: Vasyl Kobel, 전화 +38 032 240 93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