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 바로 가기

하위 메뉴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바위” 위에서 열린 공개 견학 행사

여호와의 증인은 세계 전역에서 15의 인쇄 지부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그중 하나인 중부 유럽 지부는 독일 젤터스에 있는데, 이 지역은 “바위”라는 뜻의 독일어인 슈타인펠스로 불립니다.

2014년 5월 23-25에 중부 유럽 지부는 공개 견학 행사를 열고 이웃 사람과 사업가과 해당 지역 관리을 초대했습니다. 이 행사 제목은 “젤터스에서 보낸 30년”이었는데, 이곳 지부 시설이 공식적으로 업무를 개시한 때가 1984년 4월 21이었기 때문입니다.

공개 견학 행사 기간에 3000명 이상이 지부 시설을 방문했습니다. 거의 30간 공직 생활을 해 온 그곳 시장은 이렇게 말했습니다. “여호와의 증인 지부 사무실을 방문하는 건 늘 특별한 경험이죠. 1979부터 1984년 사이에 이 지부 사무실이 슈타인펠스에 건축되었는데, 얼마나 빨리 지어졌는지 지금도 정말 대단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주요 행사

“중부 유럽의 여호와의 백성”이라는 주제로 전시물 관람이 있었습니다. 방문객은 이 지역에서 약 120간 활동해 온 증인의 역사를 살펴볼 수 있었습니다. 이 전시물은 앞으로도 지부 사무실에 계속 있을 것입니다.

진귀한 성경도 전시되었습니다. 예를 들어 1534에 발행된 독일어 완역 성경의 초기 발행본, 1599에 엘리아스 후터가 발행한 12개 언어 대조 성경의 일부분을 볼 수 있었습니다. 또한 성경 원칙이 오늘날의 삶에도 실용적인 가치가 있다는 점을 강조하는 전시물, 도표, 동영상도 있었습니다.

가이드 없이 자유롭게 관람 가능한 두 개의 견학 코스를 다니면서, 방문객은 지부 사무실에서 일하고 생활하는 1000명 이상의 남녀이 어떤 일상을 보내는지 알게 되었습니다. “우리의 생활”이라는 주제의 첫 번째 코스에서는 숙소에 있는 일부 방을 살펴볼 수 있었습니다. 또한 식당에서 음식도 먹고 공원 같이 조성된 부지에서 산책도 할 수 있었습니다. 한 방문객은 “정말 믿겨지지 않을 정도로 아름답네요”라고 말했습니다.

“출판물 생산”이라는 주제의 두 번째 코스에서는 인쇄 시설, 제본 시설, 발송부를 견학할 수 있었습니다. 방문객은 어떤 과정을 거쳐 성경 출판물을 인쇄하고 제본해서 50개국 이상으로 발송하는지 보았습니다. 한 남자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여호와의 증인이 이렇게 국제적인 조직일 거라고는 생각도 못했어요. 여러분이 생산하는 출판물은 세계 곳곳으로 가는군요. 이런 일이 다 자원봉사로 이루어진다니 이건 정말 기적이네요.”

방문객이 jw.org를 살펴보는 모습

여호와의 증인 공식 웹사이트인 jw.org를 소개하는 특별한 전시대도 있었습니다. 다양한 연령대의 사람이 전시물과 동영상을 보았으며, 여러 가지 궁금했던 점에 대한 답도 알게 되었습니다.

많은 방문객은 여호와의 증인이 수행하는 전 세계적인 활동을 새롭게 이해할 수 있었습니다. 견학을 마치고 다들 증인이 수행하는 일에 탄복했으며 얼굴에는 미소가 가득했습니다. 한 남자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전 증인을 오해하고 있던 점이 한두 가지가 아니었어요. 제 생각이 정말 틀렸다는 걸 알게 됐습니다.” 한 여자도 여러 차례 이런 말을 했습니다. “오늘 견학을 하면서 편견이 완전히 사라졌어요.”

^ 17항 2014년 기준

^ 21항 2014년 기준

^ 24항 2014년 기준

더 알아보기

오늘날 누가 여호와의 뜻을 행하고 있습니까?

베델은 어떤 곳입니까?

베델은 매우 중요한 목적을 수행하기 위해 세워진 독특한 곳입니다. 베델에서 일하는 사람들에 대해 더 알아보십시오.

오늘날 누가 여호와의 뜻을 행하고 있습니까?

여호와의 증인 지부 사무실에서는 무슨 일을 합니까?

누구나 어느 지부 사무실이든 방문하여 견학할 수 있습니다. 방문해 보시도록 초대합니다!