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 바로 가기

하위 메뉴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마음을 행복하게 해 주는 동영상

“부모​들​이 마음​속​으로 하는 말​을 여호와​께서 듣고 계셨던 것 같아요.” 말레이시아​에 사는 한 아버지​가 「여호와​의 친구​가 되세요」 애니메이션 시리즈​에 관해 한 말​입니다.

1, 2​과​가 나온 이후​로, 여호와​의 증인​은 준​과 준​의 가족​이 등장​하는 이 애니메이션 시리즈​를 계속 제작​해 왔습니다. 현재 jw.org​에서 볼 수 있는 이 동영상​들​을 통해 아이​들​은 훔치는 일​을 해서는 안 되는 이유​나 하느님​께 기도​하는 방법​과 같은, 도덕적​으로나 영적​으로 중요​한 교훈​들​을 배울 수 있습니다.

이 시리즈​의 첫 번째 동영상​은 이미 131​개 언어​로 번역​되어 전 세계​의 어린이​들​에게 유익​을 주고 있습니다.

모두​가 좋아하는 동영상

다섯 자녀​를 둔 한 어머니​는 “「잘 듣고 순종​하여 축복​을 받으세요」 DVD​를 일주일 전​에 받았는데 벌써 50​번 정도 봤어요”라고 편지​했습니다.

영국​에 사는 열두 살 된 밀리​에게는 다운 증후군​에 걸린 세 살 많은 오빠 토머스​가 있습니다. 밀리는 이렇게 편지​했습니다. “우리 오빠​는 아이패드에 준이 동영상​을 저장​해 놓고 학교​에 가서 친구​들​에게 보여 줘요. 오빠​는 거기 나오는 노래​들​을 정말 좋아하죠. 한​번​은 우리 오빠​가 동영상​에 나오는 노래​를 너무나 귀엽게 부르는 걸 보고 한 자매​가 울기​까지 하셨어요. 정말 대단​한 것 같아요.”

아바​는 자기 나이​를 여덟 살​하고도 아홉 달 25​일​이라고 소개​하면서 이렇게 편지​했습니다. “준이​와 준이 누나​는 아이​들​한테 정말 좋은 선생님 같아요.”

미케일라라는 여자아이​는 이렇게 편지​했습니다. “저​는 여섯 살​이에요. 「잘 듣고 순종​하여 축복​을 받으세요」 DVD​를 만들어 주셔서 감사​드려요. 부모님 말씀​을 잘 들어야 여호와​께서 좋아하신다는 걸 배웠어요.”

많은 교훈​이 담긴 동영상

애니메이션 만드는 일​을 하는 한 젊은 남자​는 「훔치는 일​은 나빠요」 동영상​을 보고 깊은 인상​을 받았습니다. 여호와​의 증인​이 아닌 그 남자​는 단지 소수 인원​으로 구성​된 팀​이 이 동영상​을 제작​했다는 사실​에 특히 놀랐습니다. 그​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제​가 아는 사람​들 중​엔 큰 규모​의 애니메이션 스튜디오​에서 일​하는 사람​도 있고 작은 데​서 일​하는 사람​도 있어요. 그런 데​서 일​하면 어떤 느낌​일까 종종 생각​해 보기​도 했죠. 그런데 그런 곳​에서 아무리 많은 수고​와 노력​을 들여 결과물​을 만들어 봤자 고작 한두 시간 사람​들​을 웃겨 주는 게 전부​예요. 하지만 여러분​이 만든 애니메이션​에는 아이​들​의 삶​을 바꿔 놓는 힘​이 있네요. 무엇​이 옳고 그른지 가르쳐 주고 올바른 결정​을 내리게 도와주니까요. 여러분​은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는 정말 의미 있는 일​을 하고 있군요.”

세계 곳곳​의 부모​들​도 이 남자​의 말​에 쉽게 공감​할 것​입니다. 한 어머니​는 이렇게 편지​했습니다. “세 살 된 우리 아들 퀸​이 「여호와​의 벗​이 되리」 동영상​을 보고 있었어요. 노래​가 나오는 중간​에 그 애가 절 올려 보더니 고사리 같은 손​을 자기 가슴​에 얹고는 ‘엄마, 이걸 보니까 행복​해요’ 하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