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여러분은 정말 본이 됩니다!”

시칠리아 주에 있는 마을 사포나라에 사는 여호와의 증인은 그 지역에 홍수가 닥친 후 구호 활동에 참여하여 감사패를 받았습니다.

2011년 11월 22에 파괴적인 홍수가 메시나 현에 있는 몇몇 도시와 마을을 휩쓸었습니다. 사포나라에서는 그날 저녁에 산사태가 일어나 어린이 한 명과 어른 두 명이 목숨을 잃었습니다.

재해가 일어난 뒤 여러 날 동안 여호와의 증인은 자원봉사자 팀을 조직하고 장비를 갖춰 피해가 가장 심한 지역에 가서 진흙과 파편을 치웠습니다.

자원봉사자 팀은 관계 당국과 협조하여 일하면서 가장 도움이 필요한 곳에 지원을 베풀었습니다. 그리고 긴급한 초기 상황이 종료된 후에도 계속 구호 작업을 했습니다. 50에서 80의 증인이 자원봉사를 했는데, 그중에는 멀리 97킬로미터 이상 떨어진 곳에서 온 사람도 있었습니다.

이 자연재해로 피해를 입은 지역에 사는 몇몇 사람은 증인에게 감사를 표했습니다. 이 지역 행정 책임자는 거듭거듭 “여러분은 정말 본이 됩니다!”라고 말했습니다.

5개월 뒤에는 의회 의원인 파비오 빈치가 자치행정부를 대신해서 여호와의 증인의 지방 회중에 감사패를 수여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