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 바로 가기

하위 메뉴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2014년 7월 25일
크로아티아

여호와의 증인, 발칸 반도에서 구호 활동 수행

크로아티아 자그레브—2014년 5월 13-15일 사이, 발칸 반도에 내린 폭우로 대규모 홍수가 발생하고 약 3000의 산사태가 일어났습니다. 증인 자원봉사자로 이루어진 재해 구호 위원회는 독일에 위치한 여호와의 증인 지부 사무실에서 온 대표자과 협력하여,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와 크로아티아, 세르비아를 휩쓴 이 사상 최악의 홍수로 인한 이재민을 위해 구호 활동을 벌이고 있습니다.

재해 구호 위원회는 즉시 이재민에게 교통편과 식품, 의복, 임시 숙소 등을 제공했습니다. 이번 재해 때문에 사망하거나 부상을 입은 여호와의 증인은 아무도 없지만 적어도 14의 개인 주택이 완전히 파손되거나 심각한 피해를 입었습니다. 또한, 증인이 숭배 장소로 사용하는 건물 한 채가 파괴되었습니다. 현재 위원회는 피해 주택에 대한 복구 작업과 집을 잃은 사람을 위한 간이 조립식 주택 설치를 지휘하고 있습니다.

여호와의 증인 크로아티아 지부 사무실 대변인인 요시프 리오비치는 다음과 같이 말합니다. “이곳 회중에서 아무도 이 끔찍한 재난에 희생되지 않은 것은 다행이지만, 우리는 가족과 친구를 잃고 슬픔에 잠긴 사람들 모두에게 애도의 뜻을 전합니다. 발칸 반도 전역에서 우리는 이웃 사람을 위로하기 위해 특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앞으로 여러 주, 여러 달 동안 계속될 구호 활동을 조직하도록 돕기 위해 독일에서 온 우리의 친구에게도 감사하는 바입니다.”

보도 관련 연락처:

국제: J. R. Brown, 홍보부, 전화 +1 718 560 5000

크로아티아: Josip Liović, 전화 +385 91 5336 511

세르비아: Daniel Domonji, 전화 +381 11 405 99 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